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남편, 남친 즐겨찾기
쓰레기집 모바일등록
익명 2021.10.26 02:58:29
조회 919 댓글 11 신고

만난지  한달 안됫는데요 사는집에  처음 놀러갔다가 티비에서나 보던 

광경을보고 아주많이 당황스럽네요ㅠ

집이 지저분하다고는 들었지만  이정도인줄은 꿈에도 상상못했어요

자는침대 밑으로 전부다 쓰레기 산더미처럼 쌓여있고 배달음식 시켜먹은거

음식물들  그대로 방치되어있고  날파리인지 하루살이인지 날아나니고  

주방에는 설거지 오래 안한거 쌓여있어서  음식물 썩는냄새랑  화장실은 온통 까맣게  곰팡이가 피어있네요;  충격이었습니다

그냥 앞이 캄캄해지는 기분입니다  이런사람  계속 만나야하나 고민스럽습니다

이지님들 의견을 듣고싶어서 올립니다ㅠ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8)
나를 사랑하는지 모르겠어요..   모바일등록 (2) 익명 840 23.09.04
저 어뜩해여 하죠 ..   모바일등록 (5) alslll12 1,094 23.08.30
동거중인데 일쉬는날..어디가있을까요?...   모바일등록 (12) 익명 1,206 23.08.22
어찌하면 좋을까요   모바일등록 (5) 스스로노를저.. 1,638 23.07.15
싫은 사람이랑 사는거 힘들어요   모바일등록 (5) 익명 1,920 23.07.09
분노조절장애 남편   모바일등록 (7) 익명 1,693 23.07.08
남편이랑은 끝날때가 된것 같아요   모바일등록 (9) 얼음냥이 3,296 23.06.23
결혼이 코앞인데 교수 남친이 성병   모바일등록 (12) 메랄 3,814 23.05.12
착한남편 & 부유한 남편   (12) 늙은초보엄마 2,600 23.04.06
남의 남편들은 다 자상 하던데..   모바일등록 (9) 얼음냥이 2,260 23.02.28
남편 단속..,  file 모바일등록 (10) 익명 3,669 23.01.30
남편의 먹성때문에 이혼하고 싶어요,   모바일등록 (13) 익명 2,767 23.01.23
답답해   (5) 익명 1,714 22.12.23
세컨폰 써드폰   (6) 익명 2,980 22.12.09
술과담배   모바일등록 (6) 익명 1,602 22.11.27
두살연하   모바일등록 (11) 행복덩이쩡 1,761 22.11.22
다급함을 이해 못하는 아내..   (5) 익명 2,054 22.11.09
대화거부하는 남편.. 겉도는 남편..   모바일등록 (6) 씐나 1,514 22.11.02
힘드네요   모바일등록 (7) 익명 2,289 22.10.25
헤어지는게 맞다고 봅니다.   익명 2,899 22.10.12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