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호, 감동 선행…유기견 보호소 봉사 비하인드 공개
더팩트 2023.02.12 15:40:38
조회 37 댓글 0 신고

청소→급식→산책까지 '풀코스'

가수 원호(WONHO)가 유기견 보호소 봉사로 뜻깊은 하루를 보냈다. /유튜브 채널 '오호호(ohhoho)' 캡처
가수 원호(WONHO)가 유기견 보호소 봉사로 뜻깊은 하루를 보냈다. /유튜브 채널 '오호호(ohhoho)' 캡처

[더팩트|원세나 기자] 가수 원호(WONHO)가 유기견 보호소 봉사로 따뜻한 선행을 펼쳤다.

원호는 지난 11일 오후 8시 개인 유튜브 채널 '오호호(ohhoho)'를 통해 유기견 보호소 봉사 활동 비하인드를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에서 원호는 "유기견 봉사를 하러 간다. 많은 분들께 유기견 봉사에 대해 알려드리고 보여드리고 싶어 촬영을 하게 됐다"며 첫인사를 건넸다. 이날 봉사 현장에는 원호의 제안에 따라 소속사 직원들까지 마음을 나누기 위해 한마음 한뜻으로 총출동해 더욱 눈길을 끌었다.

보호소의 강아지들은 한걸음에 달려 나와 원호를 반겼다. 꼬리를 흔들며 애교부리는 강아지들을 마음껏 쓰다듬어주던 원호는 "이렇게 사람을 좋아하는데"라며 시작부터 속상한 마음을 드러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미 여러 번의 유기견 봉사 경험이 있는 원호는 넓은 견사를 돌며 처음 만나는 아이들에게 인사를 건넸다. 또 자신을 경계하는 아이들에게는 손을 내밀어 냄새부터 맡게 해 진정시키는 등 능숙한 면모로 감탄을 불러왔다.

먼저 견사의 각 구역에 사료 배분을 끝낸 원호는 유기견의 수만큼이나 많은 사료 그릇을 반짝반짝 빛이 나도록 깨끗이 설거지하는가 하면, 그릇이 건조되는 동안에도 쉬지 않고 쓰레기를 정리하는 등 적극적인 자세로 부지런히 봉사에 임했다.

원호는 "보호소에 있는 아이들은 누군가의 손길이 필요한 아이들이고, 봉사자 인원이 적어 항상 일손이 부족하다"며 자신이 직접 보고 느낀 유기견 보호소의 어려운 상황에 관해 설명했다.

또 "봉사를 통해 아이들이 깨끗하게 지낼 수 있는 환경이 된다는 것에 마음이 편해진다"고 덧붙이며 따뜻한 마음 씀씀이를 드러내기도 했다.

이어 원호는 산책과 견사 청소, 사료와 물 배식까지 일사천리로 봉사 업무를 마무리했다. 원호는 견사에 들어갈 때마다 강아지들의 이름을 다정하게 부르며 조금이라도 더 유대감을 쌓기 위해 노력하는 모습으로 감동을 더 했다.

떠나기 전 아이들에게 마지막 인사를 건넨 원호는 함께 고생한 스태프들과도 뿌듯한 인사를 나눴다. "(봉사가) 끝났는데 벌써 어두워졌다. 아쉬운 마음으로 아이들과 인사를 했다"는 원호의 소감과 함께 영상은 마무리됐다.

wsena@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인기기사]

· '곽상도 아들 통해 50억 달래' 김만배 녹취 안 먹힌 이유

· '재계 패셔니스타' 이부진, 아들 졸업식과 다른 '하객 패션' 눈길

· 김건희 여사, 서울의 소리 손해배상금 전액 기부

· [폴리스스토리] 천직 찾은 변호사 출신 경찰관..."수사가 체질이에요"

· [TF비즈토크<상>] '엄마' 이부진, 아들 졸업식서 인기 폭발…'애착 아이템'도 화제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8)
시민단체 "'남산 위에 저 곤돌라'…즉각 철회하라"   더팩트 696 23.07.27
'수지 국민호텔녀' 악플 40대, 벌금 50만 원 확정   더팩트 750 23.07.27
조희연 "교권보호 위해 뼈를 깎는 각오로 임하겠다"   더팩트 353 23.07.27
세븐틴 준, 中 웹드 '독가동화' 공개…'당아비분향니' 장묘이와 호..   (1) 더팩트 460 23.07.27
'편스토랑' 래퍼 한해 "무대출로 신축 전세 아파트 입성"   더팩트 442 23.07.27
'신림동 흉기난동' 조선, 범행 전 '묻지마 살인' 검색   더팩트 397 23.07.27
'라임 연루' 주가조작 혐의 에스모 전 대표 징역 5년 확정   더팩트 320 23.07.27
'이 연애는 불가항력' 로운, 조보아에게 직진 "책임져 내 심장"   더팩트 425 23.07.27
군인권센터 "'지휘부 의혹' 백마회관 관리관도 갑질·폭행"   더팩트 448 23.07.27
[속보] 수지에 '국민호텔녀'…악플러, 대법서 유죄 확정   더팩트 452 23.07.27
이중섭의 '황소', 광화문광장 야경 수놓는다   더팩트 302 23.07.27
책읽는 서울광장에 토끼 조형물…수익금 기부   더팩트 234 23.07.27
방탄소년단 정국, '인기가요' 출연 예고 "한국 아미에게 보답"   더팩트 300 23.07.27
납품업체 356억 부당이득 의혹…GS리테일 재판행   더팩트 245 23.07.27
"당신을 위한 노래"…'댄스가수 유랑단' 평창 찾아 감동 선사   더팩트 330 23.07.27
'마스크걸' 안재홍·염혜란, 원작과 '싱크로율 100%'   더팩트 323 23.07.27
마마무+, 유쾌·발랄 '댕댕' 예고…텐션UP 스타일   더팩트 189 23.07.27
"압도·팽팽"…'콘크리트 유토피아' 이병헌→박보영, 독보적 존재감   더팩트 80 23.07.27
'유니버스 티켓', 82명 다국적 소녀 청초한 비주얼   더팩트 66 23.07.27
"당신의 선택은?"…'국민사형투표' 2차 티저도 '강렬'   더팩트 119 23.07.27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