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파리 스타디움 입성…앙코르 공연 확정
더팩트 2023.03.24 15:12:46
조회 34 댓글 0 신고

오는 7월 15일 추가 공연, 8만 명 규모

블랙핑크가 오는 7월 프랑스 파리 공연을 추가 확정했다. 추가 공연은 프랑스 최대 규모 공연장인 스타드 드 프랑스에서 개최된다. /YG 제공
블랙핑크가 오는 7월 프랑스 파리 공연을 추가 확정했다. 추가 공연은 프랑스 최대 규모 공연장인 스타드 드 프랑스에서 개최된다. /YG 제공

[더팩트 | 정병근 기자] 블랙핑크(BLACKPINK)가 K팝 걸그룹 최대 규모 월드투어를 순항 중인 가운데, 프랑스 파리 스타디움에 입성한다.

YG엔터테인먼트는 지난 23일 블랙핑크 공식 SNS에 월드투어 'BORN PINK(본 핑크)' 파리 앙코르 공연 포스터를 게재했다. 이에 따르면 블랙핑크는 오는 7월 15일 1회 차 공연으로 다시 한번 현지 팬들과 호흡할 계획이다.

이번 파리 앙코르 콘서트는 프랑스 최대 규모 공연장인 스타드 드 프랑스(Stade De France)에서 열린다. 지난 2022년 12월 파리 아코르 아레나(Accor Arena)에서 개최했던 콘서트 대비 2배 이상 규모를 확대, K팝 여성 아티스트 최초로 8만 명 이상을 수용하는 유럽 스타디움에 입성하게 된 것.

이 공연장은 앞서 비욘세, 마돈나, 레이디 가가, 리한나 등 전 세계적 인기를 구가하는 팝스타들이 발자취를 남긴 바 있어 블랙핑크의 막강한 글로벌 위상과 티켓 파워를 다시금 실감하게 했다.

YG엔터테인먼트는 "현지 팬들과 재회하는 뜻깊은 콘서트인 만큼 한층 완성도 높은 무대를 선보일 것"이라고 전했다.

블랙핑크는 최근 약 150만 명을 동원하는 K팝 걸그룹 최대 규모 월드투어를 진행 중이다. 작년 7개 도시 14회차의 북미 공연과 7개 도시 10회차 유럽 투어를 성황리에 마친 이들은 아시아로 향해 보다 많은 팬들과 만나고 있다.

또 오는 4월 미국 '코첼라 밸리 뮤직 앤드 아츠 페스티벌', 7월 영국 '하이드 파크 브리티시 서머 타임 페스티벌'에 헤드라이너로 무대에 선다.

kafka@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인기기사]

· [단독] 자담치킨 나명석 회장, '저가 치킨' 사업 3개월 만에 중단

· [팩트체크] '1억5500만 원' 한국 국회의원 연봉, 세계 최고 수준?

· 한동훈, 헌재 문턱 못 넘은 이유…'청구인 적격'에 발목

· 與 반발 속 '양곡관리법' 국회 통과...대통령 거부권 행사하나

· [오늘의 날씨] 출근길 '쌀쌀'…황사 유입에 미세먼지 '나쁨'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마포구, 취업준비청년 응시료 5만원 지원  file 더팩트 9 23.06.01
중랑정보도서관 이야기꾼 '중랑이' 부활  file 더팩트 12 23.06.01
'운전자 바꿔치기' 이루 혐의 인정…징역 1년 구형  file 더팩트 34 23.06.01
"의심스러운 입장 변화"…SM, 첸백시 정산 문제 추가 반박  file 더팩트 25 23.06.01
경찰청장, '화물연대 9명 검거' 경찰관 특진 임용  file 더팩트 15 23.06.01
'청소노동자 고소' 연세대생 "시위소음에 심각한 피해"  file 더팩트 11 23.06.01
빅플래닛, SM '외부세력' 주장 반박 "첸백시 만난 적 없어…강경 맞대..  file 더팩트 45 23.06.01
강남 빌라서 필로폰 투약…불법체류 러시아인 입건  file 더팩트 17 23.06.01
'타다' 불법콜택시 아니다…이재웅, 4년 만에 무죄 확정  file 더팩트 12 23.06.01
'부활남', 구교환→신승호 탄탄 라인업 완성...5월 7일 첫 삽  file 더팩트 17 23.06.01
'회계 부정' 정정순 전 민주당 의원 징역 2년 확정  file 더팩트 13 23.06.01
[속보] '불법 콜택시 논란' 타다 이재웅 무죄 확정  file 더팩트 21 23.06.01
대법 "2015 한일 위안부 합의안 비공개 정당"  file 더팩트 19 23.06.01
'돌아온 프로듀서' 진영, '프로듀스101' 이어 '소년판타지'에도 곡 선..  file 더팩트 20 23.06.01
정바비, 2심 '불법촬영' 무죄로 뒤집혀…일부 폭행만 유죄  file 더팩트 16 23.06.01
서울시, 배우자 출산휴가 의무화…육아휴직도 장려  file 더팩트 41 23.06.01
'굉음' 오토바이 잡는다…서울시, 불법개조 특별단속  file 더팩트 14 23.06.01
오세훈, 충북과 교류협력 강화…지역발전 '동행'  file 더팩트 14 23.06.01
SM, 엑소 백현·시우민·첸 '노예계약' 주장 반박 "외부 세력 개입"  file 더팩트 13 23.06.01
'갑질 폭행' 양진호, 92억 배임 혐의로 징역 2년 추가  file 더팩트 60 23.06.01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