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인간은 강물처럼 흐르는 존재이다.
직은섬 2023.02.09 06:46:04
조회 329 댓글 1 신고


인간은 강물처럼 흐르는 존재이다.
우리들은 지금 이렇게 이 자리에 앉아 있지만
끊임없이 흘러가고 있다.
늘 변하고 있는 것이다.
날마다 똑같은 사람일 수가 없다.
그렇기 때문에 함부로 남을 판단할 수 없고
심판할 수가 없다.
우리가 누군가에 대해서
비난을 하고 판단을 한다는 것은
한 달 전이나 두 달 전 또는 며칠 전의 낡은 자로써
현재의 그 사람을 재려고 하는 것과 같다.
그 사람의 내부에서 어떤 변화가 일어나는지는
아무도 모른다.
그렇기 때문에 타인에 대한 비난은
늘 잘못된 것이기 일쑤이다.
우리가 어떤 판단을 내렸을 때
그는 이미 딴사람이 되어 있을 수 있다.
말로 비난하는 버릇을 버려야
우리 안에서 사랑의 능력이 자란다.
이 사랑의 능력을 통해
생명과 행복의 싹이 움트게 된다.
펌글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가장 행복한 사람은   (1) 직은섬 292 23.04.25
♡영원히 갚을 수 없는 빚 ♡모셔온 글   모바일등록 (2) 백두산 287 23.04.24
사랑의 일   도토리 187 23.04.24
사랑뿐   도토리 167 23.04.24
좋은 아빠   (2) 도토리 160 23.04.24
사랑은  file 모바일등록 (2) 가을날의동화 226 23.04.24
내가 시를 안 쓸 수 없는 이유 /문숙   (2) 뚜르 175 23.04.24
이 세상에 내 것은 하나도 없다   (4) 뚜르 314 23.04.24
진리와 정의와 진실   (2) 뚜르 218 23.04.24
그냥 살다 갑시다   직은섬 277 23.04.24
♡ - 행복 -  file (6) 청암 330 23.04.24
천숙녀의 [길]  file 모바일등록 (2) k남대천 201 23.04.24
종가 - 천수호   (2) 뚜르 133 23.04.23
실제 법정 감동 사연   (2) 뚜르 231 23.04.23
속물  file 모바일등록 (6) 가을날의동화 328 23.04.23
봄 그리고 바람   모바일등록 다재원선심 193 23.04.23
인생은 홀로 핀 꽃   직은섬 278 23.04.23
♡ 기회는 지금뿐  file (3) 청암 267 23.04.23
엄마의 노래   도토리 134 23.04.23
아빠의 노래   도토리 117 23.04.23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