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나의 남편, 남친 즐겨찾기
드디어 실수를 하셨네요.. 울 선배님께서..
익명 2021.08.31 18:37:55
조회 1,600 댓글 5 신고

한살많은 남자 선배님둘과, 여자선배님들 둘을 모셔다가  

술한잔 할 자리를 마련했습니다.

나름 선배님들을 위한 이벤트자리?

국민학교 졸업하고 첨 보는 남자랑여자선배도 있었음.. ㅋㅋㅋ

암튼 그분들을 위하여..나는 펜션을 정하고

드실 소주랑 맥주, 음료랑 안주 등등을 마련하여 초대했다.

선배님들이 부어라 마셔라 하고, 난 그 자리를 나오려는데..

가지말라고, 함께 있으라 해서리.. 운전대를 잡아야 하는 나는

물만 마심서.. 가끔은 콜라도 마셨네.. 그 자리를 지켰는데..

5인이라..솔직히 부담스러웠음..

하긴 거기 2차 접종까지 마친 사람이 3명이니.. 그건 위법은 아닌듯하고

암튼 두 여자 선배님들은 숙소에서 주무시고

남자선배님들 두분 모셔다 각자 댁으로 배달을..ㅋㅋ

근디 Y선배님 술을 넘 드셨다..

매번 12시 땡하고 헤어져서 절대절대 실수를 않는 분께서

그날은 왠일인지.. 담날 출근도 해야하는 양반께서 11시에 파하겠노라 하더니만

정신줄을 놓으셨다.

매번 나랑 대화할때 oo씨... 하던 양반이.. 내이름을 마구마구 불렀다.

이런..

그러더니.. 댁에 아파트 입구까지 L 남자선배님께서 모셔다 드리고, L 선배와 나는

같은 아파트 살기에 함께 주차장으로 오는데....

갸 일케 많이 마신거 첨본다란 말을 둘이 번갈아가면 말을 했다.

그리고 오늘 오전에 처음 만났는데 "혹시 후배님 차에 토했나요?" 한다..헐..

모지? 그 정도로 취하신거야? 그냥 걷는데 흔들흔들하길래..취했구나 했는데..

신발도 제대로 못신고..ㅋㅋㅋ

그날 쏘맥에 맥주에, 와인까지 짬뽕에짬뽕을 하시더만

완전 맛이 갔구나...

엥.. 약간이 실망이.... 그리고 귀여미....

암튼 담부턴 술먹을때 과음하지 말아야겠다.

사람이 달리 보이니...

1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남편의 건강검진   (4) 익명 972 21.10.11
결혼 1년차   모바일등록 (15) 익명 1,692 21.10.10
남친마음   모바일등록 (5) 익명 982 21.10.08
너무 고민이되요...   (11) 익명 1,270 21.10.07
이혼 하신분들   모바일등록 (11) 익명 2,214 21.09.26
제가 남친네 부모님을 욕한건가요?   모바일등록 (16) 익명 1,485 21.09.15
소개팅 했는데 잘되기 힘들겠죠?   모바일등록 (6) 익명 1,184 21.09.10
이유는 뭘까요....너무 답답해요 ㅠㅠ   (8) 익명 1,634 21.09.07
6년연애   모바일등록 (9) 익명 1,771 21.09.05
  모바일등록 (2) 솔버섯 484 21.09.04
드디어 실수를 하셨네요.. 울 선배님께서..   (5) 익명 1,600 21.08.31
끝이 안나네요..   모바일등록 (5) 익명 814 21.08.29
남자들은 여자를 어장에 두려고 돈 쓰기도 하나요??   모바일등록 (7) 익명 1,171 21.08.28
고민끝에 텁니다   모바일등록 (7) 가을미소 1,222 21.08.28
마마보이일까요? 착한아들일까요?   모바일등록 (8) 호이이이야 774 21.08.27
유학생 남친 이런경우에도 남친이 바람날까요??   모바일등록 (14) 익명 1,028 21.08.24
내나이 36살   모바일등록 (37) 익명 2,711 21.08.05
반대가 되버린 상황   모바일등록 (10) 익명 1,605 21.08.04
비오는 날 데이트?   (18) 익명 1,205 21.08.01
이런 이유는 이혼이 답일까요   모바일등록 (16) 익명 2,360 21.07.26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