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나이대의 멋짐"…비비지, 제대로 강렬하게(종합)
더팩트 2023.01.31 17:37:05
조회 23 댓글 0 신고

31일 세 번째 미니앨범 'VarioUS' 발매

걸그룹 비비지가 31일 세 번째 미니앨범 'VarioUS' 발표 쇼케이스를 개최하고 \
걸그룹 비비지가 31일 세 번째 미니앨범 'VarioUS' 발표 쇼케이스를 개최하고 "제대로 타이틀곡으로 강렬하고 자신감 넘치는 모습을 새롭게 보여드리고 싶었다"고 밝혔다. /빅플래닛메이드엔터 제공

[더팩트 | 정병근 기자] 걸그룹 비비지가 작정하고 '멋짐'을 뿜어냈다.

비비지가 31일 오후 4시 서울 광장동 예스24라이브홀에서 세 번째 미니앨범 'VarioUS(베리어스)' 발표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비비지는 "그동안 수록곡들로 보여드렸던 모습들이 있는데, 이번엔 제대로 타이틀곡으로 강렬하고 자신감 넘치는 모습을 새롭게 보여드리고 싶었다"고 밝혔다.

'VarioUS'는 비비지를 나타내는 'V'와 '우리'를 뜻하는 'US'를 강조한 앨범명으로 다양한 색깔을 품은 비비지의 폭넓은 스펙트럼을 내세웠다. 비비지의 강렬하고 자신감 넘치는 변신이 빼곡히 담겼다.

멤버들은 "지금까지 다양한 곡들을 녹음했지만 느낌이 다채로운 노래들이 많더라.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 수 있을 것", "장르에 구분 없이 다양함을 담아내려 노력한 앨범이다. 각기 다른 매력의 곡들을 담았다", "세 멤버 모두 곡들에 푹 빠져 있다"고 소개했다.

타이틀곡 'PULL UP(풀 업)'은 그루비한 베이스 위에 펼쳐지는 중독성 있는 멜로디와 브라스 사운드가 인상적인 곡이다. 함부로 타인을 정의 내리고 평가하는 이들을 조준하는 거침없는 노랫말은 짜릿한 카타르시스를 선사한다.

비비지는 "그루브한 노래다. 멜로디가 진짜 중독적인 것 같다", "멋대로 이야기하는 걸 좋아하는 사람들에게 선전포고하는 시크한 매력과 카리스마를 한껏 느낄 수 있다", "메인 컬러도 블랙으로 시크하고 강한 모습을 담았다. 우리 나이대에 소화할 수 있는 '멋짐'을 담지 않았나 싶다"고 설명했다.

비비지는 \
비비지는 "2022년이 새롭게 시작하는 해였다면 2023년은 비비지를 각인시켜야 하는 해라고 생각한다. 많은 분들에게 사랑받기 위해 열심히 활동하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빅플래닛메이드엔터 제공

이어 "경험이 없었거나 여유가 없었을 때도 열심히는 했겠지만 조금 더 헤맸을 것 같다. 멋지게 하려고 연구를 했다. 지금의 경험과 연차에서 이 나이에 멋진 콘셉트를 만나니까 처음에는 어려웠지만 할수록 재미있었다. 내재된 뭔가를 끌어올리니까 신나더라"고 말했다.

이밖에도 앨범은 스윙 리듬 기반의 'Blue Clue(블루 클루)', 대담한 가사가 특징인 'Love or Die(러브 오어 다이)', 칠한 무드의 어반 R&B 곡 'Vanilla Sugar Killer(바닐라 슈가 킬러)', 펑키하면서도 동화 같은 사운드가 돋보이는 'Overdrive(오버드라이브)', 따뜻한 감성의 'So Special(소 스페셜)'까지 6곡이 수록됐다.

여자친구 해체 후 세 사람이 뭉쳐 지난해 2월 비비지로 새 출발한 이들은 곧 재데뷔 1주년이다. 멤버들은 "비비지로 첫 앨범을 낼 때도 정말 열심히 준비했기 때문에 잘 나왔다고 생각했는데 앨범을 거듭할수록 성장했다는 생각이 든다. 멤버들 세 명의 목소리가 잘 어우러지면서도 각자의 개성과 특징이 잘 살아나더라"고 돌아봤다.

