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하늘로 띄우는 편지 모바일등록
25 가을날의동화 2022.06.28 00:30:40
조회 355 댓글 3 신고

 

 

 

 

 

내 편지는

밤 새워 썼어도 늘 백지였다.

 

백지 편지를 고이 접어

하늘 특별시

번지는 없음 이라고 써서

 

석등처럼 서 있는 우체통에 넣고 나면

밤별들이 파랗게 웃곤 했었다.

 

소나기가 후드득 스쳐도

젖지 않았을 내 편지는

달포 해포 기다려도 소식이 없다.

 

찬이슬 맞아도 별인 너는

나의 나아종 지닌 이기에

답장이 없어도 고깝지 않아

 

달빛이 통밤을 지켜주는 밤이면

나는 잠들지 못하고

조곤조곤 또 너에게 편지를 쓴다.

 

글/ 박해옥

9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4)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코스모스   new 도토리 14 09:08:39
가을 하늘   new 도토리 10 08:52:36
들국화   new 도토리 11 08:37:00
♡ 서로 사랑하면  file new 청암 25 08:18:28
원칙과 생명 사이에서   new 뚜르 64 06:47:27
가슴으로 흐르는 친구  file new 뚜르 95 06:47:23
가을비 /신경희  file new 뚜르 75 06:46:59
그립다  file new 하양 63 00:07:00
장점과 단점  file new (1) 하양 59 00:05:58
어느 날 문득  file new 하양 82 00:05:08
사랑하는 동안에만----   new 대장장이 50 22.10.02
사랑과 사라의 사이의 길   new 네잎크로바 109 22.10.02
가을은 시인의 마음을 부른다!  file new 미림임영석 96 22.10.02
날 찾아오지않으시렵니까 // 용혜원   new 대장장이 66 22.10.02
건강한 공감   무극도율 78 22.10.02
날씨가 바꾼 세계역사   무극도율 76 22.10.02
현명한 사람, 현명한 삶   무극도율 72 22.10.02
마음은 하나 / 류시화   대장장이 82 22.10.02
어제보다 오늘이 더 예쁜 시월  file 미림임영석 79 22.10.02
♡ 가장 큰 선물  file (2) 청암 135 22.10.02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