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남주 눈물, 남편 김승우 보며 父 부재 체감 “스스로 불쌍해” (유퀴즈)
스포츠동아 2024.02.28 23:11:03
조회 78 댓글 0 신고
Cap 2024-02-28 22-35-28-199.jpg
Cap 2024-02-28 22-10-12-921.jpg
Cap 2024-02-28 22-17-53-620.jpg
Cap 2024-02-28 22-35-30-281.jpg
김남주 눈물, 남편 김승우 보며 父 부재 체감 “스스로 불쌍해” (유퀴즈)

배우 김남주가 아버지의 부재를 고백하며 눈물을 쏟았다.

28일 오후 방송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록’에는 드라마 ‘원더풀 월드’ 주연 배우 김남주가 출연했다.

경기도 시청에서 비정규직으로 근무하다 우연한 기회로 미스코리아에 출전, 배우로 데뷔하게 됐다는 김남주. 그는 “시청에서 토지대장 떼어주는 미스김이었다. 커피 타고, 마포 걸레질을 하다가 ‘이 길은 내가 길이 아닌 것 같다’는 생각을 했다. 어머니께 전문대라도 보내달라고 해서 무용과를 갔다가 인생이 열린 것”이라고 밝혔다.

김남주는 “어릴 때부터 돈을 벌어야 했다. 탤런트라는 타이틀이 있으면 광고료를 더 많이 받을 수 있어서 어머니가 탤런트 원서를 가져다주셨다. 나는 배우를 한다는 게 많이 겁이 났다. 넓은 세상에 던져지는 느낌이라 두려웠는데 어머니는 용기를 주셨다. 지금 생각해보면 어머니의 욕망이 더 컸던 것 같다. 용기를 주시니까 잘 할 수 있나 싶은 마음으로 했다”고 회상했다.

그는 “아버지가 단역 배우셨는데 내가 세 살 때 돌아가셨다”면서 “불우한 유년시절을 보냈다. 인형 눈 붙이는 일이라도 해볼까 했는데 그건 정말 돈이 안 되더라. 그래서 시청에 취직했던 것”이라며 “돌아보면 나를 통해 아버지의 꿈을 이루고 계신 것 아닌가 싶다. 하늘에 계신 아버지가 많이 도와주시는 것 같다”고 눈물을 흘렸다.

김남주는 가정적인 김승우를 보며 고마운 마음과 함께 서글픈 감정도 든다고. 그는 “김승우 씨가 아이들과 여행을 다니고 그런 모습을 보면 기쁘기도 하고 부럽기도 하다. 내가 받지 못한 아빠의 사랑을 아이들에게 줄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아빠의 존재 자체가 아이들에게 엄청나다는 것을 알기 때문”이라며 “행복한 가정을 제공하고 지켜줄 수 있고 제공하고 있다는 것에 뿌듯함을 느낀다”고 말했다.

이어 “나는 한 번도 받은 적 없는 사랑이지 낳나. 김승우 씨가 크리스마스 선물을 사준다고 딸아이를 데리고 나갈 때 ‘와 좋겠다’고 하지만 나는 아빠라는 존재가 한 번도 있어본 적이 없어서 라희(딸)의 기분을 모른다. 그럴 때 내 자신이 조금 불쌍하다. 아빠의 기억이 없다는 게…. 그래도 나에게 기회와 능력을 주셨으니까. 이승에서 못 해주신 거 하늘나라에서 훨씬 더 많이 해주시는 것 같다”고 털어놨다.

김남주는 어머니에 대해 “강한 모성애를 가지고 계신다. 서른셋에 혼자가 되셨다. 주변에서 고아원에 주라고 했는데 살아도 같이 살고 죽어도 같이 죽겠다고 우리를 키우셨다. 내가 가진 열정, 악착같음, 최선을 다하는 게 어머니의 모습이었던 것 같다”고 말하기도 했다.

정희연 동아닷컴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사등록시간: 2024-02-28 22:44:00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6)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9)
방탄소년단, 일본서 '전무후무-유일무이' 대기록 작성   new 스포츠동아 21 24.04.20
변우석X김혜윤, 15년 짝사랑-쌍방 구원' 과몰입X화제성 올킬’ (선업튀)   new 스포츠동아 24 24.04.20
'부상 복귀' 황희찬, 아스날전 출격 대기 '11호 골 조준'   new 스포츠동아 24 24.04.20
‘쇼! 음악중심 in JAPAN’ 日서 초대박 '서버 폭주 사태'   new 스포츠동아 32 24.04.20
“눈물 흘리시는 거 아냐?” 유재석, 깜짝 유산슬 소환 (놀뭐)   new 스포츠동아 18 24.04.20
“밥값 하겠다” 비비, 받아쓰기 '비비존 탄생' (놀라운 토요일)   new 스포츠동아 19 24.04.20
“직접 뛰어보세요” 강훈, 막내의 반란 '김종국 찐당황' (런닝맨)   new 스포츠동아 17 24.04.20
'미리 메리 크리스마스' 김수현X김지원의 낭만 가득한 밤 (눈물의 여왕)   new 스포츠동아 28 24.04.20
‘범죄도시4’ 김무열 “주변의 좋은 평가, 여전히 내 연기 아쉬워” [D..   new 스포츠동아 17 24.04.20
이준, 나 홀로 '차 안 노래방' 개장 → '고음의 신' 영접 (전참시)   new 스포츠동아 52 24.04.20
‘범죄도시4’ 김무열 “빌런 부담감? 없었다면 거짓말” [DA:인터뷰②]   new 스포츠동아 18 24.04.20
'구척장신 vs 0.1톤' 나인우, 최강자 문세윤에 선전포고 (1박 2일)   new 스포츠동아 14 24.04.20
이제훈, 정의로운 ‘깡’ 장착 박영한으로 컴백 (수사반장 1958)   new 스포츠동아 19 24.04.20
'이영준 멀티골' 한국, 중국 완파 '10회 연속 올림픽 보여'   new 스포츠동아 19 24.04.20
‘범죄도시4’ 마동석 “日→中 세계 팬 많아…리메이크도 확정” [DA:인..   new 스포츠동아 17 24.04.20
임수향, 기절한 지현우 보고 ‘충격+당황’ (미녀와 순정남)   new 스포츠동아 14 24.04.20
"지옥에 온 걸 환영해" 황정음, 핏빛 응징 스타트 (7인의 부활)   new 스포츠동아 13 24.04.20
101명의 트라이아웃 참가자→18시간의 대장정 (최강야구)   new 스포츠동아 15 24.04.20
이재성·정우영, ‘뭉찬3’ 일일 코치…안정환·김남일과 특급 만남   new 스포츠동아 12 24.04.20
‘멱살 한번 잡힙시다’ 김하늘, 위기에서 벗어날까? 도파민 터질 후반 포..   스포츠동아 27 24.04.20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