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다시 쓰는 계절 모바일등록
24 가을날의동화 2021.09.17 01:50:23
조회 365 댓글 8 신고

 

 

 

 

구수한 향 이끌림은 

나이 탓일까

 

볏짚 흩어진 가을 그곳에 

고향도 숨을 쉬었네

 

 

굴뚝마다 피어오르는 연기

어둠 내리면 타작하다

급하게 부르는 엄마들 음성

 

 

가을은 언제나

시끌벅적 농촌을 흔들었지

 

 

배춧국의 구수함

깍두기의 우직함도

가을은 그냥 살맛 났어

 

 

밭에 자라는 긴 무를 뽑아들고

속 쓰릴 때까지 먹던 천진한 날들

 

깊어가는 가을은

후두두 알밤의 반질한 얼굴도

희망이었어 풍성함이었지

 

 

시골 학교 작은 운동회

온 동네 잔치였고

 

신이 난 아이들

웃음 하늘가 만발하던 시절

 

 

가을은 

한 해의 끝자락을 말해주는

찬 바람 문턱 아닌

 

그저 풍성하고 즐겁고 아름다운

멋진 계절이었지

 

 

고향 어린 시절

영원히 갈 수 없는 시간이지만

 

난 이렇게 쓰고 있다.

그 가을에 묻힌 행복을 말이다.

 

글/ 김영애

7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아버지의 나이   new 무심함 16 08:04:03
조용한 일   new 무심함 9 08:01:03
우정(友情)   new 무심함 10 07:50:41
해가 산마루에 저물어도   new 대장장이 9 07:48:54
어제는 / 천숙녀  file new 독도시인 8 07:36:37
행복의 기준이 같은 사람  file new (1) 하양 76 00:25:36
고난  file new (1) 하양 55 00:24:35
마음을 연주할 수 있다면  file new (1) 하양 57 00:22:19
조그만 친절   new 산과들에 55 21.11.27
  new (1) 산과들에 41 21.11.27
생각 속에   new (1) 산과들에 68 21.11.27
무서운 시간   new (2) 무심함 73 21.11.27
우정   new 무심함 71 21.11.27
안도현의 [전전긍긍]  file 모바일등록 new (2) k하서량 106 21.11.27
웃는 법   new (1) 대장장이 97 21.11.27
떨어진 낙엽 잎에 서리꽃!  file new 미림임영석 83 21.11.27
가을이 오면   new 대장장이 54 21.11.27
지금이 그때다   new (7) 관심글쓰니 139 21.11.27
소망의 시   new (5) 관심글쓰니 120 21.11.27
♡ 따뜻한 눈물  file new (5) 청암 136 21.11.27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