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일홍의 클로즈업] '카지노'도 '더 글로리'도 공짜? 난감한 OTT업계
더팩트 2023.02.20 00:00:07
조회 125 댓글 0 신고

넷플릭스 디즈니+ 가입 않고도 오리지널 화제작 무한 시청
불법유통 스트리밍 사이트 누누티비(noonoo) '두더지 잡기'


코로나19의 언택트 시대를 겪으면서 넷플릭스, 디즈니+, 왓챠, 웨이브, 티빙, 쿠팡플레이 등 국내외 OTT 오리지널 콘텐츠는 훨씬 더 익숙해졌다. 사진 왼쪽부터 '카지노'의 최민식, '더글로리'의 송혜교. /넷플릭스, 디즈니+
코로나19의 언택트 시대를 겪으면서 넷플릭스, 디즈니+, 왓챠, 웨이브, 티빙, 쿠팡플레이 등 국내외 OTT 오리지널 콘텐츠는 훨씬 더 익숙해졌다. 사진 왼쪽부터 '카지노'의 최민식, '더글로리'의 송혜교. /넷플릭스, 디즈니+

[더팩트ㅣ강일홍 기자] OTT는 'Over The Top'의 약어다. 기존 TV 셋 위에 설치하는 상자(Set-top box) 너머라는 의미다. 다시 말하면 셋톱박스라는 하나의 플랫폼에 종속되지 않고 인터넷, 스마트폰, 태블릿 PC 등 다양한 플랫폼에서 무한대로 영상을 즐길 수 있는 서비스다. 코로나19의 언택트 시대를 겪으면서 넷플릭스, 디즈니+, 왓챠, 웨이브, 티빙, 쿠팡플레이 등은 훨씬 더 익숙해졌다.

OTT는 언제 어디서든 시공간 제약없이 원하는 미디어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는 게 가장 큰 매력이다. 대중교통 출퇴근이 더이상 지루하거나 무료하지 않고, 아예 자신만의 휴일을 통째 활용할 수도 있다. 무엇보다 몰입도를 떨어뜨리는 광고 등의 방해물이 아예 없다. 물론 이런 매력을 맘껏 향유하는데는 그만한 대가를 치러야한다.

OTT 업체들은 요금이 부담스러운 사용자들을 위해 한달 무료시청 등 여러 다양한 유인책을 동원하기도 한다. 가족이나 지인들끼리 연대해 지불하는 'N분의 1' 요금 분담을 눈감아주는 것도 마켓팅 차원으로 볼 수 있다. 일단 우회 해갈 통로를 열어줬다가 어느 정도 중독이 됐다 싶을 때 슬쩍 틀어막는 수순을 밟기 때문이다.

업계가 파악하는 누누티비 월간 활성 이용자 수(MAU)는 대략 1000만명 이상으로 추산된다. 사진은 불법유통 사이트 누누티비 홈페이지 메인화면 캡처. /누누티비 홈피
업계가 파악하는 누누티비 월간 활성 이용자 수(MAU)는 대략 1000만명 이상으로 추산된다. 사진은 불법유통 사이트 누누티비 홈페이지 메인화면 캡처. /누누티비 홈피

업계 파악 누누티비 월간 활성 이용자 수(MAU) 약 1000만명 추산

대중문화 콘텐츠는 중독성이 강하다. 한번 맛을 들이면 담배 중독자들처럼 쉽게 끊기가 어럽다. 구독 욕구도 마찬가지다. 흥미로운 콘텐츠는 갈수록 쏟아지고 있고, 기대심리도 덩달아 커지는데 도중에 중단하기가 만만찮다. 'N분의 1' 요금 분담을 더이상 못하게 막거나 요금을 인상해도 계속 구독할 수 밖에 없다.

"카지노를 여직 못봤어? 더 글로리는?" 모두가 최민식이나 송혜교를 얘기하는데 '카지노' '더 글로리'를 못 봤다면 왠지 나만 뒤처지는 느낌이 들 수도 있다. 안 보면 대세에 밀리는 것 같고, 이를 따르자니 요금이 부담스러워 선뜻 다가서지 못하는 사람들도 있다. 아예 무료로 볼 수 있는 채널이 있다면 어떻게 될까?

