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늙지 마세요 당신!
100 하양 2021.04.07 00:16:24
조회 595 댓글 4 신고

 

 

늙지 마세요 당신!

 

내가 살아온 날보다

살아갈 날이 짧기에

당신을 더 사랑하고 싶습니다.

 

삶이 우리들의 사랑을

가끔은 아주 조금 속일지라도

우리들의 사랑 그 진실은

속일 수 없을 것입니다.

 

매일 매일

조금씩 우리 사랑을 키워가고 있지만

우리들의 사랑을 혹여 신께서라도

질투하신다면 안 되니

 

사랑한다 호들갑 떨지 말고

함께 있는 것만으로도 감사하며

내가 당신을 따라갈 수 있도록

보폭을 조금 줄이세요.

 

그럼 당신 늙지 않을 것입니다

당신 늙지 마세요

당신 육체야 어쩔 수 없는 연륜이지만

마음까지 늙는 것은 싫습니다.

 

유명한 시인님의 글에

자주 꽃이 피는 것은 자주 감자

파 보나 마나 자주 감자라고 했습니다.

 

우리 사랑

확인 하나 하지 않으나 분명한 사랑입니다

몇 걸음 조금씩 걸어가세요.

 

제가 옆에서 당신 그림자 밟지 않도록

조심하면서 따라가겠습니다.

 

당신이 영혼의 순결함을 존경하면서

도움이 될 수 있다면

당신 늙어 가는 것을 막고 싶습니다.

 

내가 살아갈 나이가 짧기에

더 애처롭게 당신을 사랑하겠습니다.

 

- 류경희 - 

9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사람이 선물이다   new 네잎크로바 60 07:13:21
등燈 / 천숙녀  file new 독도시인 42 06:23:19
이 모든 아픔 언제쯤  file 모바일등록 new 가을날의동화 123 00:50:57
생각이 만들어낸 관념과 선입견   new 해맑음3 56 00:48:10
지금 이 순간에 감사하기  file new (1) 하양 129 00:17:05
고백  file new (1) 하양 75 00:16:05
매듭을 풀기 위해서는  file new (1) 하양 96 00:13:33
내가 좋아하는 집   new 은꽃나무 46 00:01:10
거울속의 자신을 향해   new 은꽃나무 44 00:01:08
해마다 유월이면   new 은꽃나무 42 00:01:06
편지 한장   new 산과들에 58 21.06.20
꿰매어 지고   new 산과들에 38 21.06.20
미완성   new 산과들에 42 21.06.20
有無(유무)의 조각  file 모바일등록 new 하서량 73 21.06.20
6월, 그 슬픈 영혼들   new 예향도지현 47 21.06.20
새하얀 새 선비의 자태  file new 미림임영석 56 21.06.20
기다림은 헛됨이 아닌 과정  file new 광솔 107 21.06.20
잎들도 흐른다   new 도토리 91 21.06.20
시간의 얼굴   도토리 101 21.06.20
조금조금   도토리 102 21.06.20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