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여곡절' 마주 앉는 오세훈-전장연…반전은 불투명
더팩트 2023.01.29 00:00:04
조회 27 댓글 0 신고

2일 면담하지만 의제 두고 '동상이몽'
시 "탈시설 의견수렴", 전장연 "이동권·사망사고 사과"


오세훈 서울시장과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이하 전장연)의 만남이 난항 끝에 성사됐다. 오 시장이 2022년 12월 29일 국회에서 열린 이태원 참사 국정조사특별위원회 2차 기관보고에서 질의 답변을 하고 있다. /남윤호 기자
오세훈 서울시장과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이하 전장연)의 만남이 난항 끝에 성사됐다. 오 시장이 2022년 12월 29일 국회에서 열린 이태원 참사 국정조사특별위원회 2차 기관보고에서 질의 답변을 하고 있다. /남윤호 기자

[더팩트ㅣ이헌일 기자] 오세훈 서울시장과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이하 전장연)의 만남이 난항 끝에 성사됐다.

다만 이번 면담을 두고 양 측의 입장과 요구사항이 여전히 거리가 있어 극적인 반전을 만들 수 있을지는 불투명하다.

29일 서울시와 전장연에 따르면 양 측은 2일 오후 면담을 가질 예정이다.

이번 면담은 전장연이 요구한 단독 면담을 오 시장이 전격적으로 받아들이면서 이뤄졌다. 당초 시는 다른 장애인 단체들과 합동 면담을, 전장연은 단독 면담을 요구하면서 만남조차 힘든 상황이었는데 오 시장이 한 발 물러선 셈이다.

어렵게 만남이 성사되면서 2년 여 간 이어진 갈등을 풀어내는 계기가 만들어질지 주목된다. 최근에도 오 시장이 제안한 '휴전'을 전장연이 받아들이면서 출근길 시위를 일시중단했다가 예산 증액분이 기대에 미치지 못하자 재개했고, 이에 시가 강경한 입장을 보이면서 평행선을 달리는 형국이 이어졌기 때문이다.

다만 당장 이번 면담에서 양 측이 입장차를 좁힐 수 있을지는 미지수다. 면담의 기본조건인 의제를 두고도 주관심사가 서로 다른 분위기다.

시는 이번 면담을 탈시설에 관련한 여러 장애인 당사자의 의견을 수렴하는 자리로 바라보고 있다. 당초 합동 면담을 추진한 이유도 탈시설을 두고 찬반 양론이 있는 만큼 다양한 관련 단체의 목소리를 들을 필요가 있다는 것이었다.

박경석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 상임공동 대표가 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지하철 혜화역 4호선 라인에서 장애인권리예산·입법쟁취를 위한 지하철 선전전 255일 차 시위에서 발언하고 있다. /이선화 기자
박경석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 상임공동 대표가 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지하철 혜화역 4호선 라인에서 장애인권리예산·입법쟁취를 위한 지하철 선전전 255일 차 시위에서 발언하고 있다. /이선화 기자

무엇보다 전장연이 시민 불편을 유발하는 시위를 중지해야 한다는 입장이다. 최근에는 이례적으로 대변인 명의 성명을 통해 "전장연이 시민의 불편과 불안을 초래하는 운행방해 시위를 계속한다면 더이상 관용은 없다는 점을 다시 한 번 분명히 밝힌다"며 "시민의 안전하고 편안한 출근권을 지켜내기 위해 앞으로 불법행위에 모든 법적·행정적 수단을 동원해 대응하겠다"고 경고하기도 했다.

서울시 관계자는 "아직 의제가 정해지지는 않았다"며 "다만 면담 목적 자체가 탈시설 의견수렴이고, 당일 전장연 외 단체와도 면담이 예정돼 있다"고 말했다. 이어 "손해배상 소송은 면담 과정에서 이야기가 나올 수는 있겠지만 면담 조건을 소 취하 등으로 잡은건 아니다"고 선을 그었다.

