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내 안의 화 다스리기
뚜르 2023.05.23 09:11:50
조회 263 댓글 2 신고




오래전 한 남자가 있었습니다.
그는 남들과 다투거나 화가 나는 일이 생기면
자기 집 정원을 하염없이 돌았습니다.

이 특이한 행동을 몇 번이고 반복하니
남자가 집 정원을 돌고 있는 것을 보는 것만으로도
저 남자에게 안 좋은 일이 생겼구나 하고
짐작할 수 있을 정도였습니다.

마을 사람들이 남자에게 화가 나면
왜 자신의 집 정원을 도는 건지
여러 번 물어보았지만 남자는 그 질문에
대답하지 않았습니다.

세월이 흘러 남자는 부자가 되고 노인이 되었지만,
예전처럼 남자는 화가 나는 일이 생기면
똑같이 정원을 돌았습니다.

이제는 남자의 집도 정원도 넓어졌고
몸이 불편한 노인이 되었기에 한 바퀴 도는 일도
보통 일이 아니었지만, 화가 나는 일이 있을 때면
여전히 집 주위를 돌았습니다.

그리고 어느 날 남자의 손주가
궁금해서 물었습니다.

"할아버지는 아주 오래전부터
화나는 일이 생기면 집 정원을 돌았다고 하는데
왜 그러시는 거예요?"

그러자 아무에게도 대답하지 않던 남자가
손자에게는 말을 해주었습니다.

"젊었을 때 남들과 다투거나 화가 나면
내 집 정원을 돌면서 '내 집이 이렇게 작은데
남한테 화내고 싸울 시간이 어디 있나?'라고 생각하면
화가 가라앉고 다시 일하는 데 힘을 쓸 수 있었지.
그리고 지금은 '내 집이 이렇게 넓어 마음에 여유가 있는데,
왜 남들하고 싸우며 살아야 해?'라고 생각하면
바로 마음이 홀가분해지기 때문에
계속 집 주변을 돌고 있지."





요즘 순간적인 분노를 참지 못해 발생하는
'욱 범죄'가 사회적으로 문제가 되고 있습니다.
평소 눌러왔던 부정적인 감정과 함께
분노가 순간적으로 표출되는 것이라고
전문가는 말합니다.

하지만 그 부정적인 에너지를
나를 발전시키는 데 사용할 수 있다면 어떻게 될까요?
그럴 수 있다면 여유와 행복이 가득해
처음부터 화낼 일이 없는 사람이
될 수도 있습니다.


# 오늘의 명언
화를 내면 주위의 사람들은 많은 상처를 입는다.
그러나 그것보다 더 큰 상처를 입는 사람은
바로 화를 내는 당사자이다.
– 레프 톨스토이 –

 

<따뜻한 하루>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당신의 하루♡밴드에서   모바일등록 (1) 백두산 156 23.09.16
가을 풍경  file 모바일등록 (1) 블루아이스 368 23.09.16
풀빛보다 더짙은 푸름으로  file (1) 솔새 159 23.09.16
얼마나 더 사랑해야   (2) 곽춘진 209 23.09.16
할머니의 지갑   (2) 뚜르 128 23.09.16
역(驛) /천양희  file (1) 뚜르 117 23.09.16
♡ 행복의 향수  file (2) 청암 225 23.09.16
단 한번의 만남에서   (1) 직은섬 155 23.09.16
가을날의 동화님, 감사합니다   (3) 시편지 154 23.09.15
♡ 내 안에서 떠나고 싶다  file (3) 청암 228 23.09.15
엄선한 재료   (3) 뚜르 163 23.09.15
세상에서 가장 순수한 곳 /백 원 순  file (1) 뚜르 171 23.09.15
세월과 함께 떠나버린 청춘   (1) 직은섬 207 23.09.15
파도타기   (1) 도토리 85 23.09.15
마음 묵상   (2) 도토리 152 23.09.15
꽃과 사랑   (1) 도토리 112 23.09.15
이것이 정녕 삶인가 봅니다  file 모바일등록 (3) 가을날의동화 300 23.09.14
근심 걱정을 내려놓자   (2) 뚜르 269 23.09.14
무화과나무 /김승기  file (2) 뚜르 148 23.09.14
미안하다 (시) / 이선형   (1) emfhd 198 23.09.14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