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보고 배제' 권익위, "공익신고자 보호 강화" 서면보고
더팩트 2023.02.03 14:49:38
조회 12 댓글 0 신고

'현장 중심' 민원 접수…행정심판 조력 확대

전현희 국민권익위원회 위원장이 3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국민권익위 2023년 업무보고 브리핑에 참석하고 있다./이동률 기자
전현희 국민권익위원회 위원장이 3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국민권익위 2023년 업무보고 브리핑에 참석하고 있다./이동률 기자

[더팩트ㅣ주현웅 기자] 국민권익위원회는 현장 중심 민원 처리와 부패·공익신고자에 대한 보호·지원을 강화하는 등의 내용을 뼈대로 한 2023년 업무계획을 밝혔다.

권익위는 3일 "실질적인 국민 권익 보호, 국민 체감 제도개선을 통해 국가 청렴도 세계 20위권 도약의 발판을 마련하겠다"며 이같이 발표했다.

소외지역·취약계층을 위한 '달리는 국민신문고'를 약 100회 운영해 국민 고충을 현장에서 접수할 방침이다. '집단민원 조정해결 TF'를 신설해 100인 이상 집단 고충 민원은 사회 갈등으로 번지기 전에 신속히 해결한다는 목표다.

부패·공익신고자 보호와 지원 강화에도 힘을 쏟는다. 신고자 보호를 위한 사전 검토 회의를 정례화해 사건처리 절차를 개선하고, 각 공공기관에는 보호규정 위반을 징계기준에 명시하도록 해 보호조치의 실효성을 높일 계획이다.

특히 현행 30억 원인 공익신고자 보상금을 조정 또는 폐지한다는 목표다. 권익위는 "해외 선진국과 달리 한국은 보상금 상환제도가 정률제에 묶인 탓에, 우리나라 공익신자는 사실상 인생을 걸고 부패를 고발하는 게 현실"이라며 "법 개정 등 현실적인 문제야 있지만, 관계기관과 협의를 통해 문제를 개선하겠다"고 강조했다.

2년 전 세무사시험에서 불거진 경력 공무원 특혜 의혹의 재발을 막기 위해 '채용비리 통합신고센터'도 신설한다. 공직유관단체 채용규정 1300여 개를 일괄적으로 정비하고, 그간 사각지대로 꼽혀온 공무직 등 비공무원의 공정채용 기준도 마련할 방침이다.

국민이 행정심판을 청구하기 전부터 국선 법률 대리인의 도움을 받도록 하는 방안도 추진한다. 현재 권익위는 100여 명 정도의 국선 변호인을 선임해 소수·취약 계층의 행정심판을 돕고 있지만 청구 이후부터 도움을 받을 수 있다는 한계가 있다. 앞으로는 상담 등 준비단계부터 조력이 이뤄질 수 있도록 바꾼다.

이밖에도 국가보조금 부정수급에 대한 대국민 공개, 온라인 행정심판 시스템 통합, 공공부문 종합청렴도 평가 대상 확대 등을 추진한다.

이번 업무보고는 전현희 권익위원장의 임기가 올 6월 말 마무리되고 국무회의 참석도 제한된 상황에서 대통령실과의 합의를 전제로 한 내용이라는 설명이다. 전날 대통령실에 서면으로 전달했다.

전 위원장은 "권익구제 및 부패방지 총괄기관으로서 국민 권익이 보호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올해 세계 31로 역대 최고를 기록한 국가청렴도 순위가 20위권으로 도약할 기반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chesco12@tf.co.kr



[인기기사]

· [속보] 법원, '감찰 무마·가족 비리' 조국에 징역 2년 선고

· [단독] '나 홀로 금메달 논란' 삼보 연맹의 이상한 '갑질'(영상)

· 이재명, 쌍방울 김성태 '대북송금' 알았나…물증이 관건

· '감찰 무마·가족 비리' 조국, 오늘 1심 선고…기소 3년 만

· '똑똑해진' 갤럭시S23 울트라…"2억 화소 카메라, 콘서트 필수품이네"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6)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7)
임영웅, 힙합 장르 'A bientot' 음원 영상 1100만 뷰 돌파  file new 더팩트 6 07:40:41
아이브, 'LOVE DIVE' 뮤비 2억 뷰 달성...통산 첫 번째  file new 더팩트 4 07:54:31
'짜장면 콜맨' 이창명, 11년 만에 OBS 라디오 DJ로 복귀  file new 더팩트 8 07:00:02
시세 60% 임대료…DMC 첨단·산학센터 입주기업 모집  file new 더팩트 8 06:00:01
'대장동 입' 유동규 진술 신빙성은...수사·재판 관건  file new 더팩트 10 05:00:02
이화영 재판 기록 SNS 공개한 이재명…재판부 "부적절"  file new 더팩트 11 23.03.21
이화영 "스마트팜 지연, 북 양해 구해야"…5년 전 회의록 공개  file new 더팩트 11 00:00:05
'서울학생인권조례' 폐지 기로...시의회 찬반 논쟁 격화  file new 더팩트 10 00:00:03
'송가인 김호중 결혼' 등 가짜뉴스에 몸살 앓는 연예계  file new 더팩트 20 23.03.21
"김용과 함께 1억 사라져" vs "유동규가 먼저 돈 제안 진술도" (종..  file new 더팩트 7 23.03.21
전장연, 23일부터 지하철 시위 재개…"탈시설 보장"  file new 더팩트 9 23.03.21
'관저 개입 의혹' 천공 이르면 다음주 경찰 출석  file new 더팩트 10 23.03.21
검찰 "文정부 월성1호기 폐쇄, 朴정부 고리1호기와 달라"  file new 더팩트 10 23.03.21
[원세나의 연예공:감] '연예계 골칫덩이' 된 가짜 뉴스…현빈·손예..  file new 더팩트 22 00:00:03
넷플릭스, 유아인 '승부' 손절하나 "계약해지 확인 불가…정해진 바..  file new 더팩트 9 23.03.21
생후 한달 아들 안고 대마…경찰, 아동학대 수사  file new 더팩트 11 23.03.21
임영웅·김호중, KBS PD가 전한 미담 "스태프 위하는 가수"  file new 더팩트 6 23.03.21
'대북송금 의혹' 이화영 추가기소…"김성태 공모, 800만달러 보내"  file new 더팩트 10 23.03.21
아이돌 오디션 오리지널 '소년판타지', 역대급 오프닝 예고  file new 더팩트 7 23.03.21
"전도연이 열고 전도연이 닫아"…온몸 바쳐 만든 킬러 '길복순'(종..  file new 더팩트 9 23.03.21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