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직히 말해주세요 모바일등록
익명 2022.01.28 02:21:10
조회 2,389 댓글 18 신고

많은 용서에도 남편의 잦은바람과 폭언으로 자존감 바닥되고 

가족도 주변도 다시 시작할수 있다고 많은 조언을 듣고

오랜 고민 끝에 이혼했는데(서류는 깨끗해요)

처음엔 가족도 주변사람들도 정말 많이 챙겨주고 함께해주고 걱정하고

제가 매일 울고불고 너무 힘들어하니 본인시간 다 쪼개서라도

무조건 저랑 많은 시간보내주고 얘기들어주고 용기주며

가족도 주변사람들도 다 가정이 있고 삶이 있고

주말에 어디라도 가고 싶을텐데,, 혼자 있을 나부터 챙기려는게 

어느순간 내가 뭐라고 이렇게까지 걱정해주는 사람들보며

너무 너무 고마우면서도 미안해지더라구요,, 

어차피 견디는건 내몫이란 생각이 들게되어

지금은 가족과 주변사람들에게 이제 정말 괜찮다고 멀쩡해졌다고 했어요

사실 남편이랑 살때 너무 힘들어서 정말 마음은 정리되고 편해졌구요

몇달째 매달리는 남편을 보며 돌아가고 싶은 맘은 1도 없는데

뭔가 공허하고 이제야 세상에 진짜 혼자가 된 느낌,,

그냥 남들처럼 사랑하는 사람과 아이낳고 평범한 가정을 꾸리고 싶은데

여자나이 37 애없는 돌싱,, 요즘 아무리 결혼이 늦어 졌다지만

현실적으로 이제 누군가 다시 만나 재혼하긴 힘들겠죠?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6)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7)
여친이 문콕했어요  file 모바일등록 (11) 공쥬꽁쥬 785 23.03.01
사랑   모바일등록 (1) 아담유전자 921 23.02.04
이혼   (3) 로또태양 1,707 22.12.31
곰 양처 악처 여우   모바일등록 (3) 익명 1,390 22.12.14
무난하게산다는게   (6) 익명 1,157 22.12.04
싱글유발   (4) 익명 1,104 22.11.28
힘들엉   (6) 익명 698 22.11.27
지금상황 이혼해야 할까요?   모바일등록 (8) 익명 1,367 22.11.22
섹파 걸린 남친 ㅋ 저도 똑같이대하려고 맘먹었어요  file 모바일등록 (11) 로일라라 3,095 22.11.12
재혼남의 전처   모바일등록 (10) 익명 1,930 22.09.15
번아웃으로 부정적인 생각과 말을하네요.   모바일등록 (4) 익명 899 22.09.05
자존감 낮은 연애... 임신... 수술.......   모바일등록 (10) 익명 2,834 22.06.01
여자친구가 가스라이팅 당하는거 같습니다. 조언구합니다.   모바일등록 (2) 에휴후흐 1,702 22.05.30
가끔 무례한 시아버지때문에 감정상해요 ㅠㅠ   모바일등록 (5) 익명 1,484 22.05.10
남편의 파트너   (30) 익명 4,789 22.04.17
이곳글   모바일등록 (13) 익명 1,894 22.02.18
어제 또 애들앞에서 맞았어요ㅠㅠ   모바일등록 (30) 익명 3,623 22.02.13
어떻게 해야할까요... 너무 괴롭습니다.   모바일등록 (15) 익명 2,588 22.02.12
솔직히 말해주세요   모바일등록 (18) 익명 2,389 22.01.28
잠자리 후 잠수탄 남친   (17) 익명 4,896 22.01.25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