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유 출신' 린가드, FC 서울서 에이스 '10번' 달고 뛴다
스포츠동아 2024.02.21 17:11:06
조회 21 댓글 0 신고
0005256432_001_20240208105001011.jpg
[동아닷컴]

최근 K리그1 FC 서울에 입단해 큰 관심을 모은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명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출신 제시 린가드(32)가 팀의 에이스로 나선다.

FC 서울은 21일 구단 공식 SNS를 통해 2024시즌 선수단 등번호를 공개했다. 린가드는 축구에서 에이스를 상징하는 10번을 단다.

지난 시즌 서울의 10번은 이번 시즌을 앞두고 수원 FC로 이적한 지동원의 등번호였다. 기성용은 6번을 그대로 유지했고, 부주장 조영욱은 32번으로 바꿨다.

AKR20240221108500007_03_i_P4_20240221150314934.jpg
또 이날 영입 발표가 난 이라크 축구대표팀 출신 주전 중앙 수비수 레빈 술라카는 14번을 달고 이번 시즌 K리그 무대에 나선다.

린가드는 프리미어리그 최고 명문 구단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서 200경기를 넘게 뛰었고, 잉글랜드 축구대표팀 소속으로 월드컵에 나섰다.

이에 린가드의 FC 서울 행은 큰 관심을 모았다. 린가드가 한국행 비행기를 탈 때부터 SNS와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서 이동 경로가 생중계되기도 했다.

한편, 서울에서만 20년을 뛰다가 지난 2일 은퇴를 발표한 고요한의 등번호 13번은 구단 역사상 처음으로 영구 결번됐다.

조성운 동아닷컴 기자 madduxly@donga.com

기사등록시간: 2024-02-21 16:44:00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6)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9)
방탄소년단, 일본서 '전무후무-유일무이' 대기록 작성   new 스포츠동아 21 24.04.20
변우석X김혜윤, 15년 짝사랑-쌍방 구원' 과몰입X화제성 올킬’ (선업튀)   new 스포츠동아 24 24.04.20
'부상 복귀' 황희찬, 아스날전 출격 대기 '11호 골 조준'   new 스포츠동아 24 24.04.20
‘쇼! 음악중심 in JAPAN’ 日서 초대박 '서버 폭주 사태'   new 스포츠동아 32 24.04.20
“눈물 흘리시는 거 아냐?” 유재석, 깜짝 유산슬 소환 (놀뭐)   new 스포츠동아 18 24.04.20
“밥값 하겠다” 비비, 받아쓰기 '비비존 탄생' (놀라운 토요일)   new 스포츠동아 19 24.04.20
“직접 뛰어보세요” 강훈, 막내의 반란 '김종국 찐당황' (런닝맨)   new 스포츠동아 17 24.04.20
'미리 메리 크리스마스' 김수현X김지원의 낭만 가득한 밤 (눈물의 여왕)   new 스포츠동아 28 24.04.20
‘범죄도시4’ 김무열 “주변의 좋은 평가, 여전히 내 연기 아쉬워” [D..   new 스포츠동아 17 24.04.20
이준, 나 홀로 '차 안 노래방' 개장 → '고음의 신' 영접 (전참시)   new 스포츠동아 52 24.04.20
‘범죄도시4’ 김무열 “빌런 부담감? 없었다면 거짓말” [DA:인터뷰②]   new 스포츠동아 18 24.04.20
'구척장신 vs 0.1톤' 나인우, 최강자 문세윤에 선전포고 (1박 2일)   new 스포츠동아 14 24.04.20
이제훈, 정의로운 ‘깡’ 장착 박영한으로 컴백 (수사반장 1958)   new 스포츠동아 19 24.04.20
'이영준 멀티골' 한국, 중국 완파 '10회 연속 올림픽 보여'   new 스포츠동아 19 24.04.20
‘범죄도시4’ 마동석 “日→中 세계 팬 많아…리메이크도 확정” [DA:인..   new 스포츠동아 17 24.04.20
임수향, 기절한 지현우 보고 ‘충격+당황’ (미녀와 순정남)   new 스포츠동아 14 24.04.20
"지옥에 온 걸 환영해" 황정음, 핏빛 응징 스타트 (7인의 부활)   new 스포츠동아 13 24.04.20
101명의 트라이아웃 참가자→18시간의 대장정 (최강야구)   new 스포츠동아 15 24.04.20
이재성·정우영, ‘뭉찬3’ 일일 코치…안정환·김남일과 특급 만남   new 스포츠동아 12 24.04.20
‘멱살 한번 잡힙시다’ 김하늘, 위기에서 벗어날까? 도파민 터질 후반 포..   스포츠동아 27 24.04.20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