검찰 "전 용산서장, 참사 1시간45분 전 무전 들었다"
더팩트 2023.01.31 12:12:09
조회 3 댓글 0 신고

이임재 전 서장 등 공소장에 적혀
서울서부지검, 재난 전문 검사 보강


이임재 전 용산서장이 지난 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이태원 참사 국정조사 특별위원회 1차 청문회'에 증인 출석해 굳은 표정을 짓고 있다. /남윤호 기자
이임재 전 용산서장이 지난 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이태원 참사 국정조사 특별위원회 1차 청문회'에 증인 출석해 굳은 표정을 짓고 있다. /남윤호 기자

[더팩트ㅣ최의종 기자] '이태원 참사'로 기소된 이임재 전 서울 용산경찰서장(총경)이 참사 발생 1시간45분 전 112치안종합상황실 무전을 듣고도 인파 관리를 하지 않았다는 내용이 검찰 공소장에 적시됐다. 1시간 뒤인 오후 11시에 상황을 인지했다는 이 전 서장 입장과 배치된다.

31일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김남국 더불어민주당 의원실이 법무부에서 받은 이 전 서장 등 공소장에 따르면 이 전 서장은 당일 삼각지역 일대 집회 현장 관리 종료 시점인 오후 8시30분쯤부터 관용차에서 대기하며 관련 무전을 들었다고 한다.

당시 이 전 서장은 용산서 112자서망·행사망 서울경찰청 지휘망·경호망 등 무전기를 조수석 등받이에 있는 주머니에 넣어두고 무전을 듣고 있었다. 이 전 서장과 함께 기소된 송병주 전 용산서 112치안종합상황실장은 오후 9시10분 "손이 부족하다"라고 말했다고 적혔다.

이는 오후 11시쯤 상황을 파악했다는 이 전 서장 입장과 배치된다. 이 전 서장은 국회 국정조사 청문회 등에서 줄곧 오후 11시쯤에 상황을 파악했다고 주장해왔다. 그러나 송 전 실장은 여러 차례 "인파가 터져나왔다" 등 무전을 했다.

검찰은 "이 전 서장은 조금만 주의를 기울이면 무전 송수신 내용을 모두 지득할 수 있는 상태에 있었다. 이에 오후 9시57분쯤 송 전 실장에게 전화를 걸어 3분 20초간 통화를 하기도 했다"고 밝혔다.

이태원 참사를 수사 중인 서울서부지검은 최근 대검찰청 소속 최정민 검찰연구관을 파견받았다. 최 연구관은 2014년 경주 마우나리조트 체육관 붕괴사고를 수사해 이듬해 수사·공판 백서를, 2017년 산업안전보건법 벌칙 해설 등을 공동으로 펴냈다.

수사팀은 최 연구관 외에도 청 내부 인력을 추가로 투입하는 등 수사력을 보강한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지난 10·18·26일 경찰청과 김광호 서울청장 집무실 등을 대대적으로 압수수색하기도 했다.

검찰은 경찰청 특별수사본부(특수본)이 혐의가 없다고 판단한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과 윤희근 경찰청장 수사기록도 집중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bell@tf.co.kr



[인기기사]

· [단독] "제복 다 젖도록 구했는데 피의자"…CCTV 속 순찰팀장(영상)

· 삼성전자, 지난해 4분기 영업익 4조3061억 원…전년比 69%↓

· 송중기, 송혜교와 이혼 4년만에 2세 소식까지 '겹경사' [TF이슈]

· [현장FACT] 눈 오면 대중교통 권장?…'김포골드라인'은 전쟁터 (영상)

· 실내 마스크 해제 됐지만...아직은 낯선 '노마스크' [TF영상]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8)
경찰, '유아인 수사' 마무리…의료 관계자도 무더기 적발  file new 더팩트 8 00:00:57
4년 경고 외면한 학교…쓰레기차에 친구 잃은 동덕여대생들  file new 더팩트 9 00:00:52
교회부터 한옥까지…'우수건축자산' 15개 중 13개 서울에  file new 더팩트 5 00:00:48
'결혼+임신' 엄현경♥차서원...스키즈, K-POP의 새 역사[TF업앤다운..  file new 더팩트 11 00:00:29
첸백시 vs SM, 계속되는 갈등...빅나티, 경솔한 행동 '사과'[TF업앤..  file new 더팩트 8 00:00:26
박하경 또는 이나영의 여행기 [TF인터뷰]  file new 더팩트 10 00:00:15
[숏팩트] 해명 끝에 사과문…영양군 '바가지 과자' 논란 자충수 (영..  file new 더팩트 5 00:00:08
'백현동 의혹' 시행사 대표 구속…"증거인멸 염려"  file new 더팩트 11 23.06.09
"회장 지시→기억 안나"…전 쌍방울 계열사 대표 진술 번복  file new 더팩트 4 23.06.09
김명수 대법원장, 서경환 판사·권영준 교수 대법관 임명 제청  file new 더팩트 50 23.06.09
[속보] 새 대법관에 서경환 판사·권영준 교수 임명 제청  file new 더팩트 52 23.06.09
'태계일주2' 기안84 "덱스 합류, 훨씬 재밌어…이시언 미안"  file new 더팩트 17 23.06.09
경찰, '1박2일 집회' 건설노조 압색 8시간 만에 종료   new 더팩트 9 23.06.09
경찰, 대법원 앞 '1박2일' 집회 강경대응…"해산절차 가능"  file new 더팩트 9 23.06.09
'세계 최초' 수소발전 입찰시장 개설…발전 단가 인하 유도  file new 더팩트 11 23.06.09
"일본보다 빨라진 초고령사회…노인복지 정책 시급"  file new 더팩트 7 23.06.09
에스파, 美 MLB 양키 스타디움서 데뷔 첫 시구  file new 더팩트 6 23.06.09
'강남 납치·살해' 일당 첫 재판 "살해 의도 없었다"  file new 더팩트 6 23.06.09
[현장FACT] 뜨거웠던 '오전 6시' 광화문광장, 축구로 하나 된 시민..  file new 더팩트 12 23.06.09
'마약 투약 혐의' 유아인 불구속 송치...최소 7종 파악  file new 더팩트 6 23.06.09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