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가분수형 성장
뚜르 2023.03.28 08:57:17
조회 216 댓글 0 신고


 

한 사람이 화초를 선물 받았습니다.
그는 생각날 때마다 틈틈이
화초에 물을 주었습니다.

그런데 이상하게도 자라는 낌새가 없었습니다.
그렇다고 말라죽은 것도 아니었습니다.
화초가 새싹을 틔우지 않으니
키우는 기쁨이 없었습니다.

결국, 그는 분갈이하기로 결심했습니다.
화초에 비해 화분이 작아도 성장에 방해가
될 수 있기 때문이었습니다.

그런데 화분을 뒤집었을 때
전혀 자란 것 같지 않던 화초의 뿌리가
화분 가득 찬 것이었습니다.

화초는 줄기가 위로 자라거나
잎이 무성히 돋지는 않았지만,
그 안에서 수많은 뿌리가 여러 가닥으로
길게 뻗어나가고 있었습니다.

화초가 자라지 않았던 이유는
뿌리를 내리는 동안 줄기가 잠시 성장을
멈췄기 때문이었습니다.

화초가 밑으로는 자라지 않고 위로만 자라는
가분수형 성장을 했다면 쉽게 흔들려
위험했을 것입니다.

따라서 화초는 더 높이 더 튼튼하게 자라기 위해
먼저 위가 아닌 아래로 뿌리를 내리면서
성장의 기초를 다지고 있었던 셈입니다.

 

 

우리는 겉으로 드러나는 성장에만 주목합니다.
빠르게 성장하는 것이 좋아 보이지만,
뿌리가 깊지 않은 이러한 가분수형 성장은
장기적으로 좋지 않습니다.

느리더라도 천천히 내실을 다지며
성장하는 것이 더 높이 올라갈 수 있는
성장의 밑거름입니다.

 

# 오늘의 명언
뿌리 깊은 나무는 바람에 흔들리지 않는다.
심지를 굳게 하고 자신이 원하는 바를 따라
묵묵히 나아갈 것이다.
– 마크 주커버그 –

 

<따뜻한 하루>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new 도토리 13 11:27:54
처음에는   new 도토리 17 11:26:10
사랑 서시   new 도토리 7 11:24:46
신발과 양말을 제대로 신어야 한다   new (1) 뚜르 63 08:56:07
라일락꽃 흩날릴 때면 /은파 오애숙  file new 뚜르 57 08:56:01
♡삶의 기쁨을 누려라  file new 청암 84 07:31:35
전하지 못한 그리움   new 직은섬 55 07:08:45
♡밴드에서 ♡   모바일등록 new (2) 백두산 38 07:05:03
모양  file 모바일등록 new (3) 가을날의동화 49 06:55:42
긍정적인 생각의 힘   (4) 뚜르 211 23.06.08
벚나무 아래서 /백원순   (2) 뚜르 114 23.06.08
♡ 행복을 약속하는 땀을 흘려라  file (6) 청암 146 23.06.08
영원이 들어도 좋은 말   직은섬 177 23.06.08
미안합니다  file 모바일등록 (3) 가을날의동화 133 23.06.08
♡밴드에서 모셔온 글  file 모바일등록 (1) 백두산 123 23.06.08
작은 풀의 노래   도토리 54 23.06.08
사랑의 평안   (2) 도토리 101 23.06.08
연애와 결혼생활   도토리 112 23.06.08
천숙녀의 [시린 손]  file 모바일등록 (2) k남대천 192 23.06.07
따뜻한 쉼표  file 모바일등록 (2) 가을날의동화 182 23.06.07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