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오늘을 마지막처럼
29 무극도율 2021.06.08 14:56:54
조회 235 댓글 0 신고
오늘을 마지막처럼

오늘을 마지막처럼 사는 사람에게는 내일을 염려할 일이 없고, 용납 하지 못하거나 용서하지 못할 일도 없습니다. 

오늘을 마지막처럼 사는 사람은 욕심이 없습니다. 
모든 것을 내려놓고 마음을 비웠기 때문에 마음이 평안합니다.
독일에 전해 내려오는 이야기입니다. 
황제의 비서실장을 맡아 일하던 공작이 있었는데 황제가 그 능력을 높이 사서 총리로 삼았습니다. 
그러자 그가 교만해지기 시작했습니다. 모두가 그를 싫어했습 니다.
공작이 어느 날 사냥을 갔다가 작은 교회를 발견 했습니다. 교회에 들어가 기도를 하고 고개를 들었는데 그 순간 십자가에 빛과 함께 3이란 숫자가 나타났다 사라졌습니다. 

그는 자기에게 남겨진 날이 3일 밖에 없다는 것으로 해석하고 남겨진 3일 동안 천사처럼 살았 습니다. 총리로서 황제와 국민을 위해 최선을 다했습니다.
그런데 3일이 지났으나 죽음이 오지 않았습니다. 
그는 3일이 아니라 3개월 이라고 생각했습 니다. 
3개월을 천사처럼 살았 습니다. 그러자 주변에 변화가 일어났습니다. 천국처럼 변했습니다. 
3개월이 지났습니다. 아직 죽음이 찾아오지 않았습니다.
그러자 이번에는 3년이라고 생각하고 3년을 천사처럼 살았습니다. 3년이 지나는 동안 황제가 감동을 받았습니다. 신하들과 국민들도 감동을 받았습니다. 마침 황제가 병으로 죽게 되었는데 황제는 이 총리를 다음 황제로 세우 라고 유언을 하게됩니다.
그때 신하들과 국민들이 기뻐하며 황제의 유언을 받들었습니다. 
3년이 되는 날 그는 황제로 등극하게 되었습니다. 

그가 바로 1314년 프랑크푸르트의 다섯 제후들에 의해 신성 로마제국의 황제로 추대된 루드비히(Ludwig)* 황제입니다.
우리에게도 얼마의 시간이 더 남아 있는지 알 수 없습니다. 
하루하루를 처음 맞이하는 것처럼, 하루하루를 마지막처럼 살아야 합니다. 
하느님께서 허락하신 인생의 남은 시간을 거룩한 마음으로 최선을 다하며 살아야 할 것 입니다.


3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추석 둥근 달님께 빌어요!  file new 미림임영석 25 10:29:12
마음의 고향   new 네잎크로바 44 07:35:10
변덕스러운 가을   new 은꽃나무 45 04:23:07
내가 불입니다   new 은꽃나무 40 04:23:04
인생길의 간이역   new 은꽃나무 38 04:23:02
한가위 보름달의 말씀   new 도토리 98 03:13:13
한가위 보름달   new 도토리 38 03:01:50
오늘을 산다  file new (1) 하양 98 00:22:12
악기는 연주를 해야  file new (2) 하양 66 00:20:54
어차피  file new (1) 하양 73 00:19:38
조영문의 [ 닭 한 마리의 비약? ]  file 모바일등록 new (2) k하서량 73 21.09.20
한가위 /주강식 시조시인  file 모바일등록 new (3) 관심글쓰니 96 21.09.20
인생면허증   new (1) 그도세상김용.. 64 21.09.20
수녀님의 카톡 글   new 그도세상김용.. 80 21.09.20
추석 인사말   new (1) 그도세상김용.. 612 21.09.20
어머니, 다시 추석입니다   (3) 뚜르 252 21.09.20
추석달 /구재기   (2) 뚜르 178 21.09.20
낚시 바늘이 주는 이야기   (2) 뚜르 179 21.09.20
♡ 서로 기대고 사는 인연  file (10) 청암 210 21.09.20
절반만 사랑하는 사람을 사랑하지 말라  file (7) 광솔 185 21.09.20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