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9년만의 한풀이’ LG, 패배의식 지운 전임 사령탑들 잊어선 안 된다
스포츠동아 2023.11.15 15:11:04
조회 6 댓글 0 신고
(온)LG, 29년 기다림 한국시리즈 우승!
LG 트윈스는 염경엽 감독(55) 체제로 새롭게 출발한 올해 1994년 이후 29년 만에 정규시즌-한국시리즈(KS) 통합우승을 차지하는 감격을 맛봤다. 2019년부터 지난해까지 4년 연속 가을야구를 경험하면서도 아쉽게 닿지 못했던 목표에 마침내 도달한 것이다.

팀당 144경기의 장기 레이스를 가장 좋은 성적으로 마치고, 단기전에서도 확실하게 상대를 압도한 데는 염 감독의 지도력이 큰 비중을 차지한다. 아무리 좋은 선수들을 보유하고 있더라도 감독의 활용법에 따라 성적이 달라질 수 있기 때문이다. 특히 염 감독은 기존 선수들의 기량을 극대화한 측면에서 높은 점수를 받는다.

이 과정에선 전임 사령탑들의 공도 작지 않았다. 특히 2003년부터 2012년까지 10년 연속 가을야구 문턱조차 넘지 못했던 선수들의 패배의식을 걷어낸 게 LG의 우승 과정에 주효했다. 2012년 부임해 2014년 중반까지 팀을 이끈 김기태 전 감독(현 KT 위즈 2군 감독)이 출발점이었다. 김 전 감독은 2013년 정규시즌 2위(74승54패)로 팀을 플레이오프(PO)에 올려놓으며 가을야구에 목말랐던 LG 팬들에게 큰 기쁨을 줬다.

김 전 감독의 갑작스러운 사퇴로 2014년 중반 지휘봉을 잡은 양상문 전 감독은 마운드 안정화와 신진세력 발굴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았다. 현 LG의 주축 선수들 중 홍창기도 양 전 감독 시절인 2016년 처음 1군 무대를 경험했다. 무엇보다 2014년과 2016년 2차례 LG의 PO 진출을 이끌며 상위권 팀이란 이미지를 심어준 것도 빼놓을 수 없는 공로다. 2018년에는 단장으로 자리를 옮겨 LG의 발전을 위해 힘썼다.

류중일 전 감독(현 야구국가대표팀 감독)도 2019~2020년 팀을 가을야구 무대에 올려놓았다. 홍창기는 이 기간 팀의 주축으로 올라섰고, 올 시즌 주전 2루수로 맹활약한 신민재도 류중일 전 감독이 대주자 요원으로 적극 활용하면서 지금의 위치에 서게 됐다. 2021~2022년 지휘봉을 잡았던 류지현 전 감독 역시 재임기간 내내 팀을 가을야구로 이끌었다. 특히 현재 주전 3루수 문보경과 외야수 문성주는 류지현 전 감독 시절 꾸준히 기회를 받으며 성장했다. 이 과정들이 모여 우승이란 최고의 결과로 이어졌다. 패배의식을 지워내고, 지금의 과정을 만든 전임 감독들의 기여 역시 결코 잊어선 안 되는 이유다.

강산 기자 posterboy@donga.com

기사등록시간: 2023-11-15 14:40:00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6)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9)
드니 빌뇌브 감독, 기분 좋은 미소 [포토]   new 스포츠동아 0 16:11:06
오스틴 버틀러, 강렬한 눈빛 [포토]   new 스포츠동아 0 16:11:06
티모시 샬라메, 해맑은 미소 [포토]   new 스포츠동아 0 16:11:06
함께 손하트 만드는 젠데이아-티모시 샬라메 [포토]   new 스포츠동아 1 16:11:06
티모시 샬라메, 여심 훔친 미소 [포토]   new 스포츠동아 0 16:11:06
드니 빌뇌브 감독, ‘듄: 파트2’로 내한 [포토]   new 스포츠동아 0 16:11:06
드니 빌뇌브 감독, 한국 반가워요 [포토]   new 스포츠동아 0 16:11:06
구미시, 저출생 극복 일환 ‘고위험 신생아 집중치료’ 협약 체결   new 스포츠동아 0 16:11:06
티모시 샬라메, 긴장한 포토타임 [포토]   new 스포츠동아 1 16:11:05
티모시 샬라메, 화보 같은 입장 [포토]   new 스포츠동아 0 16:11:05
낙오 없고 2군서 온 기대주 점검까지…기장 1군-익산 2군 거리 없었던 K..   new 스포츠동아 0 16:11:05
한국 찾은 오스틴 버틀러-젠데이아-티모시 샬라메 [포토]   new 스포츠동아 0 16:11:05
스텔란 스카스가드, 한국 첫 방문 [포토]   new 스포츠동아 0 16:11:05
영화 ‘듄2’ 한국식 손하트 [포토]   new 스포츠동아 0 16:11:05
드니 빌뇌브 감독, 차분한 입장 [포토]   new 스포츠동아 0 16:11:05
오스틴 버틀러, 모델 같은 워킹 [포토]   new 스포츠동아 0 16:11:05
도니 빌뇌르-티모시 샬라메, 속닥속닥 [포토]   new 스포츠동아 0 16:11:05
영화 포스터 소개하는 티모시 샬라메 [포토]   new 스포츠동아 0 16:11:05
젠데이아, 러블리한 미소 [포토]   new 스포츠동아 0 16:11:05
티모시 샬라메, 손 모으고 [포토]   new 스포츠동아 0 16:11:04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