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어리석은 듯 슬기로운 사람
100 뚜르 2022.01.18 08:24:56
조회 416 댓글 2 신고


중국 철학자인 노자가 제자에게
이런 말을 했습니다.

“연약한 것이 강한 것보다 낫다.
어리석은 듯 슬기로운 게 얌체같이 똑똑한 사람보다
더 현명하다.”

그러자 한 제자가 사람들은 모두
연약한 것보다는 강한 것을 좋아한다며
노자의 말에 의문을 제기하자 노자는
이렇게 대답했습니다.

“센 바람이 불 때 큰 나무는 뿌리째 뽑히지만,
연약한 갈대는 휘어질지언정 부러지지 않는다.”

“하지만 어리석은 사람이 똑똑한 사람보다
낫다는 말씀은 잘 납득이 가지 않습니다.”

제자의 물음에 노자는 다시 대답했습니다.

“똑똑한 사람은 남들의 미움을 받기 쉬우나,
어리석은 듯 슬기로운 사람은 남들이
모두 좋아하기 때문이다.”

 

 

부드러움은 단단함을 이깁니다.
‘어리석은 듯 슬기로운 사람’은
자신의 의견을 명확히 이야기하지만,
상대를 존중하고 자신을 낮추는
사람입니다.

벼는 익을수록 고개를 숙이듯
자신을 낮춰 상대의 의견을 경청하고,
좋은 것을 취하는 사람이야말로 세상을 이기는
지혜로운 사람일 것입니다.

 

# 오늘의 명언
어리석은 자는 자기가 똑똑하다고 생각하지만,
똑똑한 자는 자기가 어리석음을 안다.
– 윌리엄 셰익스피어 –

 

<따뜻한 하루>

9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물결도 없이 파도도 없이   은꽃나무 169 22.05.17
저녁   산과들에 97 22.05.17
서시   산과들에 102 22.05.17
아카시아 진한 향기 끝자락  file 미림임영석 135 22.05.17
임인년 5월 15일 보름날 달님  file 미림임영석 85 22.05.17
풀꽃과 나   도토리 169 22.05.17
풀꽃의 노래   도토리 177 22.05.17
행복한 풀꽃의 노래   도토리 189 22.05.17
따스한 웃음을   대장장이 152 22.05.17
입하늘과 입천장   김용수 106 22.05.17
백 년의 사랑  file 모바일등록 김별 140 22.05.17
그 친구, 그 친구   (1) 뚜르 185 22.05.17
봄밤   (1) 뚜르 121 22.05.17
술적심 /오탁번   (1) 뚜르 108 22.05.17
자기가 병조림이라는 믿은 남자   대장장이 79 22.05.17
♡ 외로울 때는  file (2) 청암 182 22.05.17
그 담장 위의 붉은 꿈 송이  file (2) 예향도지현 117 22.05.17
사랑하는 너를 보고 있으면   대장장이 116 22.05.17
떠나버린 청춘   네잎크로바 124 22.05.17
그 빈자리  file 모바일등록 (2) 가을날의동화 259 22.05.17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