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민 "포르쉐 탄 적 있으면 억울하지도 않을 것"
더팩트 2023.03.28 16:40:21
조회 27 댓글 0 신고

가세연 명예훼손 사건 재판 증인 출석

조국 전 장관의 딸 조민 씨가 자신이 포르쉐를 탄다며 거짓 방송을 한 혐의를 받는 가로세로 연구소의 재판에서 \
조국 전 장관의 딸 조민 씨가 자신이 포르쉐를 탄다며 거짓 방송을 한 혐의를 받는 가로세로 연구소의 재판에서 "포르쉐를 한 번이라도 탄 적이 있으면 억울하지도 않을 것 같다"고 말했다. /부산=조탁만 기자

[더팩트ㅣ정채영 기자] 조국 전 장관의 딸 조민 씨가 자신이 포르쉐를 탄다며 거짓 방송을 한 혐의를 받는 가로세로 연구소(가세연)의 재판에서 포르쉐를 한 번도 타본 적도 없다고 말했다.

서울중앙지법 형사3단독 이종민 판사는 28일 오후 정보통신망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명예훼손) 혐의를 받는 강용석 변호사, 김세의 전 MBC 기자, 김용호 전 스포츠 기자의 속행 공판을 열었다. 이날 공판은 조 씨에 대한 증인 신문으로 진행됐다.

재판부는 증인 보호를 위해 가림막을 설치했다. 이에 따라 가세연 출연진과 조 씨는 접촉하지 않은 상태로 신문이 이뤄졌다.

김 전 기자 측 변호인은 "부산대 의전원에 다니던 시절 친구들 중 외산차를 타는 사람이 많았느냐"고 물었다. 조 씨는 "있었다"고 답했다.

그러자 김 전 기자 측은 "친구들도 외산차를 많이 탄다고 했는데 본인이 외산차를 타는 게 명예훼손이 될 수 있느냐"고 되물었다.

조 씨는 "우선 허위 사실"이라며 "모든 사람들에게 낙인이 찍혀버렸기 때문에 이렇게 (소송을) 하게 된 거다"라고 응수했다. 그는 "꼴찌인데 아버지 돈으로 외제차 타는 이미지로 만들어 명예훼손이 크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김 전 기자 측은 "왜 포르쉐 얘기가 언급된 것 같느냐"고도 물었다. 조 씨는 "저도 궁금하다"며 "제가 아반떼를 타고 있는 걸 동기 모두가 알고 있었고 태워주기도 해서 알고 있었을 텐데 어디서 나왔는지 기가 막히고 어이가 없다"고 말했다.

김 전 기자 측은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6촌 조카 조모 씨가 흰색 포르쉐를 소유했었다며 조씨와 연관성을 캐물었다. 이에 조씨는 "개인적으로 모르는 분"이라며 "포르쉐를 탄 적이라도 있으면 억울하지나 않을 것"이라고 답했다.

조 씨는 재판부가 "재학 시절 (학교에) 빨간색 포르쉐가 유명한 게 있었나 보다"라고 묻자 "학교 학생은 아니었고 실험실 직원의 차인 걸로 소문이 났는데 정확히 알진 못 한다"고 말했다. "근거리에 있는 사람이 탄 건 아닌 듯하다"고 되묻자 "네, 제가 전혀 모르는 사람"이라고 했다.

강 변호사 등은 2019년 8월 부산대 의전원에 주차된 포르쉐 차량 사진을 유튜브에 공개하고 조 씨가 타고 다니는 차량이라고 허위 방송한 혐의를 받는다.

이들은 문제의 발언 목적이 공익 증진 목적이었고, 당일 방송 전체 내용 중 극히 일부에 해당한다는 이유로 혐의를 부인하고 있다.


chaezero@tf.co.kr



[인기기사]

· [단독] 턱에 공기총 맞은 대학생...대낮 길거리 걷다 '날벼락' (영상)

· [단독] 포스코 최정우 회장, 13개 정비 외주사 강제 정리 '파문'

· 더팩트-류호정 의원, '비동의강간죄 도입, 젠더갈등을 넘자!' 토론회 개최

· 민주당, '개딸' 해법 충돌…"제도 보완 적극 고민해야"

· 임지연→차주영 '더 글로리' 주역들, 방송가 활약 '눈에 띄네'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8)
빅플래닛, SM '외부세력' 주장 반박 "첸백시 만난 적 없어…강경 맞..  file new 더팩트 0 14:07:30
강남 빌라서 필로폰 투약…불법체류 러시아인 입건  file new 더팩트 0 13:38:58
'타다' 불법콜택시 아니다…이재웅, 4년 만에 무죄 확정  file new 더팩트 6 12:03:03
'부활남', 구교환→신승호 탄탄 라인업 완성...5월 7일 첫 삽  file new 더팩트 8 11:44:25
'회계 부정' 정정순 전 민주당 의원 징역 2년 확정  file new 더팩트 5 11:39:03
[속보] '불법 콜택시 논란' 타다 이재웅 무죄 확정  file new 더팩트 13 11:29:45
대법 "2015 한일 위안부 합의안 비공개 정당"  file new 더팩트 6 11:32:55
'돌아온 프로듀서' 진영, '프로듀스101' 이어 '소년판타지'에도 곡..  file new 더팩트 8 11:44:04
정바비, 2심 '불법촬영' 무죄로 뒤집혀…일부 폭행만 유죄  file new 더팩트 11 12:07:52
서울시, 배우자 출산휴가 의무화…육아휴직도 장려  file new 더팩트 14 11:15:07
'굉음' 오토바이 잡는다…서울시, 불법개조 특별단속  file new 더팩트 4 11:15:05
오세훈, 충북과 교류협력 강화…지역발전 '동행'  file new 더팩트 8 11:15:03
SM, 엑소 백현·시우민·첸 '노예계약' 주장 반박 "외부 세력 개입.  file new 더팩트 8 11:01:42
'갑질 폭행' 양진호, 92억 배임 혐의로 징역 2년 추가  file new 더팩트 17 10:52:47
차은우, '원더풀월드' 출연 확정...김남주와 첫 호흡  file new 더팩트 15 10:49:28
'코로나 치료제 승인 로비 의혹' 사업가 구속 갈림길  file new 더팩트 8 10:58:30
톰 크루즈의 컴백...'미션 임파서블7', 7월 12일 국내 개봉  file new 더팩트 5 10:21:25
"노예계약 강요…두렵고 무서워" 엑소 백현·시우민·첸, SM에 전속..  file new 더팩트 13 10:21:08
'나쁜엄마', 의문의 화재 사건 관심↑…시청률 자체 최고 경신  file new 더팩트 13 10:19:44
'연습실 무단 침입' 적재, 사생활 침해 피해 호소 "무관용 원칙·강..  file new 더팩트 8 10:19:19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