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대를 사랑하는 건
하양 2022.08.18 00:16:49
조회 1,008 댓글 4 신고

 


 

그대를 사랑하는 건

 

내가 그대를 사랑하는 건

그대의 빛나는 눈만이 아니었습니다.

내 그대를 사랑하는 건

그대의 따스한 가슴만이 아니었습니다.

 

가지와 잎, 뿌리까지 모여서

살아 있는 나무라는 말이 생깁니다.

그대 뒤에 서 있는 우울한 그림자,

쓸쓸한 고통까지 모두 보았기에

나는 그대를 사랑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그대는 나에게 전부로 와 닿았습니다.

나는 그대의 아름다움만을 사랑하진 않습니다.

그대가 완벽하게 베풀기만 했다면

나는 그대를 좋은 친구로 대했을 겁니다.

 

하지만 그대가 나에게

즐겨할 수 있는 부분을 남겨 두었습니다.

내가 그대에게 무엇이 될 수 있겠기에

나는 그대를 사랑합니다.

 

- 서정윤 -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6)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7)
좋겠다 ​/이재무   new 뚜르 47 13:48:13
바람과 나뭇가지   new 뚜르 53 13:05:47
사랑의 경청   new 도토리 30 12:54:37
어디에 가장 있고 싶은지   new 뚜르 41 12:52:30
바람소리  file new 마음자리 62 11:11:50
죽음 보다 강한 사랑   new 직은섬 82 08:59:45
♡ 당연한 것일수록 조심해야  file new (1) 청암 113 07:50:31
길노래   도토리 124 22.12.04
인생  file 마음자리 210 22.12.04
먹어도 먹어도 / 이대흠   (2) 뚜르 137 22.12.04
♡ 대화의 기술  file (4) 청암 199 22.12.04
삶을 결정하는 것은   (2) 뚜르 172 22.12.04
시는 꽃잎에 앉은 나비와 같아  file 모바일등록 김별 130 22.12.03
나는 누구이며, 어디서 와서 어디로 가는 것일까?   뚜르 220 22.12.03
인생의 중요한 가치들   (2) 뚜르 236 22.12.03
첫눈 오는 날   (1) 도토리 124 22.12.03
손뼉치기 /구본일   뚜르 109 22.12.03
태극전사 잘 싸웠다! 파이팅!!!   미림임영석 97 22.12.03
♡첫눈의 희열  file 청암 175 22.12.03
♡자녀 교유과 재물♡모셔온글♡   모바일등록 (4) 백두산 111 22.12.02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