전장연은 시가 1역 1동선 약속을 지키지 않은 점과 리프트 추락 사고로 사망한 장애인에 대해 사과해야 한다는 입장이다. 장애인 이동권을 위한 1역 1동선의 경우 이명박 전 시장 때부터 추진했지만 여전히 일부 역은 시설을 갖추지 못한 실정이다.

전장연 관계자는 "아직 의제가 정해진 건 없다. 다만 우리가 꾸준히 이야기한 것들이 있다"며 "1역 1동선 약속 미이행과 리프트 사고 사망자에 대한 사과 등이다"고 말했다.

이어 "법원 조정안 수용에 대한 부분도 다룰 수 있다"며 "아직 내부적으로 논의 중"이라고 덧붙였다.

honey@tf.co.kr



[인기기사]

· [단독] "제복 다 젖도록 구했는데 피의자"…CCTV 속 순찰팀장(영상)

· 삼성전자, 지난해 4분기 영업익 4조3061억 원…전년比 69%↓

· 송중기, 송혜교와 이혼 4년만에 2세 소식까지 '겹경사' [TF이슈]

· [현장FACT] 눈 오면 대중교통 권장?…'김포골드라인'은 전쟁터 (영상)

· 실내 마스크 해제 됐지만...아직은 낯선 '노마스크' [TF영상]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6)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7)
'더 글로리' 정성일 "母, 내 화보로 직접 사인지 제작"  file new 더팩트 2 18:02:37
저렴하지만 따뜻한 한끼…은평구, 착한가격업소 모집  file new 더팩트 1 17:43:57
'TV조선 재승인 의혹' 한상혁 방통위원장 구속영장 청구  file new 더팩트 1 17:17:56
은가은, 직접 작사한 '별리' 발표…"마음껏 그리워하시길"  file new 더팩트 6 16:31:07
"새로운 느낌의 드림노트"…4월 선공개곡+새 싱글  file new 더팩트 5 16:25:46
'꼭두의 계절' 김정현 종영 소감 "싱숭생숭한 마음 잘 추스를 것"  file new 더팩트 8 16:20:25
유연석 측, '경비원 무시' 글 작성자 고소장 접수  file new 더팩트 5 16:11:40
'서해피격' 서훈 "검찰, 언론보도용 공소장"…혐의 전면부인  file new 더팩트 12 15:34:53
전장연 "장애인 권리 역주행 그만"…지하철 시위는 유보키로  file new 더팩트 4 16:03:42
블랙핑크, 파리 스타디움 입성…앙코르 공연 확정  file new 더팩트 9 15:12:46
'수천만원 채권자 살해' 40대 1심 징역 35년  file new 더팩트 12 15:40:53
'횡령·배임 혐의' 김용빈 대우조선해양건설 회장 구속기로  file new 더팩트 7 14:49:30
'중국 비밀경찰서 의혹' 동방명주 대표 피고발인 조사  file new 더팩트 9 14:55:30
"세상에 없던 작품"...이하늬·이선균, 파격 변신 자신한 '킬링 로..  file new 더팩트 15 14:01:58
아이브 북미 진출 탄력…카카오엔터, 소니뮤직 파트너십  file new 더팩트 12 14:08:27
경찰, 서울광장 '이태원 참사 분향소' 조사 착수  file new 더팩트 11 11:56:05
'보이즈 플래닛', 10대 女 마음 제대로 잡았다  file new 더팩트 10 12:08:29
김연지, 메이저나인과 전속계약…바이브·포맨과 한솥밥  file new 더팩트 6 12:06:23
'에이프릴 출신' 이현주, '황혼' 주인공 캐스팅…스크린 데뷔   file new 더팩트 6 11:32:59
검찰 "몬테네그로에 권도형 범죄인 인도 청구"  file new 더팩트 9 11:35:53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