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나의 남편, 남친 즐겨찾기
내 밥 다 먹은 남편 모바일등록
익명 2022.01.04 23:54:54
조회 1,164 댓글 8 신고

당신은 새 밥 해먹어. 라면서 밥을 다 먹어 치우더라고요.

안그래도 우울한 나날인데 말도 하기 싫으네요.

왜 사는지 모르겠어요 

같이 사는 것도 이율 모르겠는데 이젠 왜 이러고 사는지 내가 이해 안되요. 

잠자리는 곤욕이고 

정말 얼른 죽어야 이 구덩이에서 나갈 수 있을 둣.

맨날 밥만 하는 인생。 그러고도 오늘 밥이 없어서 굶었다

1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갑작스런 만남   모바일등록 (10) 익명 1,176 22.01.12
제가 예민한 사람인가요?  file 모바일등록 (7) 랄라블라 2,339 22.01.07
남편이 너무 싫어요   모바일등록 (9) 익명 2,772 22.01.06
아이가 듣는데 전남편의 폭언..   모바일등록 (1) 익명 1,065 22.01.05
내 밥 다 먹은 남편   모바일등록 (8) 익명 1,164 22.01.04
취업한뒤 돈주는 남친   모바일등록 (11) 익명 1,640 21.12.30
부모님의 반대   모바일등록 (7) 익명 924 21.12.27
결혼얘기하다가 권태기가 올 수도 있나여..?   (17) 익명 1,308 21.12.21
앞으로 저는 잘 살아갈 수 있을까요   모바일등록 (21) 익명 2,302 21.12.10
14살 차이 ㅋ 어떤가요?   모바일등록 (14) 익명 2,666 21.12.09
너무 괴로워요..   모바일등록 (11) 익명 1,741 21.12.06
남편 모르는 여자 전화   모바일등록 (7) 익명 1,850 21.12.02
거짓말하는 남친   모바일등록 (8) 익명 1,209 21.11.30
이혼 소송 중 자살   모바일등록 (23) 익명 3,043 21.11.26
이혼후의 모습은?   모바일등록 (11) 익명 1,626 21.11.26
맥주 한잔에 자신을 돌아보면서   모바일등록 (1) 익명 549 21.11.25
친구야 고마워   (12) 익명 1,112 21.11.23
신혼인데요   모바일등록 (11) 익명 2,519 21.11.20
성씨를 바꾸라는 남편?   모바일등록 (20) 익명 1,508 21.11.14
취준생 남친   모바일등록 (4) 익명 817 21.11.12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