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60 그대는 청춘 즐겨찾기
중년의 삶
두레박 2023.03.24 11:38:13
조회 912 댓글 0 신고

중년의 삶

친구여!!

나이가 들면 설치지 말고 미운소리, 우는소리, 헐뜯는 소리,그리고 군 소리,불평일랑 하지를 마소.

알고도 모르는 척,모르면서도 적당히 아는 척, 어수룩 하소 그렇게 사는 것이 평안하다오.

친구여!! 상대방을 꼭 이기려고 하지마소. 적당히 져 주구려 한걸음 물러서서 양보하는 것 그것이 지혜롭게 살아가는 비결이라중년의 삶오.

 

친구여!!

돈,돈 욕심을 버리시구려. 

아무리 많은 돈을 가졌다해도 죽으면 가져갈 수 없는것 

많은 돈 남겨 자식들 싸움하게 만들지 말고 살아있는 동안 많이 뿌려서 산더미 같은 덕을 쌓으시구려.

 

친구여!!

그렇지만 그것은 겉 이야기.

정말로 돈은 놓치지 말고 죽을 때까지 꼭 잡아야 하오. 

옛 친구를 만나거든 술 한 잔 사주고 불쌍한 사람 보면 베풀어주고 

손주 보면 용돈 한 푼 줄 돈 있어야 늙으막에 내 몸 돌봐주고 모두가 받들어 준다오.

우리끼리 말이지만 이것은 사실이라오.

옛날 일들 일랑 모두 다 잊고 잘난체 자랑일랑 하지를 마오 

우리들의 시대는 다 지나가고 있으니 아무리 버티려고 애를 써봐도 가는 세월은 잡을 수가 없으니

그대는 뜨는 해 나는 지는 해 그런 마음으로 지내시구려.

나의 자녀,나의 손자,그리고 이웃 누구에게든지 좋게 뵈는 마음씨 좋은 이로 살으시구려 멍청하면 안되오. 

아프면 안되오.그러면 괄시를 한다오. 

아무쪼록 오래 오래 살으시구려.(펌)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게시글은 최소 3줄 이상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2019.05.14 수정)  (197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8)
올해는 그대를 못 볼 줄 알았소  file (3) 미림임영석 170 23.11.23
11월 늦가을 화려한 단풍  file (1) 미림임영석 123 23.11.22
동지입니다...   두레박 172 23.11.08
힘들고   모바일등록 taeyoung 277 23.09.26
비야 비야 참.....   두레박 447 23.07.16
누가 그러더라....인생 말 야~~~~~~~~~~~~~~~~   (5) 수키 1,219 23.05.25
이곳이 아닌 저곳   아침이슬 531 23.05.24
★돌아보면 모두가 사랑이더라★   두레박 824 23.05.20
사랑은   모바일등록 아침이슬 447 23.05.20
늙음 낡음 익음   모바일등록 아침이슬 692 23.05.10
다툼의 원인   아침이슬 530 23.05.10
이제 시작하려하는데 어떤걸 해야할지...   (2) 스카이건 573 23.05.09
콤플렉스도 힘이 된다   두레박 357 23.05.04
인생 후반전은 이렇게 살자  file 수키 968 23.04.28
의심과 의문   아침이슬 673 23.04.19
갱년기   모바일등록 taeyoung 552 23.04.19
아들가진 엄마들 이런여자 조심하세요.   (1) 커피파이 760 23.04.16
냬게 이어져 있는 인연들   두레박 543 23.04.13
중년의 삶   두레박 912 23.03.24
흔들리는 가지   아침이슬 577 23.03.16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