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봄비
도토리 2023.03.23 10:55:54
조회 162 댓글 0 신고

 봄비 / 정연복

 

아직은 꽃샘추위

심술이 끝나지 않았는데

 

오늘 아침 이슬같이

내리는 비.

 

긴긴 겨울 동안

목말랐던 빈 가지들

 

단비에 촉촉이 젖어

생명의 기지개를 켜네.

 

안으로 몰래몰래 키웠던

연둣빛 새싹

 

며칠 내로 돋아나리

예쁜 꽃도 피어나리.

 

수줍은 새색시같이

조용히 찾아온

 

봄비 한줄기에 온 땅

온 세상에 희망이 넘치네 .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new 도토리 16 11:27:54
처음에는   new 도토리 20 11:26:10
사랑 서시   new 도토리 11 11:24:46
신발과 양말을 제대로 신어야 한다   new (1) 뚜르 63 08:56:07
라일락꽃 흩날릴 때면 /은파 오애숙  file new 뚜르 57 08:56:01
♡삶의 기쁨을 누려라  file new 청암 86 07:31:35
전하지 못한 그리움   new 직은섬 58 07:08:45
♡밴드에서 ♡   모바일등록 new (2) 백두산 38 07:05:03
모양  file 모바일등록 new (3) 가을날의동화 49 06:55:42
긍정적인 생각의 힘   (4) 뚜르 211 23.06.08
벚나무 아래서 /백원순   (2) 뚜르 114 23.06.08
♡ 행복을 약속하는 땀을 흘려라  file (6) 청암 146 23.06.08
영원이 들어도 좋은 말   직은섬 177 23.06.08
미안합니다  file 모바일등록 (3) 가을날의동화 133 23.06.08
♡밴드에서 모셔온 글  file 모바일등록 (1) 백두산 123 23.06.08
작은 풀의 노래   도토리 54 23.06.08
사랑의 평안   (2) 도토리 103 23.06.08
연애와 결혼생활   도토리 112 23.06.08
천숙녀의 [시린 손]  file 모바일등록 (2) k남대천 192 23.06.07
따뜻한 쉼표  file 모바일등록 (2) 가을날의동화 182 23.06.07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