디즈니+ 오리지널 시리즈 '카지노'는 필리핀에서 카지노의 전설이 된 남자 차무식(최민식)이 예상치 못한 살인사건에 휘말리면서 목숨 건 벼랑 끝 베팅을 하게 되는 스토리로 최근 시즌2(3회분)가 오픈됐다. /디즈니+ 제공
디즈니+ 오리지널 시리즈 '카지노'는 필리핀에서 카지노의 전설이 된 남자 차무식(최민식)이 예상치 못한 살인사건에 휘말리면서 목숨 건 벼랑 끝 베팅을 하게 되는 스토리로 최근 시즌2(3회분)가 오픈됐다. /디즈니+ 제공

국내 OTT 업체들 '협의체 구성' 대응, 도메인 변경엔 '속수무책'

"주말에 '카지노' 시즌2 보셨어요? 저는 시즌1도 공짜로 봤어요. 도둑 시청하는 것 같아 왠지 미안한 마음이 들던데요." 최근 지인과 대화 중에 나온 말이다. 지인이 언급한 누누티비(noonootv)는 넷플릭스·디즈니플러스 등 글로벌 OTT와 웨이브·티빙 등 국내 OTT 콘텐츠를 제공하는 스트리밍 사이트다.

OTT에 유료 가입하지 않고도 오리지널 화제작들을 시청할 수 있다는 건 찬스다. 업계가 파악하는 누누티비 월간 활성 이용자 수(MAU)는 대략 1000만명 이상으로 추산된다. 업체는 무슨 이유로 이런 '친절한 서비스'를 하나 싶지만, 전세계 도박사이트 등과 연결되는 자체 광고효과로 막대한 수익을 낸다.

국내 OTT 업체들이 협의체를 구성해 불법 유통에 대응하고 나섰지만 뾰족한 수가 있는 것도 아니다. 해외에 서버를 두고 있어 제재가 어렵고, 접속이 차단되면 보란듯이 'noonoo'에 넘버링만 붙여 도메인을 변경하면 그만이다. 눌러도 눌러도 다시 튀어나오는 '두더지잡기 게임'이고, 결과적으로 충성도 높은 유료회원들만 바보가 된 꼴이다.

eel@tf.co.kr



[인기기사]

· '이재명 대안'이냐, 엄호냐…민주당 '진퇴양난'

· '선' SM vs '후' 하이브, 기업설명회 잇단 개최…여론전 불붙는다

· 尹 '돈 잔치' 비판에…연봉 공개 앞둔 금융지주 CEO '부담 백배'

· 예상 밖 고물가 장기화에…한은, 이번 주 금리 '동결 vs 인상' 고민

· 이재명 영장에 빠진 '천화동인 1호 주인'…대장동 판 좌우한다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8)
권은비, 이유 있는 자신감 “워터밤 화제? 보면 알아” (라스)   new 스포츠동아 8 14:11:04
“All I want is you” 안테나 신인 드류보이, 스물의 풋풋한 고백송 (종..   new 스포츠동아 1 13:11:04
타이거 우즈 “우승 못 할 때까지 뛸 것 ” …7개월 만에 복귀전   new 스포츠동아 2 13:11:04
하이원리조트, 겨울 시즌 ‘4시간 키즈 케어’ 운영   new 스포츠동아 4 12:11:06
하지원 ‘다모’ 때 이서진과 불화? “같이 연기 못 하겠다고 해” (유퀴..   new 스포츠동아 13 12:11:06
충북도, 하반기 ‘기업·소상공인‘ 대상 사전 컨설팅 감사 집중 운영   new 스포츠동아 2 12:11:06
‘현역가왕’ 김다현, 역시 국악 트롯요정다운 가창력 폭발   new 스포츠동아 64 12:11:06
현대차그룹, 부산엑스포 유치 활동 통해 세계시장 사업 경쟁력 강화   new 스포츠동아 3 12:11:06
대전교육청, 관내 모든 ‘학교 또래 코칭 동아리 운영’ 성공리 완료   new 스포츠동아 4 12:11:06
프롬바이오, 노바렉스와 간 건기식 개발 업무협약   new 스포츠동아 3 12:11:06
레고랜드, 10m 높이 초대형 ‘레고 크리스마스 트리’ 점등   new 스포츠동아 3 12:11:05
대전시, 보라매공원 ‘도심 속 생태숲’으로 새 단장   new 스포츠동아 5 12:11:05
도움왕은 포항의 집안싸움? 선두 백성동과 추격하는 김승대~제카   new 스포츠동아 4 12:11:05
충남교육청, ‘사랑 나눔 헌혈 행사’ 진행   new 스포츠동아 2 12:11:05
충북도, ‘의료비후불제 사업 확대’ 관련 의료기관 간담회 개최   new 스포츠동아 6 12:11:05
황의조, 2경기 연속·시즌 3호골…대표팀 잠정 배제 결정 후 득점포   new 스포츠동아 7 12:11:05
리사 직장암 투병 뒤늦게 고백 “자궁 적출 수술 3년차” [DA:재팬]   new 스포츠동아 10 12:11:05
구자용 E1 회장, ‘일회용품 제로 챌린지’ 동참   new 스포츠동아 6 12:11:05
한화오션, 세계에서 가장 은밀한 잠수함 기술 연구   new 스포츠동아 1 12:11:05
울산시설공단 가로수 결주지 보완식재공사 실시   new 스포츠동아 2 12:11:04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