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3월 /장석주
100 뚜르 2021.03.02 09:49:09
조회 195 댓글 0 신고

 

3월  /장석주

 

얼음을 깨고 나아가는 쇄빙선 같이

치욕보다 더 생생한 슬픔이

내게로 온다

 

슬픔이 없는 것은 부끄러운 일이다

모자가 얹혀지지 않은 머리처럼

그것은 인생이 천진스럽지 못하다는 징표

 

영양분 가득한 지 3월 햇빛에서는

왜 비릿한 젖 냄새가 나는가

 

산수유나무는 햇빛을 정신없이 빨아들이고

검은 가지마다 온통 애기 젖꼭지만한 노란 꽃눈을 틔운다

 

3월의 햇빛 속에서

누군가 뼈만 앙상한 제 다리의 깊어진 궤양을 바라보며

살아봐야겠다고

마음을 고쳐먹는다

 

3월에 슬퍼할 겨를조차 없는 이들은

부끄러워하자

그 부끄러움을 뭉쳐

제 슬픔 하나라도 집어낼 일이다

 

<서비의 놀이마당>

3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장애로 인한 외로움   new 무극도율 2 07:35:13
'천년손이'라는 이름   new 무극도율 3 07:33:44
물고기의 부성애   new 무극도율 2 07:30:26
어버이 날 ~~~~~~   new 네잎크로바 20 06:05:33
내 시詩는 -아무도 모르지 / 천숙녀  file new 독도시인 21 04:19:27
잠재의식의 정화능력   new 해맑음3 12 04:13:30
당신이 하늘이십니다  file 모바일등록 new 가을날의동화 49 02:30:26
어머니의 사랑  file new (1) 하양 51 00:50:58
숲에게  file new (1) 하양 25 00:50:54
희망을 찾아서  file new (1) 하양 32 00:50:50
최수월시모음 61편/그도세상   new 그도세상김용.. 14 00:28:49
엄마   new 도토리 25 00:28:20
카네이션   new 도토리 25 00:26:16
엄마   new 도토리 28 00:24:04
최수월시모음 65편/그도세상   new 그도세상김용.. 8 00:13:11
낮인가요? 밤인가요?  file new 미림임영석 123 21.05.07
장미꽃 한다발  file new 은꽃나무 102 21.05.07
미움이 비처럼 쏟아질때  file new 은꽃나무 123 21.05.07
까닭 없이도 끄떡없이 산다   new 은꽃나무 130 21.05.07
깊은 계절에 / 천숙녀  file new 독도시인 50 21.05.07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