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민 집 초인종' 기자 1심 무죄…"사회통념상 취재 행위"
더팩트 2023.03.29 16:39:11
조회 39 댓글 0 신고

"조민 진술 달라져…그대로 믿기 어렵다"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딸 조민 씨의 오피스텔을 찾아 초인종을 누른 기자가 1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았다. 사진은 조민 씨. /김어준의 겸손은 힘들다 뉴스공장 갈무리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딸 조민 씨의 오피스텔을 찾아 초인종을 누른 기자가 1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았다. 사진은 조민 씨. /김어준의 겸손은 힘들다 뉴스공장 갈무리

[더팩트ㅣ김세정 기자·이장원 인턴기자]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딸 조민 씨의 오피스텔을 찾아 초인종을 누른 기자가 1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았다.

서울남부지법 형사3단독 이근수 부장판사는 29일 폭력행위 등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으로 기소된 종합편성채널 TV조선 기자 A씨와 PD B씨의 선고공판을 열고 무죄를 선고했다.

취재 대상의 집을 찾아가 초인종을 누른 것은 사회 통념상 허용되는 기자의 취재 행위로 봐야 한다고 판단했다.

재판부는 "피고인들이 찾아간 것은 조국 전 장관의 인사청문회 하루 전날과 당일이었다. 상당한 이슈였고, 취재요구도 많았던 것으로 보여 피해자(조민 씨)에 대한 취재를 위해 접근할 필요성이 있었다"며 "취재 또는 반론의 기회를 부여하기 위해 방문한 것"이라고 판시했다.

A씨와 B씨의 방문 시간이 일몰 전 시간대였으며 조민 씨의 사생활을 침해하려는 의도 역시 없었다고 봤다. 이들이 오피스텔 건물 안으로 들어간 것도 다른 거주자를 따라 들어간 것이어서 범죄로 보긴 어렵다고 판단했다.

이들이 공용공간인 복도까지만 들어갔을 뿐 오피스텔 호실 내부까지 들어가지 않았다는 점도 무죄 근거로 들었다.

재판부는 조씨의 진술도 신뢰하기 어렵다고 지적했다. 경찰 조사 당시 진술한 내용과 법정 증언 내용이 달랐다는 것이다. 이 부장판사는 "피해자(조씨)가 법정에 출석해 (1차 방문에 대해) 증언할 당시 '호실 문을 두드리거나 손잡이를 잡아당긴 사실이 없다'고 증언했기 때문에 경찰 진술 내용과 공소장 기재를 그대로 믿을 수 없다"고 설명했다.

A씨와 B씨는 지난 2019년 9월 5일과 6일 이틀에 걸쳐 조씨가 거주하는 경남 양산 오피스텔에 찾아가 초인종을 누를 혐의를 받는다. 지난달 검찰은 이들에게 각각 벌금 200만원을 구형했다.


sejungkim@tf.co.kr



[인기기사]

· 日'역사왜곡 강화' 교과서 발표에 '미래지향적 한일관계' 또 먹구름

· 북한 전문가 "쌍방울 '이재명 방북비 대납' 이해 안 된다"

· 더팩트-류호정 의원, '비동의강간죄' 토론회 개최...갈등 넘어 화합으로

· '1%의 반란' 행동주의펀드 완패…KT&G 분기배당만 건졌다

· [이건뭐지?] 대학병원에 몰려든 승합차 '호객행위'(영상)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8)
정다경X강예슬, 완벽한 미모+가창력으로 '화밤' 소녀시대  file new 더팩트 0 09:58:45
제니, 美 '디 아이돌' 선정성 논란…노골적 19금 댄스  file new 더팩트 0 09:56:52
서혜진 사단 새 예능 MBN '쉬는부부', 메인 포스터 첫 공개  file new 더팩트 0 09:56:17
2차 자진 출석 송영길 "검찰, 김건희는 서면 질문도 못해"  file new 더팩트 0 09:55:59
강동원·박정민→차승원·정성일, 넷플릭스X박찬욱 영화 '전,란' 리..  file new 더팩트 1 09:55:44
하정우·주지훈, 5년 만에 재회...'비공식작전' 8월 개봉  file new 더팩트 0 09:32:01
'넘버스' 김명수X최진혁, 브로맨스 '케미'로 완성할 공조  file new 더팩트 0 09:25:41
'의료로봇 기술 유출' 中 국적 연구원 송치…'천인 계획' 연관  file new 더팩트 0 10:08:49
이켠, 베트남서 커피 사업 성공…"서울 아파트 대출 없이"  file new 더팩트 0 09:25:20
대질조사 녹화 파일 잃어버린 경찰관…권익위 "직무 소홀"  file new 더팩트 0 10:10:08
법원, 전우원 '4.8억 주식 가압류' 박상아 신청 인용  file new 더팩트 0 09:52:56
'범죄도시3', 개봉 7일째 600만…전작보다 5일 빨라  file new 더팩트 5 08:29:24
탁재훈, '매출 180억' 父 재산 언급…"사회 환원? 호적 팔 거야"  file new 더팩트 9 08:10:04
'1박2일' 과자 7만 원 논란…판매 상인 "코로나로 힘들어서" 사과  file new 더팩트 16 07:32:42
고층아파트도 돌출형 발코니 …서울시, 기준 수정  file new 더팩트 36 06:00:04
3차 검찰 조사 앞둔 박영수…핵심은 '우리은행 영향력'  file new 더팩트 10 00:00:30
BTS에 핑크퐁·아기상어도…서울시 홍보대사 '풍년'  file new 더팩트 12 00:00:28
위기론 대두 MBC, 변화 기조 유지에 시청자 응답할까[TF초점]  file new 더팩트 11 00:00:25
'삶 바꾼' 이준혁, 성공적인 3세대 빌런의 탄생[TF초점]  file new 더팩트 16 00:00:23
옛날과자 한 봉지에 7만 원?…영양군, 바가지 논란에 대국민사과  file new 더팩트 59 23.06.06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