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내가 좋아하는 나로 사는 것
100 하양 2021.06.19 00:18:43
조회 684 댓글 4 신고

 

 

내가 좋아하는 나로 사는 것

 

세상일은 절대 내 마음대로 되지 않는다.

우주의 기운이 있는지 없는지는 모르지만

어쨌건 내가 뿜어내는 기운 역시

우주의 기운과 조화를 이루어야 한다.

 

그래야 나라는 인간의 정체성이

나보다 강한 반동 인물의 힘에

잡아먹히지 않는다.

 

간절하게 소망하고,

위험을 무릅쓰고 도전하고,

치열하게 싸우다 끝내 실패하는

소설 속 인물들은 분명 근사하다.

 

하지만, 내 인생은

그렇게 흥미진진하고 멋질 필요가 없다.

 

그냥 내가 좋아하는 나로 살 수 있도록

내가 좋아하는 일을 하고,

내가 좋아하는 사람과 만나며,

시간을 내 편으로 만드는 편이 백번 낫다.

 

원하는 것이 있다면

절대 간절해지지 말자.

 

반동 인물의 힘을 키워주지 말고

자연스럽게 내가 할 수 있는 것만 하자.

 

그리고 시간의 힘을 믿고 기다리자.

 

내 삶은

아무도 읽지 않는

재미없는 소설이 될지 모르지만,

내가 좋아하는 내 정체성으로 사는 삶은

그때부터 비로소 시작된다.

 

- 윤을, ‘나는 도망칠 때 가장 용감한 얼굴이 된다- 

7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그리움이 깊은 날에는  file 모바일등록 new 가을날의동화 2 01:30:31
희망 서시   new 도토리 2 00:49:53
눈물이 없으면   new 도토리 2 00:48:04
사랑은 어렵지 않아요   new 도토리 4 00:46:31
그런 관계이고 싶습니다  file new 하양 10 00:33:43
행복은 향기로운 꽃  file new 하양 7 00:32:44
내 안의 너  file new 하양 5 00:31:27
♧ 완연한 가을빛 행진! ♧  file new 미림임영석 39 21.09.25
김용덕의 [ 단 한번만이라도 ]  file 모바일등록 new (2) k하서량 59 21.09.25
이성택의 [ 그리운 친구들 ]  file 모바일등록 new (2) k하서량 64 21.09.25
우주 미아   new (1) 산과들에 50 21.09.25
이 모든 아픔 언제쯤   new 산과들에 69 21.09.25
예감한 이별   new 산과들에 62 21.09.25
계절   new (1) 소우주 67 21.09.25
가을 하늘을 보자 (자작)   new (1) 미지공 65 21.09.25
슬픈 가을  file 모바일등록 new (1) 가을날의동화 121 21.09.25
그대를 사랑하므로   new (1) 대장장이 91 21.09.25
오늘은 그 사람이 보고 싶다  file new 예향도지현 102 21.09.25
사랑, 그 유통기한   new 은꽃나무 71 21.09.25
코스모스 피는 북천역   new 은꽃나무 71 21.09.2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