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퇴직한 그가 다니던 주차장을 물끄러미 바라보고 모바일등록
익명 2020.11.02 09:43:03
조회 1,629 댓글 31 신고

오늘 출근전에 잠시 세탁기 빨래 널면서

내려다보이는 주차장에 하나둘 차들이 

모이고

불과 4개월전만 해도 그가 저기에

주차하고 있었을텐데

ㅋㅋ

퇴직전에 내가 먼저 이별통보하고

안만나주기를 했는데.

그리고 퇴직했다고 찾아왔는데

차디차게 마지막 인사를 건네었고

그가 없는 가을에

떨어지는 낙엽이 무리지어 있는것을 

보니 그가 생각난다.

낙엽의 바스락거림을 좋아한다고

말한적이 있는데

흘려듣질 않고 낙엽이 있는곳이면

꼭 나를 그쪽으로 발걸음을 하게 했던 그

ㅎㅎ 이 가을에 떨어지는 낙엽을 보고

나를 떠올릴까?

다시 만나야지란 생각은 없다

그냥 그가 건강히 잘 지내시길 바랄뿐

가끔 사소한거에도 세심한 배려를 해주는

남자의 품이 그리울때가 있다.


 

1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어장일까요   모바일등록 (7) 익명 1,311 21.02.12
안녕하세요....   (16) 하늘아래서땅.. 1,733 21.01.31
생일..   (4) 가면속모습 1,270 21.01.28
만남과 이별 둘중에...   (6) 가면속모습 1,248 21.01.27
어떻게 하면 연애할 수 있을까요?   (10) 익명 1,188 21.01.27
후회하게 만들고 싶어요   모바일등록 (18) 익명 1,946 21.01.26
헤어진지 3개월만에   모바일등록 (9) 익명 2,013 21.01.25
8년 만난 전남친.. 계속해서 연락해오더니 충격이네요   모바일등록 (19) 익명 3,970 21.01.22
휴~어디다 내심정 말도못하고..   모바일등록 (20) Abc455 2,591 21.01.18
만남과 이별이라는게....   (5) 가면속모습 1,211 21.01.16
이별을 유도한 남친   모바일등록 (13) 익명 2,532 21.01.12
저에게 호감있는 상대에게 윙크를 하면?   (12) 익명 1,527 21.01.10
사람때문에   모바일등록 (9) 익명 1,261 21.01.06
참 신기하죠?   모바일등록 (3) 익명 843 21.01.06
편한 친구 사이라는데 이 선물은 뭐죠?   (5) 익명 1,566 20.12.25
모질게한사람도 후회할까요?   모바일등록 (12) 익명 1,941 20.12.23
이게 도대체 무슨상황이죠?...   (12) 아라수리 2,101 20.12.21
익명의 힘을 빌려 물어볼게요 남자분들   모바일등록 (15) 익명 3,174 20.12.14
3년이 다 되가는건가..   모바일등록 (3) 익명 1,362 20.12.10
인연이란게 존재할까요?   (5) 무무루루 1,817 20.11.30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