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동훈 "이재명, 대선 이겼으면 사건 뭉갰을 건가"
더팩트 2023.01.31 16:53:06
조회 19 댓글 0 신고

"주말에만 검찰 출석? 보기 드물어"

한동훈 법무부 장관은 검찰 수사를 '대선 패배 대가'로 규정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에 대해 \
한동훈 법무부 장관은 검찰 수사를 '대선 패배 대가'로 규정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에 대해 "이겼으면 권력을 동원해 사건을 뭉갰을 거란 말처럼 들린다"고 비판했다. /이동률 기자

[더팩트ㅣ김세정 기자] 한동훈 법무부 장관은 검찰 수사를 '대선 패배 대가'로 규정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에 대해 "이겼으면 권력을 동원해 사건을 뭉갰을 거란 말처럼 들린다"고 받아쳤다.

한 장관은 31일 오후 정부과천청사 법무부에서 기자들과 만나 "표를 더 받는다고 있는 죄가 없어지면 그건 민주주의가 아니다"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 대표가 검찰 수사를 두고 '정치검찰' '검찰의 신작 소설'이라고 비판한 것을 두고는 "그런 애매한 말을 할 것이 아니라 증거와 팩트로 대응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형사사법 절차에서 남는 것은 그것뿐"이라고 말했다.

한 장관은 이 대표가 일정을 이유로 주말에만 검찰에 출석해 조사받겠다는 입장을 밝힌 것을 두고는 "보기 드문 일"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보기 드문 일인 건 분명한데 검찰이 알아서 수사를 잘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근 채널A 사건에 대한 특검을 도입해야 한다는 민주당의 주장에는 "대법원에서 무죄가 확정됐는데 특별검사가 아니라 특별법원을 만들어야 하는 것 아닌가"라며 "민주당에서 이렇게 무리하게 하면 국민들은 민주당이 저를 음해하려 한다고 생각할 것"이라고 말했다.

도이치모터스 주가조작 사건을 담당했던 검사들을 좌천시켰다는 김의겸 민주당 대변인의 주장에는 "인사 과정에서 본인 희망을 반영했다고 보고 받았다"고 말했다. 한 장관은 "통상적인 정기 인사에 따라 근속 연수가 된 검사를 인사하는 것은 당연하다. 김의겸 대변인이 거짓말 저렇게 하고 다니는 것은 뉴스도 아니지 않나"라고 언급했다.

비동의 간음죄 도입 논란에 대해서는 신중한 입장을 보였다. 한 장관은 "논쟁적인 영역인 것은 분명하다. 제시카법 도입 등 성범죄에 대해 엄격히 처벌해야 한다는 입장이지만 이 문제의 경우 입법할 경우 동의 여부에 대한 입증 책임이 검사가 아닌 피고인에게 전환될 것"이라며 "그렇게 될 경우 억울한 사람이 죄 없이 처벌될 수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법원에서도 그런 이유로 신중한 검토가 필요하다는 입장을 갖고 있다고 알고 있다"며 "완전한 정답이 있는 문제는 아니지만 우리 판단으로는 신중히 검토해야 한다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sejungkim@tf.co.kr



[인기기사]

· [단독] "제복 다 젖도록 구했는데 피의자"…CCTV 속 순찰팀장(영상)

· 삼성전자, 지난해 4분기 영업익 4조3061억 원…전년比 69%↓

· 송중기, 송혜교와 이혼 4년만에 2세 소식까지 '겹경사' [TF이슈]

· [현장FACT] 눈 오면 대중교통 권장?…'김포골드라인'은 전쟁터 (영상)

· 실내 마스크 해제 됐지만...아직은 낯선 '노마스크' [TF영상]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6)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7)
'TV조선 재승인 의혹' 한상혁 방통위원장 영장 기각  file new 더팩트 7 06:06:28
역세권 청년주택 '공공임대' 576세대 입주자 모집  file new 더팩트 5 06:00:02
[TF기획·목장갑 인생①] "주 52시간이 어딨어"…월급보다 더 드는..  file new 더팩트 6 00:00:12
[TF인터뷰] 박성광 감독, 누군가의 '인생작'을 만들 때까지  file new 더팩트 9 00:00:10
봄 극장가, 반가운 할리우드 男 배우들의 귀환 [TF프리즘]  file new 더팩트 12 00:00:10
5년 만에 돌아온 '계엄령' 조현천…내란음모 '확정적 의미' 쟁점  file new 더팩트 8 00:00:04
재산 100억대 고위 법관 10명…1위는 198억  file new 더팩트 14 00:00:04
[60초 리뷰] "태워 드릴게"…문전약국, 병원 내 과열 경쟁 (영상)  file new 더팩트 8 00:00:02
[나의 인생곡(113)] 문정선 '보리밭', 서정성 짙은 불후의 명곡  file new 더팩트 10 00:00:02
'전두환 손자' 전우원 석방...광주로 이동  file new 더팩트 14 23.03.29
박아인, 비욘드제이와 전속계약…새 인연 시너지 기대  file new 더팩트 13 23.03.29
김상중, 4년 만에 드라마로 안방 복귀…이하늬와 호흡  file new 더팩트 24 23.03.29
'7천만원 뇌물수수 혐의' 강현도 오산시 부시장 송치  file new 더팩트 40 23.03.29
'428억 약속' 정진상 첫 재판서 혐의 전면 부인  file new 더팩트 13 23.03.29
언론단체 "한상혁 수사는 방송장악 시도…영장 기각돼야"  file new 더팩트 11 23.03.29
방탄소년단 측, 모욕·성희롱 법적 대응…"다수 고소장 접수"  file new 더팩트 15 23.03.29
'조민 집 초인종' 기자 1심 무죄…"사회통념상 취재 행위"  file new 더팩트 23 23.03.29
이태원 참사 유가족 "경찰, 112신고 조작…'윗선' 사과해야"  file new 더팩트 13 23.03.29
'더 글로리' 김은숙 작가 "동은아 꼭 활짝 피어나" (일문일답)  file new 더팩트 13 23.03.29
'스모킹 건', 과학적 관점서 바라본 범죄 사건의 이면(종합)  file new 더팩트 18 23.03.29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