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울메이트', 빛바랜 일기장 속 빛나는 순간의 기록[TF씨네리뷰]
더팩트 2023.03.10 00:00:04
조회 25 댓글 0 신고

김다미·전소니의 열연으로 더욱 뭉클한 그때 그 시절, 15일 개봉

15일 개봉하는 영화 '소울메이트'는 첫 만남부터 서로를 알아본 두 친구가 기쁨과 슬픔, 설렘과 그리움까지 모든 것을 함께한 이야기를 그린다. /스튜디오앤뉴 제공
15일 개봉하는 영화 '소울메이트'는 첫 만남부터 서로를 알아본 두 친구가 기쁨과 슬픔, 설렘과 그리움까지 모든 것을 함께한 이야기를 그린다. /스튜디오앤뉴 제공

[더팩트|박지윤 기자] 반짝이는 우정을 보다 보면 자연스레 그 시절로 돌아간다. 나와 함께 시간과 추억을 공유했던 누군가의 얼굴이 떠오르고, 더 나아가 그를 바라보던 그때의 내가 그리워진다. 찬란하게 빛나서 더욱 짙은 여운을 남기는 영화 '소울메이트'다.

오는 15일 개봉하는 '소울메이트'(감독 민용근)는 첫 만남부터 서로를 알아본 두 친구 미소(김다미 분)와 하은(전소니 분), 그리고 진우(변우석 분)가 기쁨과 슬픔, 설렘과 그리움까지 모든 것을 함께한 이야기를 그린다.

유난히 매미 소리가 나른하게 들리던 1998년 어느 여름날, 미소는 전학 첫날부터 학교에서 도망치고 짝꿍이 된 하은은 미소의 가방을 들고 그를 뒤쫓아간다. 그렇게 두 친구는 처음부터 서로에게 운명적인 끌림을 느끼고, 미소는 엄마가 아닌 하은의 곁에 남는다.

김다미는 자신이 원하는 대로 자유롭게 살고 싶어 하는 미소 역을, 전소니는 고요하고 단정한 모습 뒤 누구보다 단단한 속내를 지닌 하은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친다. /스튜디오앤뉴 제공
김다미는 자신이 원하는 대로 자유롭게 살고 싶어 하는 미소 역을, 전소니는 고요하고 단정한 모습 뒤 누구보다 단단한 속내를 지닌 하은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친다. /스튜디오앤뉴 제공

'웃지 않는' 미소와 '여름 은하수' 하은은 함께 목욕하고 고양이를 키우고 밥을 먹으면서 모든 시간을 함께한다. 서로가 너무 달라서 더욱 끌렸던 두 친구, 하지만 영원할 것 같았던 이들의 우정은 하은의 첫사랑 진우가 나타나면서 점차 균열이 일어나기 시작한다.

하은은 미소와 진우 사이에서 미묘한 기류를 느끼고, 고등학교 졸업도 하기 전에 갑자기 서울로 떠나는 미소의 목에 걸린 진우의 목걸이를 발견하면서 오해는 점차 깊어진다.

서울로 떠난 미소와 제주도에 남은 하은, 두 사람의 소통 방법은 오직 편지다. 미소는 혼자 힘겨운 나날을 보내지만 하은에게 보낸 편지에서는 자유롭게 세계를 돌아다니고 있고, 하은은 자신이 좋아하는 그림을 내려놓고 선생님이 될 준비를 한다. 물리적으로 떨어진 만큼, 두 친구의 마음에도 거리가 생기면서 그렇게 어른이 되어간다.

작품은 어른이 된 미소가 하은의 행방을 묻는 미술관 관장에게 '모른다'고 답하면서 시작된다. 이를 들은 미술관 관장은 의아해한다. 하은의 그림은 미소로, 하은의 블로그는 미소와 함께한 추억으로 가득하기 때문이다. 이후 미소는 블로그의 글을 천천히 읽어 내려가기 시작하고, 첫 만남부터 어른이 될 때까지의 과정이 자연스럽게 그려진다.

민용근 감독은 '극사실주의 그림'으로 원작과 차별화를 꾀해 색다른 재미를 더했다. /스튜디오앤뉴 제공
민용근 감독은 '극사실주의 그림'으로 원작과 차별화를 꾀해 색다른 재미를 더했다. /스튜디오앤뉴 제공

영화는 과거와 현재를 오가고, 미소와 하은의 시점으로 풀어내며 원작 '안녕, 나의 소울메이트'의 전체적인 스토리와 전개 방식을 그대로 따라간다. 익숙한 플롯 속에서 차별화는 바로 '그림'이다. 눈을 중심으로 실제와 똑같은 모습을 그리는 하은과 자유로운 추상화를 그리는 미소는 극명하게 대조된다. 장황한 설명 없이 두 캐릭터의 성향을 쉽게 이해할 수 있다.

