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락사 위기 유기견 '니코', 브라질 대사 품으로
더팩트 2023.03.24 11:15:01
조회 22 댓글 0 신고

서울동물복지지원센터 통해 입양

서울동물복지지원센터는 유기견 '니코'가 마르시아 도네르 아브레우(Márcia Donner Abreu) 주한 브라질 대사에게 입양됐다고 24일 밝혔다./서울시 제공
서울동물복지지원센터는 유기견 '니코'가 마르시아 도네르 아브레우(Márcia Donner Abreu) 주한 브라질 대사에게 입양됐다고 24일 밝혔다./서울시 제공

[더팩트ㅣ김이현 기자] 한 유기견이 서울시를 통해 브라질 대사 품에 안겼다.

서울동물복지지원센터는 유기견 '니코'가 마르시아 도네르 아브레우(Márcia Donner Abreu) 주한 브라질 대사에게 입양됐다고 24일 밝혔다.

니코는 지난달 2일 센터에 입소했다. 구조 당시 오염이 심한 목줄을 단 채 뼈가 만져질 정도로 여위어 있었다.

이후 가족이나 입양 희망자가 나타나지 않아 안락사 대기 상태였다. 그런데 브라질에서 유기견 2마리를 키우는 도네르 아브레우 대사가 한국에서도 반려견을 키우고 싶다며 입양상담을 신청했다.

아브레우 대사는 니코와 3번의 만남을 가졌다. 니코도 대사를 만나면서 마음을 열었다고 한다.

앞으로 니코는 '니카 마리아 도네'라는 이름으로 브라질 대사관저에서 지낼 예정이다.

센터는 유기동물에 대해 입양 전 건강검진, 중성화수술 등 의료지원, 기본적인 훈련, 입양 후 동물보험 가입, 입양 전후 교육 등을 수행한다.

동물 입양에 관심있는 시민은 센터 홈페이지에서 절차를 통해 입양할 수 있다. 온라인으로 입양교육 및 돌봄교육을 이수해야 입양자격을 얻는다.

유영봉 서울시 푸른도시여가국장은 "유기동물에 대한 편견을 바꾸고 입양을 활성화하기 위해 홍보캠페인을 지속하겠다"며 "아직 가족을 기다리는 수많은 유기견들에게도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spes@tf.co.kr



[인기기사]

· [단독] 자담치킨 나명석 회장, '저가 치킨' 사업 3개월 만에 중단

· [팩트체크] '1억5500만 원' 한국 국회의원 연봉, 세계 최고 수준?

· 한동훈, 헌재 문턱 못 넘은 이유…'청구인 적격'에 발목

· 與 반발 속 '양곡관리법' 국회 통과...대통령 거부권 행사하나

· [오늘의 날씨] 출근길 '쌀쌀'…황사 유입에 미세먼지 '나쁨'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마포구, 취업준비청년 응시료 5만원 지원  file 더팩트 9 23.06.01
중랑정보도서관 이야기꾼 '중랑이' 부활  file 더팩트 12 23.06.01
'운전자 바꿔치기' 이루 혐의 인정…징역 1년 구형  file 더팩트 34 23.06.01
"의심스러운 입장 변화"…SM, 첸백시 정산 문제 추가 반박  file 더팩트 25 23.06.01
경찰청장, '화물연대 9명 검거' 경찰관 특진 임용  file 더팩트 15 23.06.01
'청소노동자 고소' 연세대생 "시위소음에 심각한 피해"  file 더팩트 11 23.06.01
빅플래닛, SM '외부세력' 주장 반박 "첸백시 만난 적 없어…강경 맞대..  file 더팩트 45 23.06.01
강남 빌라서 필로폰 투약…불법체류 러시아인 입건  file 더팩트 17 23.06.01
'타다' 불법콜택시 아니다…이재웅, 4년 만에 무죄 확정  file 더팩트 12 23.06.01
'부활남', 구교환→신승호 탄탄 라인업 완성...5월 7일 첫 삽  file 더팩트 17 23.06.01
'회계 부정' 정정순 전 민주당 의원 징역 2년 확정  file 더팩트 13 23.06.01
[속보] '불법 콜택시 논란' 타다 이재웅 무죄 확정  file 더팩트 21 23.06.01
대법 "2015 한일 위안부 합의안 비공개 정당"  file 더팩트 19 23.06.01
'돌아온 프로듀서' 진영, '프로듀스101' 이어 '소년판타지'에도 곡 선..  file 더팩트 20 23.06.01
정바비, 2심 '불법촬영' 무죄로 뒤집혀…일부 폭행만 유죄  file 더팩트 16 23.06.01
서울시, 배우자 출산휴가 의무화…육아휴직도 장려  file 더팩트 41 23.06.01
'굉음' 오토바이 잡는다…서울시, 불법개조 특별단속  file 더팩트 14 23.06.01
오세훈, 충북과 교류협력 강화…지역발전 '동행'  file 더팩트 14 23.06.01
SM, 엑소 백현·시우민·첸 '노예계약' 주장 반박 "외부 세력 개입"  file 더팩트 13 23.06.01
'갑질 폭행' 양진호, 92억 배임 혐의로 징역 2년 추가  file 더팩트 60 23.06.01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