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착한 품성은 놀라운 기회를 준다
12 그도세상김용호 2021.10.11 17:51:21
조회 178 댓글 0 신고
착한 품성은 놀라운 기회를 준다

미국 필라델피아에서 일어난 일이다.
하늘에 구름이 잔뜩 낀 어느 날 오후 갑자기 비가 세차게 내렸다.
길에 있던 사람들은 가까운 상점으로 들어가 비를 피했다.
온몸이 흠뻑 젖은 한 할머니가 비틀거리며 한 백화점안으로 들어왔다.
많은 종업원들은 비에 젖은 노인의 모습을 보고도 외면했다.
할머니의 옷차림이 누추했기 때문이다.

이때 필립이라는 젊은이가 할머니에게 친절하게 다가가 말했다.
"도와드릴 일이라도 있습니까 ?"
할머니는 빙그레 웃으며 대답했다.
"괜찮아요. 여기서 잠깐 비를 피하고 갈 거예요."

할머니는 남의 건물에서 비를 피하고 있자니 미안한 마음에
백화점을 돌아보기 시작했다.
머리핀이라도 하나 사면 비를 피하는 일이
좀 떳떳해지지 않을까 생각했던 것이다.
할머니의 표정을 살피던 필립이 또 다가와서 말했다.
"할머니, 불편해하실 필요 없습니다.
제가 의자를 하나 가져다 드릴테니 그냥 앉아서 쉬시면 됩니다."

두 시간 뒤 비가 그치고 날이 개었다.
할머니는 다시 한번 필립에게
“고맙다는 인사를 하고는 명함 한 장을 달라고 했다.
그러고는 비틀거리며 비 갠 후의 무지개 속으로 걸어들어갔다.
몇 달 후 이 백화점의 사장 제임스는 편지 한 통을 받았다.
바로 그 할머니가 쓴 것이었다.
그녀는 놀랍게도 당시 미국의 억만장자였던 강철왕 카네기의 모친이었다.

편지에는 필립을 스코틀랜드로 파견하여 한 성루를 장식할 주문서를
받아가게 할 것과, 그에게 카네기 소속 대기업들이 다음 분기에 쓸
사무용품의 구매를 맡기겠다는 내용이 적혀 있었다.
제임스는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계산해 보니 이 편지 한 통이 가져다 줄 수익은 백화점의
2년 이윤 총액을 웃돌았다.

제임스는 바로 필립을 회사의 이사회에 추천했다.
필립이 짐을 꾸려 스코틀랜드로 가는 비행기를 탔을 때,
이 스물 두 살의 젊은이는 이미 백화점의 중역이 되어 있었다.
몇 년 동안 필립은 자신이 늘 보여주었던 선의와 성실함으로
카네기의 손과 발이 되었다.
필립은 카네기 가에 공을 세워 이름을 떨쳤으며, 100곳에 달하는
전국의 도서관에 800만 권의 도서를 기증하여 많은 젊은이에게 귀감이 되었다.

출처 : 좋은 글 중에서
3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나의 행복   도토리 231 21.11.23
물망초 연가   도토리 239 21.11.23
기차 철로같이   (4) 오선 217 21.11.23
어려울수록 초심으로 돌아가자   (6) 뚜르 284 21.11.23
지구가 경매되다   (4) 뚜르 146 21.11.23
샤넬 넘버5 /김휼   뚜르 127 21.11.23
대장장이   (1) 대장장이 91 21.11.23
헛되고 헛되니  file 은꽃나무 138 21.11.23
피자 --- 김동원   은꽃나무 62 21.11.23
가을이 지다   은꽃나무 111 21.11.23
사랃의 비밀   무심함 108 21.11.23
겨울 꽃  file (1) 예향도지현 118 21.11.23
어머니의 벼개   네잎크로바 82 21.11.23
추錘 / 천숙녀  file 독도시인 63 21.11.23
뒤돌아 본 세월  file 모바일등록 (3) 가을날의동화 209 21.11.23
하양님 저희글 세편이 작가 이름이 틀립니다   (2) 오선 235 21.11.23
참으로 아름다운 마음의 손   (1) 그도세상김용.. 134 21.11.23
지울 수 없는 인연   그도세상김용.. 152 21.11.23
백 한 번의 망치질   그도세상김용.. 79 21.11.23
세월이 가면  file 하양 305 21.11.23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