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어린 마음
17 네잎크로바 2022.01.20 08:40:14
조회 118 댓글 0 신고


◈ 여린 마음 ◈
자주 옷을 빨면 쉽게 해진다는 말에
빨려고 내놓은 옷을 다시 입는 남편의
마음은 여리지만 아름답습니다.
일어나야 할 시간인데도 곤히 자고 있는
남편을 보면서 깨울까 말까 망설이며
몇 번씩 시계를 보는 아내의 마음은
여리지만 아름답습니다.
꽃 한 송이 꺾어다 화병에 꽂고 싶지만
이제 막 물이 오르는 나무가 슬퍼할까
꽃만 쓰다듬다 빈손으로 돌아오는
딸아이의 마음은 여리지만 아름답습니다.
옷가게에 가서 어울리지 않는 옷 한번
입어보고는 그냥 나오지 못해 서성이며
머리를 긁적이는 아들의 마음은
여리지만 아름답습니다.
봄비에 젖어 무거워진 꽃잎이 불어오는
바람에 떨어질까 봐 물기를 조심스럽게
후후 불어 내는 소녀의 마음은
여리지만 아름답습니다.
‘사랑한다.’고 말해 버린 그 한마디
말 때문에 헤어지고 싶지만 떠나지
못한 채 약속 장소로 향하는 여인의
마음은 여리지만 아름답습니다.
아이의 거짓말에 회초리를 들었지만
매 맞는 아이보다 가슴이 더 아파
회초리를 내던지고 아이를 끌어안는
어머니의 마음은 여리지만 아름답습니다.
가볍게 업을 수 있지만 업어 주면 몸이
더 약해져 다시는 외출을 못하실까 봐,
등 굽은 어머니의 작고 힘겨운
보폭을 맞추어 걷는 아들의 마음은
여리지만 아름답습니다.
펌 글

5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3)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등 뒤에서 하는 말   new 대장장이 8 12:26:43
우리이 삶의 여백엔   new 대장장이 10 11:31:42
♡ 문제가 있는 곳에 해답이 있다  file new 청암 35 10:19:28
근황  file 모바일등록 new 김별 23 09:02:07
삶의 보약 ‘잠’에 대한 명언 10   new 뚜르 78 08:50:49
함께 할 수 있는 마음   new 뚜르 78 08:50:46
수국 / 고영민   new 뚜르 66 08:50:38
가끔씩 생각나는 사람  file new 예향도지현 56 06:58:40
의지를 다질 때 읽는 시  file new (2) 하양 86 00:31:29
꽃 피고 지는 날에  file new 하양 70 00:29:07
따뜻한 말을 담아야 합니다  file new (1) 하양 98 00:27:22
우리, '결연' 할까요?   new (2) 뚜르 147 22.07.01
비가 오는 날   new 뚜르 114 22.07.01
7월 편지 /박상현   new (2) 뚜르 149 22.07.01
우리의 삶은 하나의 약속이다   new 대장장이 95 22.07.01
#책속의_한마디_샬롯의_거미줄  file 책속의처세 61 22.07.01
당신은 아름다운 사람입니다.   김용수 88 22.07.01
~좋은글~   포비 90 22.07.01
견디다  file 모바일등록 (2) 가을날의동화 132 22.07.01
♡ 고맙다 는 말을 하라  file (3) 청암 171 22.07.01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