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미에게 // 詩 김설하
대장장이 2022.10.06 13:29:16
조회 147 댓글 0 신고

 

              장미에게 - 詩 김설하

 

                   무시로 날아들던 나비보다

                   더 긴 촉수로 심장을 받아들였을

                   너를 그렇게 사랑했던가 싶다

 

                  존재의 가치가 미풍에 흔들리고

                  고은 것들은 독하기도 해서

                  상처를 만들고 건드리면 자꾸만 앓는다

 

                 사랑이 깊었던 만큼

                 그리움이 깊어진다는 것을 알게 되고

                 심장 박돋이 멀추는 순강까자 아프겠다

 

                가슴 도려내는 고통이 끝나는 날

                모든 아름다움 것들은 낮아지는 거라로

                찬비가 엎어지며 울지 않더냐

 

                                              ♠ 김설하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7)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7)
화톳불, 눈발, 해장국 / 신경림   new 뚜르 33 09:25:00
♡ 생각의 끈을 놓지 마라  file new 청암 52 09:14:02
인생은 길고 가능성은 무한대다   new 직은섬 63 08:10:46
당신이라는 도둑   (4) 뚜르 172 23.01.28
초록의 신호를 보낸다   (4) 몽중환 167 23.01.28
♡ 그대가 사랑스럽다  file (4) 청암 172 23.01.28
행복 하기 위해 건강하라   (1) 직은섬 130 23.01.28
겨울비  file 모바일등록 (1) 김별 106 23.01.27
♡때로는 모자람도 미덕 입니다 ♡   모바일등록 (1) 백두산 156 23.01.27
빼앗긴 들에도 봄은 오는가 - 이상화   (5) 뚜르 202 23.01.27
느슨한 활   뚜르 153 23.01.27
♡ 만족의 법칙  file (2) 청암 217 23.01.27
얼음꽃나무 /문태성   (2) 뚜르 174 23.01.26
♡ 첫사랑을 잊지 못하는 이유  file (2) 청암 227 23.01.26
그녀가 즐거운 이유   (2) 뚜르 191 23.01.26
사랑을 하면서 살아도 모자라는 인생 길   (1) 직은섬 268 23.01.26
인생화(人生畵)를 그리면서   (4) 몽중환 357 23.01.25
♡ 자신이 먼저 인사하기  file (2) 청암 270 23.01.25
너무 욕심을 부리지 말자   직은섬 242 23.01.25
붉은풍년화 /백승훈   (2) 뚜르 154 23.01.25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