이어 "1년 안에 앨범 세 장을 발매했지만 전혀 힘들지 않았다. 우리는 바쁘게 살고 싶은 그룹이다. 너무 달린다는 생각도 들었지만 이 순간이 너무 행복했다"며 "2022년이 새롭게 시작하는 해였다면 2023년은 비비지를 각인시켜야 하는 해라고 생각한다. 많은 분들에게 사랑받기 위해 열심히 활동하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비비지는 'VarioUS' 활동으로 또 한번 독보적인 정체성을 구축하는 당당한 여정을 이어갈 계획이다. 이날 오후 6시 미니 3집 'VarioUS'를 발매하고, 오후 8시 네이버 NOW.를 통해 컴백 쇼케이스를 중계한다.

kafka@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인기기사]

· [단독] "제복 다 젖도록 구했는데 피의자"…CCTV 속 순찰팀장(영상)

· 삼성전자, 지난해 4분기 영업익 4조3061억 원…전년比 69%↓

· 송중기, 송혜교와 이혼 4년만에 2세 소식까지 '겹경사' [TF이슈]

· [현장FACT] 눈 오면 대중교통 권장?…'김포골드라인'은 전쟁터 (영상)

· 실내 마스크 해제 됐지만...아직은 낯선 '노마스크' [TF영상]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6)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7)
'TV조선 재승인 의혹' 한상혁 방통위원장 영장 기각  file new 더팩트 7 06:06:28
역세권 청년주택 '공공임대' 576세대 입주자 모집  file new 더팩트 5 06:00:02
[TF기획·목장갑 인생①] "주 52시간이 어딨어"…월급보다 더 드는..  file new 더팩트 6 00:00:12
[TF인터뷰] 박성광 감독, 누군가의 '인생작'을 만들 때까지  file new 더팩트 11 00:00:10
봄 극장가, 반가운 할리우드 男 배우들의 귀환 [TF프리즘]  file new 더팩트 12 00:00:10
5년 만에 돌아온 '계엄령' 조현천…내란음모 '확정적 의미' 쟁점  file new 더팩트 8 00:00:04
재산 100억대 고위 법관 10명…1위는 198억  file new 더팩트 14 00:00:04
[60초 리뷰] "태워 드릴게"…문전약국, 병원 내 과열 경쟁 (영상)  file new 더팩트 8 00:00:02
[나의 인생곡(113)] 문정선 '보리밭', 서정성 짙은 불후의 명곡  file new 더팩트 10 00:00:02
'전두환 손자' 전우원 석방...광주로 이동  file new 더팩트 14 23.03.29
박아인, 비욘드제이와 전속계약…새 인연 시너지 기대  file new 더팩트 13 23.03.29
김상중, 4년 만에 드라마로 안방 복귀…이하늬와 호흡  file new 더팩트 24 23.03.29
'7천만원 뇌물수수 혐의' 강현도 오산시 부시장 송치  file new 더팩트 40 23.03.29
'428억 약속' 정진상 첫 재판서 혐의 전면 부인  file new 더팩트 13 23.03.29
언론단체 "한상혁 수사는 방송장악 시도…영장 기각돼야"  file new 더팩트 11 23.03.29
방탄소년단 측, 모욕·성희롱 법적 대응…"다수 고소장 접수"  file new 더팩트 15 23.03.29
'조민 집 초인종' 기자 1심 무죄…"사회통념상 취재 행위"  file new 더팩트 23 23.03.29
이태원 참사 유가족 "경찰, 112신고 조작…'윗선' 사과해야"  file new 더팩트 13 23.03.29
'더 글로리' 김은숙 작가 "동은아 꼭 활짝 피어나" (일문일답)  file new 더팩트 13 23.03.29
'스모킹 건', 과학적 관점서 바라본 범죄 사건의 이면(종합)  file new 더팩트 18 23.03.29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