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일홍의 클로즈업] 임창정, 스스로 피해자라는데 왜 욕먹나
더팩트 2023.05.08 00:00:20
조회 20 댓글 0 신고

주가조작 세력 '연계 의혹' 속 설득력 없는 해명에 '사면초가'
억울함 호소에도 투자자 행사 적극 활동 '증거 영상'이 발목


임창정은 주가조작 세력과 연계 의혹에 대해 \
임창정은 주가조작 세력과 연계 의혹에 대해 "사전에 주가 조작이 있었는지 몰랐고, 되레 큰 빚을 졌다"고 해명했다. 하지만 그가 투자자 행사에서 적극적인 활동을 한 여러 증언과 영상 증거가 나오면서 설득력을 잃고 파장을 키웠다. /더팩트 DB

[더팩트ㅣ강일홍 기자] 임창정은 배우 겸 가수로 정상에 우뚝 선 원조 멀티 엔터테이너입니다. 어려서부터 꿈이었던 배우가 되고 싶어 고등학교 때 무작정 상경할 만큼 집념이 강했습니다. 타고난 끼와 붙임성으로 주변의 도움도 많이 받습니다. 이병헌과 만남이 대표적인데요. 임창정은 당시 청춘스타 이병헌을 그저 따라다니는 수준이었지만 형제처럼 돈독했습니다. 이 때의 인연이 그가 뮤지컬 배우를 거쳐 가수로 데뷔하는 계기가 됩니다.

배우로는 영화 '남부군' 등에 단역으로 출연하며 꿈을 이루지만 좀처럼 뜰 기회를 잡지 못합니다. 스스로 좋아서 하는 일은 말릴 수 없다고 하는데요. 긴 무명시절은 혹독한 시련이었지만 그에겐 오히려 담금질의 기회가 됐습니다. 임창정 하면 떼어놀 수 없는 작품이 바로 영화 '비트'(97년 개봉)입니다. 조환규 역을 통해 그는 특유의 코믹한 캐릭터를 인상깊게 각인시키며 일약 대종상 남우조연상을 거머쥡니다.

SG발 주식 폭락 사태와 파장 이후 임창정은 돈은 돈대로 잃고, 그동안 쌓은 대중적인 호감도까지 추락한 셈이 됐다. 억울할 법도 한데 일말의 동정심조차 얻지 못하는 그의 처지가 안타깝기만 하다. /'미세스 다웃파이어'
SG발 주식 폭락 사태와 파장 이후 임창정은 돈은 돈대로 잃고, 그동안 쌓은 대중적인 호감도까지 추락한 셈이 됐다. 억울할 법도 한데 일말의 동정심조차 얻지 못하는 그의 처지가 안타깝기만 하다. /'미세스 다웃파이어'

성공한 연예인 사업가-멀티 아티스트, '無에서 有' 창조 주역

스타가 되려면 운도 따라야 합니다. 쉽없이 매달리고 두들기며 절치부심하던 그에게도 마침내 기회가 온건데요. 그해 발매한 정규 3집은 임창정의 전성기를 알리는 앨범으로 우뚝 섭니다. 작곡가 김형석이 프로듀싱한 '그때 또 다시'와 '결혼해 줘', 그리고 영화 '비트'의 OST 곡 '슬픈 연가' 등이 폭발합니다. 이 때까지 배우로도 가수로도 주목을 받지 못하던 그는 영화제와 가요대상을 동시 수상하는 주인공이 됩니다.

이후론 영화, 뮤지컬, 드라마, 예능 등 분야를 가리지 않고 멀티 아티스트로 종횡무진합니다. 특히 가수로서는 꾸준히 히트 음반을 내고 승승장구하게 되는데요. 공연계의 쟁쟁한 뮤지션들에게 밀리지 않는 티켓 파워를 자랑하며 전국 투어 콘서트를 이끄는 흥행가수로 명성을 얻습니다. 말 그대로 무에서 유를 탄생시킨 '성공한 연예인 사업가'의 이미지에, 다섯명의 아들을 둔 '연예계 대표 다둥이 아빠'로도 유명합니다.

