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오늘 밤도 푸근히 잘 주무세요
29 무극도율 2021.10.14 17:19:04
조회 167 댓글 0 신고
오늘 밤도 푸근히 잘 주무세요


까짓 세월,
갈 테면 가라지 난 나대로 간다
세월 탓을 할 때가 있습니다. 
요즈음은 그게 더 자주 있습니다. 나이 탓이려니 생각하지만
어쩐지 내 게으름의 변도 같고 해서, 
그런 생각이 들 적마다 씁쓰레한 입맛을 다시게 됩니다.
가는 세월 탓하고 앉아 있기엔 가는 세월이 너무 빠릅니다. 
그러거나 말거나 오늘 밤 푸근히 한숨 자고 볼 일입니다.


- 이시형의 《농부가 된 의사 이야기》 중에서-
7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 사랑하는 이가 있다는 것을  file (8) 청암 271 21.11.26
현재는 선물임니다   네잎크로바 150 21.11.26
사랑의 운명   (2) 무심함 115 21.11.26
晩秋의 사랑  file (2) 예향도지현 123 21.11.26
백수白壽 / 천숙녀  file 독도시인 69 21.11.26
사랑은 남는 것을  file 모바일등록 (6) 가을날의동화 262 21.11.26
이렇게 살게 하옵소서   (1) 은꽃나무 147 21.11.26
지갑 속에는 돈을   은꽃나무 121 21.11.26
쓴맛과 단맛   은꽃나무 179 21.11.26
오늘도 소중한 하루  file (8) 하양 406 21.11.26
희망  file (2) 하양 240 21.11.26
허물  file (2) 하양 256 21.11.26
멀리서 빈다   (2) 산과들에 148 21.11.25
  (1) 산과들에 98 21.11.25
낙타   (2) 산과들에 89 21.11.25
불가능한 꿈은 없다   무극도율 106 21.11.25
그대 더 이상 울지 마   무극도율 95 21.11.25
아버지의 비밀 노트   무극도율 80 21.11.25
정숙자의 [내 오십의 부록]  file 모바일등록 (5) k하서량 233 21.11.25
노자의 인간관계론   김용수 126 21.11.2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