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폭포 앞에서
37 은꽃나무 2022.06.28 00:00:13
조회 154 댓글 0 신고

폭포 앞에서  ---   정채봉 



이대로 떨어져 죽어도 좋다.
떨어져 산산이 흩어져도 좋다.
흩어져서 다시 만나 울어도 좋다.
울다가 끝내 흘러 사라져도 좋다. 



끝끝내 흐리지 않는 폭포 앞에서
내가 사랑해야 할때가 언제인가를
내가 포기해야  할때가 언제인가를
말할 수 있는 자는 누구인가 

 

나는 이제 증오마저 사랑스럽다.
소리 없이 사라지는 폭포가 되어
눈물 없이 떨어지는 폭포가 되어
머무를 때는 언제난 떠나도 좋고
떠날때는 언제나 머물러도 좋다. 

 

 

6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내 인생의 작은 교훈들   new 네잎크로바 14 10:52:45
o//˚ 이제 비 소식은 멈추어라! //˚。  file new 미림임영석 9 09:56:49
정치 관심병 환자와 훌리건은 본질적으로 다른가?   new 뚜르 13 09:26:57
먼저 주어야만 돌아오는 마음의 메아리   new 뚜르 25 09:26:53
쓸쓸한 날의 연가 - 고정희   new 뚜르 15 09:26:50
사랑의 꽃   new 도토리 57 00:39:29
잃어버린 우산  file new 하양 86 00:22:11
좋을 때  file new (1) 하양 63 00:09:45
자연을 만나라  file new (1) 하양 71 00:08:25
여름밤 (sommernacht)   new 대장장이 78 22.08.13
이렇게 생각하세요   new 그도세상김용.. 80 22.08.13
친구야 너는 아니?   new 대장장이 90 22.08.13
김혜래의 [4월에]  file 모바일등록 new (2) k하서량 206 22.08.13
투명한 잠자리 날개 갈향기!  file new 미림임영석 59 22.08.13
마음의 새   new 대장장이 79 22.08.13
내가 꿈꾸는 세상   (2) 뚜르 149 22.08.13
날씨와도 같은 삶 ​   (1) 뚜르 132 22.08.13
서시 - 고정희   뚜르 121 22.08.13
♡ 무엇을 버리고 무엇을 얻을 것인가  file (2) 청암 112 22.08.13
언어의 중요성 부분   김용수 65 22.08.13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