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로운 사기' 천우희X김동욱, 극과 극 '케미'로 신선한 공조 예고 
더팩트 2023.05.25 10:41:29
조회 15 댓글 0 신고

4분 분량의 하이라이트 영상 공개…29일 첫 방송

배우 천우희와 김동욱이 공조에 나선 tvN 새 월화드라마 '이로운 사기' 하이라이트 영상이 공개됐다. /tvN 영상 캡처
배우 천우희와 김동욱이 공조에 나선 tvN 새 월화드라마 '이로운 사기' 하이라이트 영상이 공개됐다. /tvN 영상 캡처

[더팩트ㅣ김샛별 기자] 천우희와 김동욱이 '이로운 사기'를 위해 뭉쳤다. 극과 극인 두 사람이 공조에 나서며 신선한 '케미'를 예고했다.

tvN 새 월화드라마 '이로운 사기'(극본 한우주, 연출 이수현) 제작진은 25일 하이라이트 영상을 공개하며 첫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공개된 영상에서는 천재 사기꾼 이로움(천우희 분), 과공감 변호사 한무영(김동욱 분)을 비롯해 다채로운 캐릭터들의 얽히고설킨 관계성이 담겼다.

먼저 "궁금하지 않아? 정말 내가 죽였는지"며 존속살인으로 복역했던 자신의 일을 마치 타인처럼 바라보듯 말하는 이로움의 단조로운 음성이 귀를 사로잡는다. 또 우려를 표하는 오랜 친구에겐 냉담하기 짝이 없는 반응을, 감방 안의 수감자에게 위협을 가할 땐 누구보다 천진난만한 미소를 짓는 태도가 이로움의 위험한 첫인상을 알린다. 여기에 때와 장소에 따라 변화무쌍하게 바뀌는 순간들이 더해져 그가 왜 '천재 사기꾼'인지 이해를 돕는 동시에 이로움이 벌일 '이로운 사기'를 궁금하게 만든다.

변호사 한무영은 과공감 증후군답게 다른 이들의 감정에 동요돼 괴로워하는 모습들로 그가 지닌 병의 무게를 실감하게 한다. 그런 한무영이 "난 로움 씨가 진흙탕에 빠졌을 때 같이 싸우는 사람일 겁니다"면서 세상이 손가락질하는 이로움에게 공감하기 위한 노력을 기울인다. 이로움 그리고 적목키드들과 손잡고 태풍의 눈으로 들어가려는 한무영의 시도가 그의 세계를 180도 뒤바꿀 것임을 예고하고 있다.

이로움과 떼려야 뗄 수 없는 사이인 보호 관찰관 고요한(윤박 분)은 거칠고 정제되지 않은 분위기로 미스터리함을 더한다. 과공감 증후군 한무영을 담당하는 주치의 정신과 전문의 모재인(박소진 분)은 특유의 외유내강으로 주변 인물들에게 어떤 영향력을 펼칠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계속해서 이로움의 거사에 함께 할 적목키드 3인방이 저마다의 독특한 개성을 빛내고 있다. 정다정(이연 분)은 파리 날리는 만화방 주인을 위장한 채 뒤로는 비밀 작업 공간을 숨겨놓은 20년 차 베테랑 해커로 반전을 안겨준다. 시시껄렁해 보이지만 만능 엔지니어인 나사(유희제 분), 10개 국어를 다룰 줄 아는 멀티 심부름꾼 링고(홍승범 분)까지 범상치 않은 재능을 가진 3인방의 활약을 기다려지게 한다.

살아온 궤적도 직업도 다른 이들이 모여 어떤 대형 사고를 치게 될지 모르는 일촉즉발의 상황. 10년 전 이로움의 존속살인 사건 비밀을 알고 있는 베일에 싸인 사업가 장경자(이태란 분)가 등장하면서 작품은 명확한 대립각을 선포한다. 이에 10년 전 그날에 감춰진 비밀이 무엇인지 또 이로움 한무영과 적목키드들이 펼쳐낼 팀플레이에도 관심이 모인다.

'이로운 사기'는 29일 저녁 8시 50분에 첫 방송된다.

sstar1204@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8)
시민단체 "'남산 위에 저 곤돌라'…즉각 철회하라"   더팩트 696 23.07.27
'수지 국민호텔녀' 악플 40대, 벌금 50만 원 확정   더팩트 750 23.07.27
조희연 "교권보호 위해 뼈를 깎는 각오로 임하겠다"   더팩트 355 23.07.27
세븐틴 준, 中 웹드 '독가동화' 공개…'당아비분향니' 장묘이와 호..   (1) 더팩트 460 23.07.27
'편스토랑' 래퍼 한해 "무대출로 신축 전세 아파트 입성"   더팩트 442 23.07.27
'신림동 흉기난동' 조선, 범행 전 '묻지마 살인' 검색   더팩트 398 23.07.27
'라임 연루' 주가조작 혐의 에스모 전 대표 징역 5년 확정   더팩트 320 23.07.27
'이 연애는 불가항력' 로운, 조보아에게 직진 "책임져 내 심장"   더팩트 425 23.07.27
군인권센터 "'지휘부 의혹' 백마회관 관리관도 갑질·폭행"   더팩트 448 23.07.27
[속보] 수지에 '국민호텔녀'…악플러, 대법서 유죄 확정   더팩트 452 23.07.27
이중섭의 '황소', 광화문광장 야경 수놓는다   더팩트 302 23.07.27
책읽는 서울광장에 토끼 조형물…수익금 기부   더팩트 236 23.07.27
방탄소년단 정국, '인기가요' 출연 예고 "한국 아미에게 보답"   더팩트 300 23.07.27
납품업체 356억 부당이득 의혹…GS리테일 재판행   더팩트 245 23.07.27
"당신을 위한 노래"…'댄스가수 유랑단' 평창 찾아 감동 선사   더팩트 330 23.07.27
'마스크걸' 안재홍·염혜란, 원작과 '싱크로율 100%'   더팩트 323 23.07.27
마마무+, 유쾌·발랄 '댕댕' 예고…텐션UP 스타일   더팩트 189 23.07.27
"압도·팽팽"…'콘크리트 유토피아' 이병헌→박보영, 독보적 존재감   더팩트 80 23.07.27
'유니버스 티켓', 82명 다국적 소녀 청초한 비주얼   더팩트 66 23.07.27
"당신의 선택은?"…'국민사형투표' 2차 티저도 '강렬'   더팩트 119 23.07.27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