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 모바일등록
김별 2022.11.30 17:15:51
조회 352 댓글 1 신고

행복 / 김별

 

묻는  소리에

이름을 대답하고

옆으로 새우처럼 등을 웅크린 자세로 누웠을 때 

척추에 주삿바늘이 꼽혔다.

 

그리고 다리를 움직여 보란 소리에

움직일 수  없다는 대답을 했다.

 

그런 짧은 과정의 시간 동안

내가 지금까지 살아 오며

가장 행복했던 때는 언제였을까를 생각했다.

 

첫사랑 소녀를 만났을 때

연애 한 번 못해 보고 결혼했을 때

아이를 낳았을 때

군에서 제대 했을 때

내 능력이상으로 돈을 많이 벌었을 때

좋은 작품을 썼을 때

시집을 냈을 때

 

여기까지를 생각하다가

나는 그만 의식을 잃고 말았는데

 

다시 눈을 떴을 때는 

천장에 보이는 두 개의 링켈병과

중력이 누르는 듯 바위처럼 무거운 육신과

마른 강바닥처럼 바짝 타버린 입술

의식은 아직 제대로 현실을 가늠하지 못하는데

잠시 후 조금씩 느껴지는 통증이 더해 갈 때

 

나는 다시 의식을 잃기 전의 질문을 이어가다 답을 얻었다.

행복이란 나비는 이제 얼마 남지 않았지만

다시 일구어 가야 할 내 삶의 꽃밭에서 

잡아야 한다는 것을

 

****

**** 병실에 누워 이 시를 쓴다.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7)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8)
엄마야 누나야 간편 살자   new 뚜르 50 08:40:45
유채꽃2 /백승훈   new 뚜르 37 08:40:38
♡ 참된 친구를 얻는 사람이 되자  file new 청암 58 07:57:29
내가 없는 섦은 아무런 의미가 없다   new (1) 직은섬 50 06:57:58
춘분의 사랑노래   new 도토리 110 23.03.21
휘파람   new 도토리 83 23.03.21
꽃샘추위 속 목련   new 도토리 87 23.03.21
초저녁별  file 모바일등록 new (2) 가을날의동화 137 23.03.21
♡ 후회를 남기지 마라  file 청암 190 23.03.21
영원한 따거 배우   (2) 뚜르 141 23.03.21
그대 앞에 봄이 있다 / 김종해   (1) 뚜르 134 23.03.21
미워하지 말고 잊어 버려라   (2) 직은섬 149 23.03.21
봄바람 그네   모바일등록 다재원선심 151 23.03.20
아직은 최악이 아니다   뚜르 234 23.03.20
두 번째 프러포즈   뚜르 191 23.03.20
♡주자의 후회 10 가지♡모셔온 글   모바일등록 (1) 백두산 157 23.03.20
♡ 날마다 삶의 근을 동여 매라  file 청암 187 23.03.20
이런 삶을 살고 싶습니다   (1) 직은섬 198 23.03.20
천숙녀의 [연정]  file 모바일등록 (2) k남대천 172 23.03.20
아름다운 여행  file 모바일등록 블루아이스 353 23.03.19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