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정석, ♥신세경 정체 모두 알았다…마음도 확인 (세작)[TV종합]
스포츠동아 2024.02.25 09:11:03
조회 41 댓글 0 신고
11.jpg

조정석이 신세경 정체를 모두 알아차린 가운데 먼 길을 돌아 서로의 마음을 확인했다.

24일 방송된 tvN ‘세작, 매혹된 자들’(연출 조남국 극본 김선덕) 13회는 강몽우(강희수와 동일 인물, 신세경 분)가 이인(조정석 분) 대신 추달하(나현우 분) 검에 맞아 쓰러지고, 스승 강항순(손현주 분) 친딸이 강몽우임을 알게 된 이인의 모습이 그려졌다. 또 3년 전 세작 사건의 진실을 둘러싸고 이인과 박종환(이규회 분)의 목숨을 건 권력 싸움이 절정으로 치달았다.

강몽우는 암살 역모를 알아차렸음에도 자신을 따라온 이인에게 참담한 심정을 감추지 못했다. “처음부터 다 알고 계셨으면서 어찌 여기 오신 겁니까”라며 부끄러운 마음을 드러낸 강몽우에게, 이인은 그저 눈물을 닦아주며 바라보기만 했다. 하지만 곧이어 추달하가 이인을 암살하기 위해 달려들고, 그 순간 강몽우는 이인을 대신해 추달하의 칼에 맞아 쓰러졌다. 불시의 습격, 이인은 본인 대신 칼에 찔려 쓰러진 강몽우가 의식을 잃어가자 그를 끌어안은 채 “몽우야, 정신을 놓으면 아니 된다”라며 울부짖었다. 특히 이인은 “오늘밤이 고비가 될 것입니다”라는 어의 지남규(한정호 분)의 말에 강몽우를 또다시 잃을 수 있다는 두려움에 휩싸이고, “이대로 너를 잃게 된다면 내 나를 결코 용서치 않을 것이다”라며 강몽우를 향한 절절한 마음을 쏟았다.

지남규는 이인에게 김제남(이윤희 분)과 강몽우의 협력 관계는 물론 기신제 때 강몽우의 상흔을 시료했다고 거짓 고변한 것을 실토했고, 이후 이인의 부름을 받은 김제남은 강몽우와의 관계에 대해 “3년 전, 다 죽어가는 몸으로 저를 찾아온 후 반역의 뜻을 품고 있다고 고백했고 제게 도움을 청했습니다. 죄를 피할 생각은 없습니다만 기대령이 죽지 않고 깨어난다면 그 뜻을 한 번 깊이 들어봐 주십시오”라고 간청했다. 무엇보다 이인은 김제남을 통해 강몽우가 스승 강항순의 딸임을 알게 되자 “몽우가 스승님의 혈육이란 말씀이오?”라며 뒤늦게 알게 된 점에 자책했고, 좀처럼 깨어나지 않는 강몽우를 심장이 찢기는 심정으로 바라봤다.

그런 가운데 문성대군(최예찬 분)이 세자로 책봉된 후 김명하(이신영 분)를 대하는 대소신료들의 태도에 변화가 생겼다. 특히 민상효(김서하 분)는 김명하가 뜻을 함께하는 사이라고 밝힌 강몽우의 행적조차 모르고 있자 “자네 변했군. 왕실 외척이 되더니 말과 행동이 달라졌어. 자네와 기대령은 세자 저하를 위해 뜻을 함께하는 사이라 여겼는데 내가 잘못 생각한 거냐”고 지적하며 실망감을 드러냈다. 이와 함께 동상궁(박예영 분)은 지난밤 별군직 행수와 어의가 함께 나가고 이인의 행적 또한 묘연해지자, 의녀를 불러 어찌 된 상황인지 물었다. 하지만 “기대령과 함께 계셨습니다. 그런데 여인이었습니다”라는 의녀의 말에 충격에 빠져 울분을 토했다. 이와 함께 박종환은 이인에게 김명하의 체직과 김제남, 강몽우 문책을 요청했고, 이인은 임금의 권위를 넘어서며 선을 넘는 박종환 행동에 불쾌함을 느꼈다.

tvN 세작_13회 리뷰 0225.jpg

그사이 강몽우는 기적같이 의식을 되찾았고, 그에게 이인이 찾아와 설렘을 안겼다. 강몽우는 그토록 보고 싶었던 이인을 보자 설레면서도 미안한 마음에 “아니 오시는 줄 알았습니다”라고 말했고, 이인은 “네가 깨어났다는 소식을 듣자마자 달려오고 싶었지만 너를 마주할 자신이 없었다”라며 그동안 애끓었던 심정을 토로했다. 특히 이인은 강몽우에게 문성대군 세자 책봉 등 그가 역심으로 행했던 일이 사실은 자신이 바라왔던 일이라고 밝혔다. “내가 너를 이용한 게다. 내가 하고자 하는 일을 감추려고 너를 방패막이 삼은 게야”라는 이인의 고백에 강몽우는 영취정에서 몰래 엿들었던 이인과 박종환의 대화를 언급하며 “무도하고 패역한 군주라는 사실이 눈앞에 드러났는데도 연모하는 마음이 사라지지 않았습니다. 사라지기는커녕 고통스러울 정도로 강해져 저를 흔들었습니다. 그래서 제가 더 깊은 미혹으로 빠져들기 전에 시해를 결심한 것입니다”라며 억눌러왔던 감정을 터트렸다.

