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60 그대는 청춘 즐겨찾기
그리운 그때 그시간들
두레박 2021.08.16 09:59:38
조회 189 댓글 2 신고


참 힘든다는 말이 무엇인지를 이제서야 깨달은듯 합니다.

덥고 아니 뜨겁다고 해야하나요 태양의 열기와 습도가 높은듯한

푹푹 쪄대는 공기 시원한게 장비를 돌리면 참 좋은데 켜기만하면

어휴 춥다고하시는데 꺼야지 어찌합니까 선풍기로 손부채로 이번여름이

여러가지로 참 힘이 들었던것 같았습니다.


이제는 온도차가 눈에띠게 달라진것 같아 움직이기 참 좋을때인것

같은데 발목을 붙잡는것이 있으니 또 주저앉아야 겠습니다.

생각으로는 큰 기와집을 열채는 더 지엇다가 허물고 또짓고 하는데

언제나 실지로 마음놓고 짓고 부수고를 할지 그시간이 그립기만 합니다.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902)
게시글은 최소 3줄 이상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2019.05.14 수정)  (197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9)
나이들수록 마음은 가볍고 행복하게   kumsanko 170 24.05.19
당신은 잘 할 수 있습니다   희애노락 187 24.04.17
과연 어떻게 되려나요.   두레박 129 24.04.10
변화무쌍한 날씨입니다.   두레박 224 24.02.19
용처럼 힘차게 솟아 오르시길...   (1) 두레박 337 24.01.04
올해는 그대를 못 볼 줄 알았소  file (3) 미림임영석 663 23.11.23
11월 늦가을 화려한 단풍  file (2) 미림임영석 302 23.11.22
동지입니다...   두레박 405 23.11.08
힘들고   모바일등록 taeyoung 553 23.09.26
비야 비야 참.....   두레박 641 23.07.16
누가 그러더라....인생 말 야~~~~~~~~~~~~~~~~   (6) 수키 1,658 23.05.25
이곳이 아닌 저곳   아침이슬 720 23.05.24
★돌아보면 모두가 사랑이더라★   두레박 1,334 23.05.20
사랑은   모바일등록 아침이슬 663 23.05.20
늙음 낡음 익음   모바일등록 아침이슬 931 23.05.10
다툼의 원인   (1) 아침이슬 742 23.05.10
이제 시작하려하는데 어떤걸 해야할지...   (2) 스카이건 803 23.05.09
콤플렉스도 힘이 된다   두레박 503 23.05.04
인생 후반전은 이렇게 살자  file 수키 1,403 23.04.28
의심과 의문   아침이슬 964 23.04.19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