임창정은 영화, 뮤지컬, 드라마, 예능 등 분야를 가리지 않고 종횡무진하는 멀티 아티스트다. '성공한 연예인 사업가'의 이미지에, 다섯명의 아들을 둔 '연예계 대표 다둥이 아빠'로도 유명하다. /더팩트 DB
임창정은 영화, 뮤지컬, 드라마, 예능 등 분야를 가리지 않고 종횡무진하는 멀티 아티스트다. '성공한 연예인 사업가'의 이미지에, 다섯명의 아들을 둔 '연예계 대표 다둥이 아빠'로도 유명하다. /더팩트 DB

"나도 큰 빚 졌다" 호소 vs "솔직하지 못했다" 불신 기류 팽배

이런 임창정에게 최근 어두운 먹구름이 닥쳤습니다. SG(외국계 증권사 소시에테제너럴) 주가 폭락 사태를 두고 피해자인지 가해자인지에 대한 갑론을박이 벌어지면서인데요. 30억이란 거액을 투자한 임창정은 주가 조작 세력과 연계 의혹에 대해 "사전에 주가 조작이 있었는지 몰랐고, 되레 큰 빚을 졌다"고 해명했습니다. 하지만 그가 투자자 행사에서 적극적인 활동을 했다는 여러 증언과 영상 증거가 나오면서 설득력을 잃고 파장을 키웠습니다.

이미 엎질러진 물을 다시 주어 담기는 어렵습니다. 문제는 돈은 돈대로 잃고, 그동안 쌓은 대중적인 호감도까지 사라졌다는 건데요. 임창정은 스스로 피해자라는데 왜 욕을 먹는 상황이 됐을까요? 누구나 실수를 하고 잘못된 선택을 할 수 있습니다. 다만 스타는 평범한 일반인과는 다릅니다. 어려운 상황에 처할수록 더 솔직해야합니다. 억울할 법도 한데 일말의 동정심조차 얻지 못하는 그의 처지가 안타깝기만 합니다.

eel@tf.co.kr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8)
박소영, 신성 누나들과 상견례…이 정도면 결혼각 (신랑수업)   new 스포츠동아 2 15:11:04
“최고 150㎞ 직구” KT, 김재윤 보상선수로 삼성 우완 문용익 지명   new 스포츠동아 0 15:11:03
‘골든글러브 후보 확정’ 최대 격전지는 오지환과 박찬호의 유격수 부문   new 스포츠동아 0 15:11:03
우영 생마늘 우걱우걱→주우재 허벅지 꼬집으며 웃참 (홍김동전)   new 스포츠동아 0 15:11:03
션, 독립유공자 후손 위한 12호 집 완성…100호까지 달린다 [공식]   new 스포츠동아 0 15:11:03
노랑, 웹툰 ‘악녀로 살라신다’ OST 합류   new 스포츠동아 0 15:11:03
권은비, 이유 있는 자신감 “워터밤 화제? 보면 알아” (라스)   new 스포츠동아 10 14:11:04
“All I want is you” 안테나 신인 드류보이, 스물의 풋풋한 고백송 (종..   new 스포츠동아 1 13:11:04
타이거 우즈 “우승 못 할 때까지 뛸 것 ” …7개월 만에 복귀전   new 스포츠동아 2 13:11:04
하이원리조트, 겨울 시즌 ‘4시간 키즈 케어’ 운영   new 스포츠동아 4 12:11:06
하지원 ‘다모’ 때 이서진과 불화? “같이 연기 못 하겠다고 해” (유퀴..   new 스포츠동아 14 12:11:06
충북도, 하반기 ‘기업·소상공인‘ 대상 사전 컨설팅 감사 집중 운영   new 스포츠동아 2 12:11:06
‘현역가왕’ 김다현, 역시 국악 트롯요정다운 가창력 폭발   new 스포츠동아 77 12:11:06
현대차그룹, 부산엑스포 유치 활동 통해 세계시장 사업 경쟁력 강화   new 스포츠동아 3 12:11:06
대전교육청, 관내 모든 ‘학교 또래 코칭 동아리 운영’ 성공리 완료   new 스포츠동아 4 12:11:06
프롬바이오, 노바렉스와 간 건기식 개발 업무협약   new 스포츠동아 3 12:11:06
레고랜드, 10m 높이 초대형 ‘레고 크리스마스 트리’ 점등   new 스포츠동아 3 12:11:05
대전시, 보라매공원 ‘도심 속 생태숲’으로 새 단장   new 스포츠동아 5 12:11:05
도움왕은 포항의 집안싸움? 선두 백성동과 추격하는 김승대~제카   new 스포츠동아 4 12:11:05
충남교육청, ‘사랑 나눔 헌혈 행사’ 진행   new 스포츠동아 2 12:11:05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