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미친 듯이 즐겼다
무극도율 2022.10.03 19:39:25
조회 160 댓글 0 신고
미친 듯이 즐겼다


나는 모든 예술에
필요한 독창성과 직관력은
완전한 몰입 상태에서 나온다고 생각한다.
나는 하루 중 어느 한 순간도 발레를 하고 있지 않은 시간이 없었다. 
대화를 할 때, 길을 걸을 때 내가 느낀 모든 감정을 내 발레에 쏟아 부었다. 
진심으로 그 일을 즐기지 않으면 '미친' 듯한 몰입 상태에 빠지기 어렵다.
내가 할 수 있는 가장 즐겁고 재미있는 일이기
때문에 그렇게 했던 것이다.


- 강수진의《한 걸음을 걸어도 나답게》중에서 -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나는 누구이며, 어디서 와서 어디로 가는 것일까?   new 뚜르 65 12:37:21
인생의 중요한 가치들   new 뚜르 58 12:23:16
첫눈 오는 날   new 도토리 37 12:04:56
손뼉치기 /구본일   new 뚜르 29 12:01:26
태극전사 잘 싸웠다! 파이팅!!!   new 미림임영석 31 11:35:13
♡첫눈의 희열  file new 청암 85 09:56:01
♡자녀 교유과 재물♡모셔온글♡   모바일등록 new (1) 백두산 67 22.12.02
울음 인연   곽춘진 138 22.12.02
12월의 노래   도토리 123 22.12.02
절벽을 향해 달리는 스프링 벅   (1) 뚜르 124 22.12.02
걷기 예찬 ​/민구   (2) 뚜르 117 22.12.02
이제 당신의 아내를 안아 주세요   직은섬 123 22.12.02
♡ 정말 소중한 것은  file 청암 149 22.12.02
12월시 겨울시 호미숙 눈내리는 날 커피를 마시며  file 호미숙 224 22.12.01
부서진 석상   (2) 뚜르 170 22.12.01
12월의 기도 /김동수   (2) 뚜르 240 22.12.01
♡ 극도의 무신경  file (2) 청암 160 22.12.01
오늘 하루가 얼마나 중요한가   직은섬 240 22.12.01
12월 첫날의 시   도토리 264 22.12.01
♡소설기 김훈의 글♡   모바일등록 (4) 백두산 161 22.11.30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