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보고 싶습니다 모바일등록
23 가을날의동화 2020.08.14 01:25:12
조회 347 댓글 2 신고

 

 

바람 무성하더니

가는 비가 내리며

저 길이 젖고 있습니다.

 

창문이 덜컹이는군요.

아린 손마디 꺾어 창문을 열며

부서질 것만 같은 가슴 저쪽

 

아무도 모르게 파 놓은 우물로

낙숫물 떨어지는 소리가 와락 들어옵니다.

 

 

가는 귀라도 먹었으면 좋을 저 소리

기진한 가슴에서 한숨이 새나와

빗물이 눕는 저 길에 그리움이 흐릅니다.

 

 

당신이 보고 싶습니다.

이렇게 비 오는 날에는

이렇게 바람 부는 날에는

 

손 내밀면 따스하게 안아줄 당신이

유난히 보고 싶습니다.

 

 

기다림이란 건

처연해지는 일이던가요.

 

푸른 이끼 무성한 저안에서

메아리가 되지 못한 보고픔이 고입니다.

 

 

목울음 눌러둔 이 아픔이

너무 오래 머물러 있지 않기를

 

나는 한잔 술에 눈물을 떨어트리고

두잔 술에 그리움을 담아 털어 넣습니다.

 

 

당신에게 하고 싶은 말도

술잔에 부어 마셨지만

입안을 맴돌다가 쏟아지고 맙니다.

 

당신 많이 보고 싶습니다.

 

글/  김설하

10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천사의 메세지,바다와 버스   new 해맑음3 0 03:40:56
오늘/ 구상  file 모바일등록 new 가을날의동화 16 01:30:35
마음을 비우면  file new (1) 하양 19 00:17:13
나를 돌보는 일  file new (1) 하양 17 00:16:11
보이지 않는 존재  file new (1) 하양 17 00:14:06
사랑이 내게 아프다고 말할 때   new 은꽃나무 29 00:02:45
버무린 가족   new 은꽃나무 13 00:02:43
부부가 싸우는 이유   new 은꽃나무 10 00:02:41
 file 모바일등록 new 하서량 57 21.07.23
오늘   new 산과들에 32 21.07.23
그 섬에 가고 싶은 것은   new 산과들에 34 21.07.23
천일염   new 산과들에 20 21.07.23
그 시절 여름방학  file new (1) 솔새 33 21.07.23
신이 주신 선물  file new (6) 관심글쓰니 79 21.07.23
누군가의...   new (2) 떠도는방랑자 68 21.07.23
더위를 견디는 시   new (1) 도토리 74 21.07.23
이열치열   new 도토리 62 21.07.23
우 리는 서로 사랑할 수 있습니다   new 대장장이 57 21.07.23
어떵 나무의 밍   new 대장장이 46 21.07.23
스토리텔링   new 뚜르 177 21.07.23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