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진에게 선물·편지 NO"…소속사, 자제 당부
더팩트 2023.01.05 15:02:09
조회 31 댓글 0 신고

"BTS 진, 현재 성실히 신병교육 중"

더팩트가 주최하고 팬앤스타(FAN N STAR)가 주관하는 '2021 TMA'가 2일 오후 인천 중구 파라다이스시티 호텔 플라자에서 열려 대상을 수상한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진이 소감을 밝히고 있다. /인천=이선화 기자
더팩트가 주최하고 팬앤스타(FAN N STAR)가 주관하는 '2021 TMA'가 2일 오후 인천 중구 파라다이스시티 호텔 플라자에서 열려 대상을 수상한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진이 소감을 밝히고 있다. /인천=이선화 기자

[더팩트ㅣ김샛별 기자] 복무 중인 그룹 방탄소년단 진의 소속사가 팬들에게 당부 사항을 전했다.

소속사 빅히트 뮤직은 5일 공식 팬클럽을 통해 "진의 병역의무 이행 기간 중 협조가 필요한 사항이 있다"며 장문의 공지를 전했다.

먼저 편지와 선물 등의 우편 배송을 자제해 달라고 부탁했다. 소속사는 "신병교육대는 일반 장병들이 함께 사용하는 공간이며 군사 훈련을 위한 공간"이라며 "팬 여러분의 편지, 선물이 한꺼번에 집중적으로 전달될 경우 보관이 어렵고, 분실의 위험이 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이는 자대 배치 이후에도 마찬가지다. 대신 소속사는 진과 소통할 수 있는 다른 대안을 내놨다. 빅히트는 "아티스트에게 따뜻한 메시지를 보낼 대에는 위버스 내 해시태그를 활용해 메시지를 남기면 된다. 아티스트가 직접 확인할 수 있도록 당사가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신병교육 수료식 관련한 당부도 덧붙였다. 소속사는 "현장 혼잡에 따른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팬 여러분께서는 현장 방문을 삼가기를 바란다"며 "진을 향한 배웅과 격려는 마음으로만 함께해 주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진은 지난해 12월 13일 경기도 연천에 있는 사단의 신병교육대에 입소했다. 예정 전역일은 2024년 6월 12일이다.

<다음은 빅히트 뮤직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빅히트 뮤직입니다.

항상 방탄소년단을 아낌없이 사랑해 주시는 팬 여러분께 감사드립니다. 지난 12월 팬 여러분의 따뜻한 배려와 응원 덕에 방탄소년단 진은 입대해 현재 성실히 신병교육을 받고 있습니다.

입대 당일 팬 여러분의 관심과 성원에 감사드리며, 아티스트의 병역의무 이행기간 중 추가 협조가 필요한 사항에 대해 안내드립니다.

신병교육대는 일반 장병들이 함께 사용하는 공간이며 군사 훈련을 위한 공간입니다. 팬 여러분의 편지, 선물이 한꺼번에 집중적으로 전달될 경우 보관이 어렵고, 분실의 위험이 있어 편지, 선물 등의 우편 배송은 자제해 주실 것을 당부드립니다. 또한, 아티스트에게 따뜻한 메시지를 보내실 때에는 위버스 내 해시태그 #Dear_Jin_from_ARMY 를 활용해 메시지를 남겨 주시면 아티스트가 직접 확인할 수 있도록 당사가 지원하겠습니다.

신병교육 종료 및 자대 배치 이후에도 편지, 선물 등의 우편 배송은 자제해 주실 것을 당부드립니다.

마지막으로 신병교육 수료식 관련해서도 당부드립니다. 현장 혼잡에 따른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팬 여러분께서는 현장 방문을 삼가 주시기 바라며, 진을 향한 배웅과 격려는 마음으로만 함께해 주시기 바랍니다.

진이 병역의무를 이행하고 건강하게 복귀하는 날까지 변함없는 응원과 사랑 부탁드립니다. 당사도 지속적인 지원과 노력을 아끼지 않겠습니다.

sstar1204@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인기기사]

· [대통령 사진의 비밀②] '예측불가' 남북정상회담...盧, 38선 향해 '직진'(영상)

· [단독] 검찰, '정인양 사건 직무유기' 양천경찰서장 고발 각하

· [CES 2023] 조주완 LG전자 사장 "혁신의 시작과 끝은 고객"

· '선거구제 개편' 화두 속 '개헌' 논의도 재점화될까

· [속보] '윤핵관' 권성동, 與 당대표 선거 '불출마' 선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8)
경찰, '유아인 수사' 마무리…의료 관계자도 무더기 적발  file new 더팩트 18 00:00:57
4년 경고 외면한 학교…쓰레기차에 친구 잃은 동덕여대생들  file new 더팩트 14 00:00:52
교회부터 한옥까지…'우수건축자산' 15개 중 13개 서울에  file new 더팩트 6 00:00:48
'결혼+임신' 엄현경♥차서원...스키즈, K-POP의 새 역사[TF업앤다운..  file new 더팩트 14 00:00:29
첸백시 vs SM, 계속되는 갈등...빅나티, 경솔한 행동 '사과'[TF업앤..  file new 더팩트 9 00:00:26
박하경 또는 이나영의 여행기 [TF인터뷰]  file new 더팩트 10 00:00:15
[숏팩트] 해명 끝에 사과문…영양군 '바가지 과자' 논란 자충수 (영..  file new 더팩트 9 00:00:08
'백현동 의혹' 시행사 대표 구속…"증거인멸 염려"  file new 더팩트 13 23.06.09
"회장 지시→기억 안나"…전 쌍방울 계열사 대표 진술 번복  file new 더팩트 5 23.06.09
김명수 대법원장, 서경환 판사·권영준 교수 대법관 임명 제청  file new 더팩트 53 23.06.09
[속보] 새 대법관에 서경환 판사·권영준 교수 임명 제청  file new 더팩트 53 23.06.09
'태계일주2' 기안84 "덱스 합류, 훨씬 재밌어…이시언 미안"  file new 더팩트 17 23.06.09
경찰, '1박2일 집회' 건설노조 압색 8시간 만에 종료   new 더팩트 9 23.06.09
경찰, 대법원 앞 '1박2일' 집회 강경대응…"해산절차 가능"  file new 더팩트 9 23.06.09
'세계 최초' 수소발전 입찰시장 개설…발전 단가 인하 유도  file new 더팩트 11 23.06.09
"일본보다 빨라진 초고령사회…노인복지 정책 시급"  file new 더팩트 7 23.06.09
에스파, 美 MLB 양키 스타디움서 데뷔 첫 시구  file new 더팩트 6 23.06.09
'강남 납치·살해' 일당 첫 재판 "살해 의도 없었다"  file new 더팩트 6 23.06.09
[현장FACT] 뜨거웠던 '오전 6시' 광화문광장, 축구로 하나 된 시민..  file new 더팩트 12 23.06.09
'마약 투약 혐의' 유아인 불구속 송치...최소 7종 파악  file new 더팩트 6 23.06.09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