단연 돋보이는 건 김다미와 전소니의 열연이다. 김다미는 자유로운 영혼이던 10대부터 불안한 현실, 그 안에서 더 흔들리는 20대를 거쳐 단단하게 성장한 30대까지 소화하며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보여준다.

전소니는 상대적으로 정적인 캐릭터를 더욱 묵직하게 그려내며 뭉클함을 안긴다. 미묘하게 변하는 캐릭터의 감정을 대사나 표정이 아닌, 오롯이 눈빛에 담아내며 시선을 뗄 수 없게 만든다.

열세 살에 처음 만나 스물일곱이 되기까지, 태어난 환경부터 타고난 기질까지 모든 게 다른 두 소녀가 서로 닮아가는 14년의 세월은 우정이나 사랑으로 정의하기에 깊고 복잡하다.

마치 변덕스러운 봄 날씨처럼 각기 다른 캐릭터에 이입하다가도, 한 발 떨어져서 마음 깊숙이 자리하고 있는 나의 '소울메이트'를 떠올리게 된다. 여기에 시원하게 부는 바람부터 탁 트인 바다까지, 제주도의 풍경은 찬란하고 아름다운 청춘의 감성을 배가시킨다. 12세 이상 관람가이며 러닝타임은 124분이다.

jiyoon-1031@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인기기사]

· 與 지도부 '친윤' 일색…김기현, 계파 갈등 해소할까

· 제동 걸린 '청년탈모' 지원…서울시·국민의힘 부정적

· [오늘의 날씨] 오전까지 전국에 봄비…'해갈'은 역부족

· '택시기사 폭행 혐의' 이용구 전 법무차관 오늘 2심 선고

· "어려워도 뽑는다" 삼성·현대차·SK·포스코 등 채용문 '활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8)
'운전자 바꿔치기' 이루 혐의 인정…징역 1년 구형  file new 더팩트 10 15:09:19
"의심스러운 입장 변화"…SM, 첸백시 정산 문제 추가 반박  file new 더팩트 7 14:59:38
경찰청장, '화물연대 9명 검거' 경찰관 특진 임용  file new 더팩트 4 14:41:57
'청소노동자 고소' 연세대생 "시위소음에 심각한 피해"  file new 더팩트 3 14:40:58
빅플래닛, SM '외부세력' 주장 반박 "첸백시 만난 적 없어…강경 맞..  file new 더팩트 21 14:07:30
강남 빌라서 필로폰 투약…불법체류 러시아인 입건  file new 더팩트 11 13:38:58
'타다' 불법콜택시 아니다…이재웅, 4년 만에 무죄 확정  file new 더팩트 8 12:03:03
'부활남', 구교환→신승호 탄탄 라인업 완성...5월 7일 첫 삽  file new 더팩트 11 11:44:25
'회계 부정' 정정순 전 민주당 의원 징역 2년 확정  file new 더팩트 7 11:39:03
[속보] '불법 콜택시 논란' 타다 이재웅 무죄 확정  file new 더팩트 14 11:29:45
대법 "2015 한일 위안부 합의안 비공개 정당"  file new 더팩트 14 11:32:55
'돌아온 프로듀서' 진영, '프로듀스101' 이어 '소년판타지'에도 곡..  file new 더팩트 11 11:44:04
정바비, 2심 '불법촬영' 무죄로 뒤집혀…일부 폭행만 유죄  file new 더팩트 12 12:07:52
서울시, 배우자 출산휴가 의무화…육아휴직도 장려  file new 더팩트 19 11:15:07
'굉음' 오토바이 잡는다…서울시, 불법개조 특별단속  file new 더팩트 5 11:15:05
오세훈, 충북과 교류협력 강화…지역발전 '동행'  file new 더팩트 8 11:15:03
SM, 엑소 백현·시우민·첸 '노예계약' 주장 반박 "외부 세력 개입.  file new 더팩트 8 11:01:42
'갑질 폭행' 양진호, 92억 배임 혐의로 징역 2년 추가  file new 더팩트 27 10:52:47
차은우, '원더풀월드' 출연 확정...김남주와 첫 호흡  file new 더팩트 15 10:49:28
'코로나 치료제 승인 로비 의혹' 사업가 구속 갈림길  file new 더팩트 8 10:58:30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