그렇게 이인과 강몽우는 사랑을 확인한 가운데 이인은 강몽우를 와락 끌어안으며 “들리느냐, 내 심장 뛰는 소리가? 좋아서, 기뻐서 날뛰는 소리가 들리느냐? 내 이제 두 번 다시 너를 잃지 않을 것이다. 너를 지킬 것이다”라고 영원한 사랑을 약속했다. 이와 함께 이인이 부친 강항순이 살아있음을 알리자 강몽우는 기쁨의 눈물을 훔치며 행복해했다.

그런가 하면 이인은 추달하를 의금부로 압송하고, 도승지(정의욱 분)에게 “비국의 당상들을 패초하라 역적을 친국할 것이다”라고 명했다. 그 시각 박종환은 유현보(양경원 분)로부터 “추달하가 3년 전 명에 갔다가 청에 잡혔던 세작이고, 지금은 기대령 강몽우의 사람입니다”라는 말을 듣고 곧장 편전으로 향했다. 하지만 자신의 행보를 예견하고 있는 듯한 이인의 미묘한 태도에 잠시 멈칫하던 박종환은 추달하의 정체와 함께 “3년 전 거짓 고변 사건으로 전하께 원한을 품은 강몽우와 김명하가 시해를 사주한 것이 분명합니다. 당장 의금부로 압송하여 신문하겠습니다”라며 윤허를 청했다.

하지만 이인은 “이번 친국은 추달하의 죄를 조사하기 위함이 아니다”라며 극의 분위기를 변환시켰다. 앞서 추달하에게 “죄를 자복한 후 너를 청나라에 밀고한 간악한 세작을 찾아 벌해 달라 고변하라”라며 선택지를 줬던 이인은 “나라와 백성을 위태롭게 만든 세작의 죄를 명명백백하게 밝혀 달라”라는 추달하의 고변을 읊으며 박종환의 목을 조여갔다. 박종환은 이인은 날 선 눈빛에 흠칫 놀랐고, 이인은 작심한 듯 “내 오랫동안 이날을 기다려왔소. 청나라와 내통하여 나라와 백성을 위난에 빠뜨린 만고의 역적, 그 더러운 세작을 밝혀내 대역죄로 다스릴 것이오”라며 차가운 분노를 드러내며 긴장감을 솟구치게 했다. 마침내 세작 사건의 진실이 수면 위로 떠오른 가운데 이인은 야욕으로 똘똘 뭉친 박종환의 가면을 벗기고 그를 처단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홍세영 동아닷컴 기자 projecthong@donga.com

기사등록시간: 2024-02-25 08:36:00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6)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9)
은지원→TXT 연준 ‘놀토’ 출격…칼각 퍼포먼스 기대해   new 스포츠동아 9 20:11:03
이대호 연봉 협상…최고 인상액 가능? 유희관은 눈물 (최강야구)   new 스포츠동아 6 20:11:03
“국민 사위 제훈입니다” 이제훈 애교에 안 녹아? 가능해? (놀뭐)   new 스포츠동아 9 19:11:03
‘라이트 헤비급·헤비급 벨트’ 김태인, 세키노 타이세이 꺾고 로드FC ..   new 스포츠동아 37 19:11:03
지세희X손승연X유성은X이예준 트로피만 도합 12개…‘불후’ 보컬 퀸 특..   new 스포츠동아 72 18:11:04
이상엽, 조항리♥배혜지 신혼집 방문…깨가 쏟아지네 (편스토랑)   new 스포츠동아 16 17:11:03
페퍼톤스, 20주년 기념 앨범 하라메 공개…17일 발매   new 스포츠동아 11 16:11:03
샵뚱 15년째 단골 고깃집 소개…신기루X홍현희 고추 배틀 (전참시)   new 스포츠동아 15 15:11:03
펜타곤 출신 키노, 5월 2일 솔로 컴백…전곡 작사·작곡 참여   new 스포츠동아 11 15:11:03
“믿기지 않아” 故 박보람 떠난 지 이틀째…이보람-김그림 추모 [종합]   new 스포츠동아 28 15:11:03
김수현♥김지원 가족 단체 외식 포착…시한부 후폭풍은 (눈물의 여왕)   new 스포츠동아 50 14:11:03
최대철, 블랙핑크 제니 닮은 딸 공개 “아이돌 같아” (살림남)   new 스포츠동아 38 13:11:04
15기 영수 급발진? 순자-옥순 사이서 핑크빛 ‘방긋’ (나솔사계)   new 스포츠동아 20 13:11:04
김수현-박성훈 몸싸움…살기 어린 눈빛 (눈물의 여왕)   new 스포츠동아 19 12:11:03
‘선업튀’ BGM ‘그랬나봐’ 비하인드…작가 “듣는 순간 ‘이거다’”   new 스포츠동아 10 12:11:03
이지아, 40대 안 믿겨…군살 제로+각선미 놀라워 [DA★]   new 스포츠동아 9 12:11:03
NCT 도영, 첫 솔로 앨범 하라메 공개…친형 공명 지원사격 ‘훈훈’   new 스포츠동아 12 11:11:04
에스파 카리나 재능 낭비 中…그 와중에 춤선 좋고 [DA★]   new 스포츠동아 14 11:11:03
태민-온유 SM 나갔어도 샤이니 완전체ing…앙코르콘 5월 개최   new 스포츠동아 21 11:11:03
365mc, 유튜브 채널 누적 조회 3억 뷰 돌파   new 스포츠동아 15 10:11:04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