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나의 남편, 남친 즐겨찾기
너무 고민이되요...
익명 2021.10.07 15:03:38
조회 1,257 댓글 11 신고

소개팅 하고 2-3번 보고  술도 마시고

서로에게 호감이 자연스럽게 갔고 저도 제가 바라던 남자 상에 가까운 사람이라서

좋은 감정을 가지고 있었어요

외모도 성격도 옷입는 스타일도 너무 마음에 들어서 어떤 사람일까 궁금해서 만나보고 싶다는 생각을

하던 찰라에 너무 충격적인.............

차라리 처음부터 얘기했었으면 뒤도 안돌아 봤을껀데....

 

그분이 고백을 하면서 돌싱이라고 얘기를 하더라구요

처음엔 너무 너무 충격적이어서 말이 안나와서 진짜 어떻게 해야 할지를 모르겠더라구요 

저보다 한살 연하여서 전혀 그런쪽으로 생각조차 못했는데...........

성격을 아직 잘 모르는 상태라서

잘 맞을지 아닐지는 모르겠지만 저런 조건이 아니였으면 100프로 주저없이 만나봤을거 같은데

애는 없고 산 기간도 1년 이하이고 4년 정도 됬더라구요

어떻게 해야 할지 너무 고민되네요...

저도 30대 이미 중반이라 결혼을 무조건 생각하고 있고 이제 좋은사람 만나면 빨리 결혼하고싶은 마음이 큰데

요즘 만난 소개팅 남자들 중에 가장 잘맞고 괜찮은 남자인데....

너무 생각지도 못한 부분이라서 ㅠㅠㅠ

너무너무 고민되네요.....

미혼이신분들 돌싱남 만날수 있나요.,,,,ㅠㅠ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내 밥 다 먹은 남편   모바일등록 (8) 익명 1,141 22.01.04
취업한뒤 돈주는 남친   모바일등록 (11) 익명 1,564 21.12.30
부모님의 반대   모바일등록 (7) 익명 918 21.12.27
결혼얘기하다가 권태기가 올 수도 있나여..?   (17) 익명 1,255 21.12.21
앞으로 저는 잘 살아갈 수 있을까요   모바일등록 (21) 익명 2,249 21.12.10
14살 차이 ㅋ 어떤가요?   모바일등록 (14) 익명 2,569 21.12.09
너무 괴로워요..   모바일등록 (11) 익명 1,714 21.12.06
남편 모르는 여자 전화   모바일등록 (7) 익명 1,784 21.12.02
거짓말하는 남친   모바일등록 (8) 익명 1,151 21.11.30
이혼 소송 중 자살   모바일등록 (23) 익명 2,898 21.11.26
이혼후의 모습은?   모바일등록 (11) 익명 1,574 21.11.26
맥주 한잔에 자신을 돌아보면서   모바일등록 (1) 익명 537 21.11.25
친구야 고마워   (12) 익명 1,076 21.11.23
신혼인데요   모바일등록 (11) 익명 2,404 21.11.20
성씨를 바꾸라는 남편?   모바일등록 (20) 익명 1,478 21.11.14
취준생 남친   모바일등록 (4) 익명 800 21.11.12
8개월째 사귀는 중입니다.   모바일등록 (3) 익명 1,251 21.11.12
신랑의 여자   모바일등록 (9) 익명 2,187 21.11.12
1년이 되어도 .. 한결같네요   모바일등록 (5) 익명 1,569 21.11.07
40중반   모바일등록 (20) 보령어부 2,228 21.11.06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