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 24시간
하양 2020.09.01 00:25:38
조회 1,018 댓글 4 신고

 

 

하루 24시간

 

가진 것이 많다고 무턱대고 쓰고 보려는 사람

그런 사람도 문제지만 그보다 더 무모한 사람이

우리 주변에는 많이 있습니다.

 

시간을 아껴 쓸 줄 모르는 사람입니다.

흥청망청 자기 일생을 보내는 사람입니다.

그런 사람이야말로 물질을 아껴 쓰지 않은 이들보다

더욱 한심한 사람입니다.

 

신은 사람에게

물질을 공평하게 나눠주는 일에는 실패했지만

시간을 똑같이 나눠주는 데는 성공했습니다.

누구에게나 하루는 24시간입니다.

 

그렇다면 시간이라는 화폭 위에

그림을 그리기 위해 붓을 들고 서 있는 화가가

바로 우리 자신 아니겠습니까.

 

만약 그것이 틀림없는 사실이라면

누가 더 좋은 그림을 그리느냐 하는 것은

자신에게 주어진 시간들을

어떻게 쓰느냐에 달려있습니다.

 

- ‘세이코 시계 광고카피-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8)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8)
아름다운 사랑 소중한 인연   new 네잎크로바 75 09:30:14
시간은 멈추지 않고 흐른다   new 뚜르 67 09:07:35
행복으로 가는 길   new (1) 도토리 102 23.12.06
지는것   new (1) 도토리 69 23.12.06
웃는 꽃   new (1) 도토리 58 23.12.06
♡부메랑 ♡❤️카페에서   모바일등록 new 백두산 85 23.12.06
좋은 사람이 되어 줄게   (1) 뚜르 138 23.12.06
카페 가는 길 / 최영미  file (1) 뚜르 82 23.12.06
사랑합니다  file 모바일등록 (1) 블루아이스 270 23.12.06
한해의 끝에 서면   (1) 김용호 182 23.12.06
마음의 일   (2) 도토리 121 23.12.05
들꽃처럼   (2) 도토리 69 23.12.05
행복한 삶   (2) 도토리 114 23.12.05
❤️앟소 잡은 요량 하소 ♡❤️밴드에서   모바일등록 (1) 백두산 119 23.12.05
가정의 행복 지수는 관계에 달려 있다   (1) 뚜르 131 23.12.05
당신이 그리운 날 /이순재  file (1) 뚜르 120 23.12.05
꽃의 이유   (2) 도토리 193 23.12.04
들꽃의 철학   (2) 도토리 144 23.12.04
하루살이의 노래   (2) 도토리 141 23.12.04
상상하던 미래   (1) 뚜르 209 23.12.04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