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곤함 ? 모바일등록
익명 2022.01.16 22:33:41
조회 1,085 댓글 4 신고

그전날 서로 과음후 결혼식 참석했어요. 저는 멀쩡하고 여자친구는 힘들었는지 결혼식 축의금만 건넨후 밖에서 개인적으로 밥먹고 집으로 다시 갔어요.

가는중에 저는 필요한게 있어서 근처에 화장퓸가게 있냐 물어보니 없다고해서 그냥 집으로 갔어요.

그리고 집에서 둘다 기절해서 한숨자고 저녁먹고 저는 저희집으로 내려왓어요.

근데 카톡말투가 심상치 않아 왜그러냐했더니 그냥 처음엔 장난식으로 흥흥 하더니 제가 미안하다했죠. 그러고 저녁에 씻고 전화가 와서 전화하는데 뭐 응 아니 밖에 말 안하길래 왜그러냐 뭐 안좋은일 있냐했더니 저때문이라네요?

왜그러냐했더니 자긴 너무 피곤한데 어디가자는 말은 내생각은 하는거냐? 부터해서 자기는 앞으로 어떻게해야할지 모르겠대요, 저 어떤부분을 잘못한건가요? 떼쓴것도 아니고 ,,

하 이 답답한 마음 어떻게 해야할지 모르겠어요. 사실 집가서도 둘다 장난치고 잘 놀았는데 제가 걔네집에서 나오자마자 그러네요?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결혼반대   모바일등록 (8) 익명 2,141 22.04.18
솔담성 들어가려니   모바일등록 (4) 닉쿤이다 1,658 22.04.15
자존감 낮은 남자..   모바일등록 (6) 익명 1,712 22.04.14
저 뭐라고 좀 해주세요 부탁이예요...   모바일등록 (8) 익명 1,879 22.04.12
남편이 문제인가요? 아내가 문제인가요?   (19) 질풍육군 3,148 22.03.28
남자 밝히는 여자   모바일등록 (14) 익명 3,950 22.03.27
제 이야기 한번 들어주세요..   (19) 천개레쉬피 1,994 22.03.24
속이 엄청 쓰리네요...   (4) 익명 1,525 22.03.10
헤어지고 친한언니한테 데이트신청한 놈   모바일등록 (14) curious1234 2,133 22.03.09
수상해요   모바일등록 (17) 익명 2,095 22.03.03
제 짧은 연애사 한번 읽어봐 주실래요???   (12) 익명 2,610 22.02.22
헤어진후 연락   모바일등록 (10) 익명 3,018 22.02.19
선의의 거짓말   모바일등록 (11) 익명 1,681 22.02.18
남편으로서의 직업 어떤게 좋을까요?   (19) 익명 2,545 22.02.16
제입장이 난감합니다   모바일등록 (9) 익명 2,555 22.02.02
좋아하지도 않으면서 왜 자꾸 상냥하게 웃어주는건지   (11) 바다은 1,665 22.02.02
남자들은 친구들끼리 섹드립많이 하나요?   모바일등록 (10) 익명 3,103 22.01.30
헤어져야 할까요?  file 모바일등록 (16) 달빛의천사는 4,593 22.01.28
이거 맞는 말인가요?   모바일등록 (7) 익명 1,505 22.01.25
고민상담   모바일등록 (3) 익명 1,112 22.01.23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