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인구 3년째 감소…'나 혼자 산다' 1000만 눈앞
더팩트 2023.01.15 15:45:43
조회 28 댓글 0 신고

남녀 간 인구 격차 사상 최대로 벌어져

2020년, 2021년에 이어 지난해에도 한국 인구가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동률 기자
2020년, 2021년에 이어 지난해에도 한국 인구가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동률 기자

[더팩트ㅣ이성락 기자] 우리나라의 주민등록 인구가 3년 연속 감소했다. 남녀 간 인구 격차는 사상 최대로 벌어졌고, 1인 세대는 1000만 돌파를 앞두고 있다.

15일 행정안전부(행안부)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31일 기준 우리나라 주민등록 인구는 5143만9038명으로 전년(5163만8809명)보다 0.39%(19만9771명) 감소했다. 주민등록 인구수가 감소한 건 지난 2020년, 2021년에 이어 3년째다.

성별로는 남성 인구가 2563만6951명으로 전년(2574만6684명)보다 0.43%(10만9733명) 줄면서 지난 2019년부터 4년 연속 감소세를 보였다.

여성 인구는 2580만2087명으로 전년(2589만2125명)보다 0.35%(9만38명) 줄어 지난 2021년에 이어 2년째 감소 추세다.

남녀 간 인구 격차는 16만5136명으로 지난 2015년 처음 여성 인구가 남성 인구를 추월한 이래 역대 최대로 벌어졌다.

세대 수는 해마다 늘어 지난해 말 기준 2370만5814세대를 기록했다. 1인 세대 증가에 따른 결과로, 평균 세대원 수는 사상 최저치인 2.17명으로 감소했다.

1인 세대는 전체의 41.0%(972만4256세대)를 기록했다. 2인 세대 24.2%(574만4486세대), 4인 세대 이상 17.8%(422만6519세대), 3인 세대 16.9%(401만553세대) 등의 순으로 집계됐다.

연령대별 인구를 보면, 50대(16.7%)가 여전히 가장 큰 비중을 차지했다. 2021년 말에 비해 60대 이상 전 연령층에서 인구가 증가했다.

2017년 고령사회에 진입한 이후, 고령(65세 이상) 인구 비중은 지속해서 증가해 지난해 말 전체 인구의 18.0%를 차지하고 있다. 또 성별 고령인구 비중은 여자(20.1%)가 처음으로 20%를 돌파, 남자(15.9%)보다 4.2%포인트 높다.

2021년 말보다 인구가 증가한 자치단체는 경기, 인천, 세종, 충남, 제주 등 광역 5곳이며, 나머지는 인구가 줄었다.

기초 지자체는 인천 서구, 경기 화성시, 경기 평택시, 경기 파주시, 충남 아산시 등 52곳의 인구가 늘었다.

한창섭 행안부 차관은 "정부는 국가적인 당면 과제인 인구 감소에 대응하기 위해 범정부적인 노력을 경주하고 있다"며 "관계 부처와 협력해 지자체가 각자 특성에 맞는 지역 활성화 정책을 펼쳐 나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rocky@tf.co.kr



[인기기사]

· 나경원 "제2 진박감별사"…장제원 "제2 유승민, 되지 말길"

· 수난 겪어온 '연예인 사장님', 고용 논란으로 불신 증폭 [TF초점]

· [폴리스스토리] 끝나지 않은 '염전의 비극'…"지구 끝까지 쫓아가 잡는다"

· 정진석 "尹대통령 정치 시작 얼마나 됐다고…'친윤-반윤' 있나?"

· [60초 리뷰] '임신부 등장…임산부 배려석 앉은 승객 반응은?' (영상)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6)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7)
한동훈, 헌재 문턱 못 넘은 이유…'청구인 적격'에 발목  file new 더팩트 0 00:00:05
'탈출 소동' 얼룩말 생포…3시간 만에 동물원으로(종합)  file new 더팩트 9 23.03.23
"네가 왜 거기서 나와"...대낮 도심 얼룩말 탈출 소동  file new 더팩트 14 23.03.23
한동훈 "헌재 '검수완박' 결론 공감 어렵다"  file new 더팩트 4 23.03.23
대검 "헌재 '검수완박' 결정 존중하지만 아쉽다"  file new 더팩트 3 23.03.23
"춤의 새로운 패러다임"…쇼뮤지컬 '드림하이' 상견례 현장  file new 더팩트 11 23.03.23
헌재 "심의표결권 침해지만 무효는 아냐"…與 "비겁한 결정"(종합)  file new 더팩트 9 23.03.23
'13살 차이' 오창석·이채은 결별…4년 열애 마침표   file new 더팩트 21 23.03.23
오세훈 "부상 제대군인, 취업에 유리한 기회 줘야"(종합)  file new 더팩트 8 23.03.23
권유리, '뷰티풀마인드' 홍보대사…"세상을 위해 힘쓸 것"   file new 더팩트 7 23.03.23
헌재 "한동훈, 청구 자격 없어…검사 권한침해 안돼"  file new 더팩트 13 23.03.23
유아인, 경찰 출석일 조정 요청…"사실상 공개소환"  file new 더팩트 17 23.03.23
[속보] 헌재 "검수완박, 심의표결권 침해"…무효확인 청구는 기각  file new 더팩트 7 23.03.23
공수처, '뇌물 의혹' 경무관 자산관리인 압수수색   file new 더팩트 12 23.03.23
골든차일드 최보민, '스피릿 핑거스' 캐스팅…'연기돌' 행보   file new 더팩트 8 23.03.23
'인분 아파트·부실시공' 막는다…공사 전 과정 촬영(종합)  file new 더팩트 10 23.03.23
'청년 부상제대군인' 지원 1주년 성과공유회 개최  file new 더팩트 10 23.03.23
김남길, 글로벌 투어 개최…"팬 성원 보답하고자 마련"   file new 더팩트 36 23.03.23
'모범택시2' 이제훈·'천변' 남궁민, 세계관 초월한 카메오 맞교환  file new 더팩트 7 23.03.23
검찰, '10억 뒷돈 수수' 이정근에 징역 3년 구형  file new 더팩트 10 23.03.23
글쓰기